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예능
  • 작게
  • 원본
  • 크게

[TV톡톡] 말도 안되는 슬리피♥이국주, '우결' 살릴 구원투수

[기타] | 발행시간: 2016.11.27일 10:31

[OSEN=박소영 기자] "이제 다시 우결 봐야겠다"

26일 방송 이후 가장 크게 들린 목소리다. 모든 건 새 커플 이국주-슬리피 덕분이다.

이국주와 슬리피는 앞서 MBC '나혼자 산다'를 통해 '우리 결혼했어요' 못지않은 '케미'로 관심을 모았다. '절친'인 두 사람은 서로를 챙기며 애틋한 애정을 자랑했다.

그랬던 두 사람이 결국 MBC '우리 결혼했어요'로 뭉쳤다. "어떡해 이거"라던 이국주는 내심 설렌 표정을 지었고 슬리피는 "지금 바로 가상 결혼을 시작하세요"라는 미션 카드에 "나 유부남 됐다"고 외쳤다.

비주얼부터 극과 극인 두 사람은 여느 커플보다 유쾌하고 특별한 시작을 알렸다. 서로가 파트너임을 알고 시작한 둘은 전화 통화로 인사를 나눴고 슬리피는 월세를 같이 내자며 농담까지 했다.

이국주는 슬리피의 집으로 짐을 싸서 들어왔다. 그러나 슬리피는 자고 있었다. 뒷머리가 까치집인 채로 뛰쳐나온 슬리피를 보며 이국주는 기가 막혔다. "손님이 와도 이랬으면 섭섭했을 것"이라며 한탄했다.

시작부터 "그만하자", "이 결혼 무효요"라는 얘기가 나올 정도였다. 하지만 두 사람은 서로를 맞춰가며 교감했다. 티격태격하긴 했지만 원빈-이나영 부부처럼 소박한 결혼식을 꿈꿨다.

말도 안 되는 조합이지만 '꿀잼'이었다. 이미 30~40년 산 부부처럼, 마치 친구처럼 의리로 뭉친 두 사람이었지만 시청자들을 브라운관 앞으로 끌어당기기엔 충분했다.

웃자고 시작한 가상 결혼이 안방을 핑크빛으로 물들였다. /comet568@osen.co.kr

[사진] '우결' 캡처

OSEN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7%
10대 0%
20대 7%
30대 33%
40대 0%
50대 7%
60대 0%
70대 0%
여성 53%
10대 0%
20대 13%
30대 20%
40대 2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브브걸 멤버였던 유정이 '브브걸'을 탈퇴하는 심경을 전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2일, 유정은 탈퇴 심경을 전하며 "워너뮤직코리아와의 계약이 종료됨과 동시에 브브걸이 아닌 남유정으로 활동하게 됐다"고 전했다. 그녀는 "같이 약속한 게 많은데 이야기를 모두 드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1억 있어도 생활비 안 줘" 고딩엄빠4, 만삭 아내 눈물에 서장훈 '대노'

"1억 있어도 생활비 안 줘" 고딩엄빠4, 만삭 아내 눈물에 서장훈 '대노'

사진=나남뉴스 와이프에게는 필요한 신발 한 켤레 사주지 않고 친구들에게는 술자리 비용을 턱턱 내는 고딩엄빠 남편의 모습에 서장훈이 분노했다. 오는 24일 방송하는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4' 38회에서는 김지은, 김정모 청소년 부부가 출연한다. 극과 극 통

"몰라보게 달라졌네" 장영란, 6번째 눈 성형수술에 아들 '외면' 상처

"몰라보게 달라졌네" 장영란, 6번째 눈 성형수술에 아들 '외면' 상처

사진=나남뉴스 방송인 장영란이 6번째 눈 성형수술을 받은 뒤 자녀들의 솔직한 반응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22일 장영란의 유튜브 채널 'A급 장영란'에서는 한의사 남편 한창과 두 자녀와 외식에 나선 장영란의 모습이 담겼다. 공개된 영상 속 장영란은 아이들이

하이브 CEO, 어도어 사태에 "회사 탈취 기도가 명확하게 드러나"

하이브 CEO, 어도어 사태에 "회사 탈취 기도가 명확하게 드러나"

하이브 CEO, 어도어 사태에 "회사 탈취 기도가 명확하게 드러나"[연합뉴스] 박지원 하이브 CEO(최고경영자)가 민희진 어도어 대표를 두고 불거진 사태와 관련해 "회사는 이번 감사를 통해 더 구체적으로 (진상을) 확인한 후 조처를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23일 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