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습근평, 또까예브 까자흐스딴 대통령과 회담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3.05.19일 06:12



5월 17일 오후, 습근평 국가주석은 서안에서 중국—중앙아시아 정상회의 참석 차 중국을 국빈 방문한 까자흐스딴 또까예브 대통령과 회담했다.

습근평은 다음과 같이 지적했다.

중국과 까자흐스딴은 서로 신뢰할 수 있는 좋은 친구, 좋은 형제, 좋은 동반자이다. 중국은 중국식 현대화로 중화민족의 위대한 부흥을 전면적으로 추진하고 있고 까자흐스딴은 빠르게 발전하고 번영하는 ‘새 까자흐스딴’을 건설하고 있다. 중국과 까자흐스딴은 모두 발전과 진흥의 관건적인 단계에 처해있으며 중국과 까자흐스딴 관계는 이미 새로운 ‘황금의 30년’을 열었다.

쌍방은 전통친선을 대대적으로 고양하고 상호 지지를 확고히 하며 발전전략을 긴밀히 접목시키고 호혜협력을 심화하며 발전과 진흥을 함께 도모해 세대적인 친선과 깊은 신뢰, 동고동락하는 중국—까자흐스딴 운명공동체 구축을 추진해야 한다.

습근평은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독립자주적이고 안전하고 안정적이며 발전 번영하는 까자흐스딴은 두 나라 인민의 공동리익에 부합된다. 중국은 까자흐스딴이 국가 독립, 주권, 령토완정을 수호하는 것을 확고히 지지하고 까자흐스딴이 자국의 국정에 부합되는 발전의 길을 걷는 것을 지지한다.

내가 ‘일대일로’ 공동건설 창의를 제출한 10년래 중국과 까자흐스딴은 수십개의 중요한 협력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실시함으로써 두 나라 인민에게 혜택을 주었고 공동발전을 추진했다. 쌍방은 경제무역, 투자, 농업, 자동차 제조, 에너지 등 분야에서 협력을 확대하고 호련호통을 심화하며 륙해 합동운송을 추진하고 전자상거래, 혁신, 빅데이터 등 새 분야의 협력을 확대하며 문화쎈터 상호 설립과 로반작업방 건설을 다그쳐 실시하고 상호 비자면제협정 체결을 계기로 인문 교류와 협력을 강화하고 민의 토대를 잘 닦아야 한다.

2024년에 까자흐스딴이 중국에서 까자흐스딴 관광의 해 행사를 조직하는 것을 환영한다. 서안 주재 까자흐스딴 총령사관 개관으로 두 나라 지방 교류에도 큰 힘이 될 것이라 믿는다. 쌍방은 또 매체 교류와 협력을 강화해 중국과 까자흐스딴 친선의 이야기를 잘 엮어가야 한다.

습근평은 다음과 같이 지적했다.

중국—중앙아시아 기제는 당면 각국의 수요와 미래 발전에 착안해 호혜협력을 강화하고 공동번영에 일조하는 데 취지를 둔다. 중국—중앙아시아 정상회의는 리정표적인 의의를 가지며 중국과 중앙아시아 협력을 새시대로 진입시킬 것이다.

중국은 까자흐스단을 포함한 중앙아시아 각국과 함께 지혜와 힘을 모아 함께 론의하고 건설함으로써 중국—중앙아시아 기제를 6개국 심층 협력의 중요한 플래트홈으로 구축할 것이다.

또까예브는 다음과 같이 표했다.

초청에 응해 서안에 와 중국—중앙아시아 정상회의에 참석하고 중국에 대한 국빈 방문을 진행할 수 있어 아주 기쁘게 생각한다. 습근평 주석이 령도하는 중국이 위대한 성과를 이룩한 데 축하를 표한다. 중국이 더 휘황한 미래를 맞이하리라 확신한다.

나는 까자흐스딴과 중국 관계에 대한 습근평 주석의 평가와 량국 협력을 한층 강화할 데 관한 습근평 주석의 건의를 완전히 찬성한다. 중국은 까자흐스딴 대외정책에서 특수하고도 중요한 위치에 놓여있다. 두터운 친선과 상호 신뢰를 기반으로 하고 있는 량국 관계는 또 공통한 목표와 과업이 있다. 까자흐스딴은 중국과 함께 량국간 항구적인 전면적 전략 동반자 관계를 한층 더 강화하고 쌍무 무역과 관광, 인문, 지방 등 제 분야 협력을 확대시킴으로써 량국 새로운 ‘황금의 30년’을 개척하는 데 더 튼실한 기반을 닦길 바란다.

두 나라가 비자면제협정을 체결하는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 이는 쌍무 왕래를 강력하게 추진할 것이다.

‘일대일로’ 공동 건설은 위대한 창의이고 까자흐스딴은 계속 적극적으로 창의에 참여할 것이다.

당면의 복잡한 국제정세 속에서 습근평 주석이 제기한 글로벌 발전 창의와 글로벌 안전 창의, 글로벌 문명 창의는 중요한 의의가 있다. 까자흐스딴은 이 같은 창의를 적극적으로 지지하고 중국과 이 부분의 소통과 협력을 강화할 용의가 있다.

까자흐스딴은 중국과 함께 중국—중앙아시아 기제를 충분히 리용해 지역 안전과 안정, 발전을 함께 추진하길 바란다.

회의이 끝난 후 두 나라 수반은 〈중화인민공화국과 까자흐스딴공화국 공동성명〉을 체결하고 경제무역, 에너지, 교통, 농업, 호련호통, 인문, 지방 등 분야의 많은 쌍무 협력문서 체결을 지켜봤다.

채기, 왕의, 진강 등이 상기 행사에 참가했다.

/중앙방송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레전드 시트콤 '세 친구'의 주역이었던 윤다훈이 이동건과 만나 기러기 아빠 근황을 공개했다. 최근 방송한 SBS '미우새'에서는 윤다훈이 오랜만에 출연해 오랜 인연 이동건과 만남을 가졌다. 윤다훈은 "7년째 기러기 아빠, 할아버지로 지내고 있다. 큰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왜 피해자 행세하냐" 최병길PD, 전처 서유리 저격 '억울하다' 고백

"왜 피해자 행세하냐" 최병길PD, 전처 서유리 저격 '억울하다' 고백

사진=나남뉴스 방송인 서유리와 이혼 소식을 알리면서 충격을 주었던 최병길 PD가 억울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날 19일 최병길 PD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참고만 있으려니 내 앞길을 계속 가로막는다"라며 "싸우고 싶진 않지만 내 상황이 너무 좋지 않으니 최소한 방

"술 마셔도 무죄" 김호중, '이창명 음주 사건' 혐의 입증 어렵다 왜?

"술 마셔도 무죄" 김호중, '이창명 음주 사건' 혐의 입증 어렵다 왜?

사진=나남뉴스 뺑소니 혐의를 받고 있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국과수에서 음주 소견을 받았음에도 무죄 가능성이 제기돼 논란을 가중시키고 있다. 현재까지 김호중이 접촉사고를 일으키기 전 술을 마신 것으로 의심되는 정황이 계속해서 포착되고 있다. 먼저 지난 17

미니영화 《결혼등기》...황혼재혼에 대한 사색의 여운

미니영화 《결혼등기》...황혼재혼에 대한 사색의 여운

연변영화드라마애호가협회에서 올들어 네번째 작품으로 내놓은 미니영화 《결혼등기》가 5월16일 오전 연길한성호텔에서 시영식을 가졌다. 연변영화드라마협회 부회장 김기운이 감독을 맡고 전영실이 극본을 쓴 미니영화 《결혼등기》는 리혼한 부모의 재혼을 둘러싸고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