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휴대전화를 충전할 수 있는 보온병이 있다?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1.01.13일 10:55



휴대전화를 충전할 수 있는 보온병. [중국 운재화전기술연구원(CALT) 제공]

  보온병과 보조배터리, 아무런 관련이 없어 보이는 두 물건이 만나 하나의 물건이 됐다. 중국 우주전문가들이 기존의 보조배터리에 열전기 전환 기술을 접목해 물컵 모양의 휴대전화 보조배터리를 만들어냈다.

  열전기 전환 장치는 온도 차를 전기에너지로 바꿔 주는 장치다. 우주항공 분야에서는 잉여 열에너지를 모아 전기에너지를 만들어내는 데 사용된다.

  중국 운재화전기술연구원(CALT) 연구진이 이 기술을 활용해 열전기 칩을 탑재한 보온병을 개발했다. 이 보온병은 100도의 물에서 열에너지를 전기에너지로 바꾼다. 이때 바뀐 전기에너지로 스마트폰 충전이 가능하다.

  연구진에 따르면 열전기칩은 텀블러 뚜껑에 삽입돼 있고 뚜껑에 USB 충전단자가 위치한다. 케이블을 스마트폰에 연결하면 휴대전화 화면에 충전 시작을 알리는 아이콘이 나타난다.

  한 연구원은 "300~500mL 끓는 물을 컵에 담기만 하면 20분에서 30분가량 충전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물컵의 발전전압이 인체 안전전압보다 낮아 안전하며, 과열 등으로 인한 폭발 위험은 없다고 덧붙였다.

  해당 제품은 휴대전화 외에도 기타 노트북이나 카메라 등 저전력 가정용 전자제품은 모두 충전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연구진은 현재 기업과 협력해 제품 출시를 준비 중이다. 가격은 150~200원 선으로 책정될 예정이다.

  /신화통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10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日코로나 신규확진 5천759명…도쿄올림픽 회의론 확산

日코로나 신규확진 5천759명…도쿄올림픽 회의론 확산

긴급사태 발령에도 일본 코로나 확산 속도 줄지 않아 일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긴급사태 확대 발령에도 둔화하지 않고 있다. 18일 현지 공영방송 NHK 집계에 따르면 전날 일본 전역에서 확인된 코로나19 감염자는 5천759명이다. 지난 15~

부흥호 고속렬차, 올해 ‘하늘길’ 달린다

부흥호 고속렬차, 올해 ‘하늘길’ 달린다

“올해 라닝철도(拉林铁路,서장자치구 라싸역에서 서장자치구 닝츠역까지)가 개통 운영할 때 부흥호 이중 동력 견인 고속렬차조(动车组)가 서장에 들어서게 된다 ”고 일전에 중국국가철도그룹유한회사에서 있은 사업회의에서 발표해 주목을 받았다. 현재 라닝철도는 이

 중국산 백신 100만도스 세르비아 도착

중국산 백신 100만도스 세르비아 도착

1월 16일, 부치치 세르비아 대통령이 베오그라드에서 거행된 환영식에서 연설하고있다. 중국국약그룹에서 생산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전염병(코로나19) 백신 첫번째 100만 도스가 현지시간으로 16일 오전 세르비아 수도 베오그라드에 운송되였다. 부치치 세르비아 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