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국제시사
  • 작게
  • 원본
  • 크게

日 아베, 최악 폭우 중 의원들과 술자리 즐겨.. 사망자 130명 육박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8.07.10일 14:25

\아베 신조(安倍晋三)총리가 서일본 집중호우로 대규모 피해가 발생한 날 술자리에 참석해 논란이 일고 있다.

9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5일 밤 중의원 숙소에서 동료 의원들과 술자리를 가졌다. 이날은 폭우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날이다. 이후 3~4일간 폭우가 이어지며 사망자 수가 130명에 육박했다.

해당 술자리는 ‘아카사카 자민 정’이라는 이름으로 매년 열리는 정례적인 행사였다. 아베 총리는 ‘표 단속’ 차원에서 처음 참석 한 것으로 알려졌다. 폭우로 인한 피해가 속출하며 “정부와 여당의 대응이 안일했다”는 비난이 빗발치고 있다.

논란이 커지자 술자리를 주최한 다케시타 와타루(竹下亘) 자민당 총무회장은 “솔직히 이렇게 엄청난 재해가 될지 예상하지 못했다”며 “어떠한 비난도 받아들이겠다”고 말했다.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자민당 정조회장 역시 “재해의 변화에 대해 고려했어야 했다”고 말했다.

8일 11개 광역자치단체에 내려졌던 호우 특별경보는 모두 해제됐으나 기상청은 토사 피해를 경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같은 날 총무성 집계에 따르면 20개 지역 대피소에서 생활하는 인원은 3만 명을 넘었다.

10일 일본 요미우리 신문에 따르면 일본 서남부를 중심으로 내린 집중호우로 12개 광역자치단체에서 127명이 사망했다. 연락이 닿지 않는 실종자 수는 집계하는 언론사에 따라 60~80명대에 달하는 것으로 보인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80%
10대 0%
20대 8%
30대 36%
40대 31%
50대 5%
60대 0%
70대 0%
여성 20%
10대 0%
20대 2%
30대 11%
40대 5%
50대 2%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2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오래만에 이런글을보네요
답글 (0)
오래만에 이런글을보네요
답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일본 동경서 우리 민족의 문학과 삶에 대한 강좌 열려

일본 동경서 우리 민족의 문학과 삶에 대한 강좌 열려

(흑룡강신문=하얼빈) 지난 3월 16일, 우리 민족의 문학과 삶에 대한 강좌가 동경에서 있었다. 이번 문학강좌는 조선족연구학회, 연변대학일본학우회, 일본조선족문화교류협회 문학원의 공동기획으로 진행되였고 우리 민족을 사랑하고 문학을 열애하는 약 60여명의 일본

친구가 빌려준 17만원, 32년 뒤 17억원으로 갚은 ‘우정’

친구가 빌려준 17만원, 32년 뒤 17억원으로 갚은 ‘우정’

장아이민(56·왼쪽)과 순성롱(46)씨의 모습. 어려운 시절 친구가 빌려준 1000위안(한화 약 17만원)을 32년 뒤 원금의 1만배인 1000만위안(한화 약17억원)으로 갚은 ‘우정’이 큰 울림을 주고 있다. 사연의 주인공은 순성롱(46)씨, 지난 1987년 그에게 1000위안을 빌려준

'낮잠은 다이어트의 적'…15분 넘으면 비만위험 10% 상승

'낮잠은 다이어트의 적'…15분 넘으면 비만위험 10% 상승

하루에 15분 이상 낮잠을 한번이라도 자면 비만위험이 10%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눈길을 끈다. 이는 낮잠과 비만의 상관관계를 밝힌 최초의 연구결과이다. 19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 샌디에이고 의대의 호세 로레도 교수팀은 2010년 12월부터 2013년 12월까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