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여론조사, 70% 일본인 중의원 해산리유 인정못한다고

[중국조선어방송넷] | 발행시간: 2017.09.29일 15:36
일본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일본 아베신조 수상이 중의원을 해산시키는데 관해 일본 아사히신문사가 이달 26일과 27일에 전국적 긴급여론조사를 실시했다. 소비세증수부분의 사용방식을 개변하기 위해 신뢰도를 고찰한다는 해산리유에 대해 70% 조사자들이 인정하지 못한다고 표해 반대의견인 18%보다 훨씬 많았다.

보도에 따르면, 이번 중의원선거에서 비례선거구투표에서 어느 정당에 투표하겠느냐의 질문에서 “자유민주당”을 선택하는 인수가 32%로 가장 많았고 “희망의 당”이 그 뒤를 이어 13%를 기록했다. 무소속인사들 가운데서는 희망의 당을 선택하는 비중이 17%로 자유민주당을 지지하는 13%를 초과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주문련 7기 4차 전체위원회의 소집

주문련 7기 4차 전체위원회의 소집

지난해 사업 총화 주문련 제7기 4차 전체위원회의가 20일 주정무중심에서 열렸다. 회의에서는 주문련 제7기 위원회 위원 임면 사항을 공포하고 주문련 제7기 부주석을 선거했다. 투표 결과 황권호가 주문련 제7기 부주석으로 당선됐다. 주문련 당조서기이며 주석인 리

주당위 제6차 상무위원회의 소집

주당위 제6차 상무위원회의 소집

20일, 성당위 상무위원이며 주당위 서기인 강치영의 사회하에 2019년 제6차 주당위 상무위원회의가 소집됐다. 회의는 전국 ‘두 회의’ 정신과 성당위 회의 정신을 관철, 시달하고 경제사업에 대한 당의 령도를 일층 강화하며 당면의 사업을 잘할 데 대해 배치, 포치했다

산속의 공익영화 영사원

산속의 공익영화 영사원

산속의 공익영화 영사원 3월 19일, 천주현 분처진 삼문당촌에서 황의인(왼쪽 위치)과 그의 조수 왕양청이 영화 방영설비를 옮기고 있다. 뚱족 청년 왕의인은 귀주성 검동남묘족뚱족자치주 천주현에 살고 있는 한명의 공익영화 영사원(放映员)이다. 2014년부터 그는 해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