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 지역별 성장률 대부분 평균 웃돌아

[CCTV 한국어방송] | 발행시간: 2016.10.28일 09:47
28개 지역 중 24곳 성장률 전국 평균 6.7% 웃돌아

  충칭시 11분기 연속 성장률 전국 1위, 동북 3성도 회복세

  [CCTV.com 한국어방송] 중국 1~3분기 지역별 성장률이 기대이상의 성적표를 보이며 중국 경기 회복세를 반영했다. 올 3분기까지 중국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은 6.7%다.

  31개 성·시·자치구 중 총 28개 지역의 성장률이 공개됐고 이 중 24곳이 6.7% 이상을 기록하며 선전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를 통해 중국 경제가 시장기대 이상의 안정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음을 확인했다고 중국경제망이 26일 보도했다. 지린, 헤이룽장, 산시성은 지역 통계국 공식발표는 없었으나 언론을 통해 성장률이 공개됐다.

  올 1~3분기 가장 높은 성장률을 보인 곳은 10.7%의 충칭이다. 충칭은 올 3분기까지 무려 11분기 연속 성장률 1위의 왕좌를 차지했다. 그 뒤를 구이저우(10.5%), 톈진(9.1%), 장시(9.1%), 안후이(8.7%) 등이 따랐다. 이 외에 푸젠, 칭하이, 후베이, 장쑤, 허난성 등의 성장률도 모두 8.0%를 웃돌았다.

  장푸민(張富民) 충칭시 통계국 부국장은 "충칭이 높은 성장률을 장기간 유지할 수 있었던 것은 전통 제조업의 부흥과 신흥산업 육성에 각별한 노력을 기울인 결과"라며 "특히 하이테크 기업의 산업생산 규모는 전년 동기대비 24.2%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와 같은 수준을 보였거나 평균을 밑돈 지역은 베이징, 상하이, 헤이룽장과 산시성 등 단 네 곳이었다. 아직까지 성장률을 공개하지 않은 곳은 시짱자치구, 신장위구르자치구와 랴오닝으로 해당 지역의 지난 상반기 성장률은 각각 10.6%, 8.0%, -1.0%였다.

  낙후공업지대 동북 3성의 빠른 회복세도 주목할 만하다. 올 1~3분기 지린, 헤이룽장성 성장률은 각각 7.9%, 6.7%로 랴오닝성은 아직 성장률을 공개하지 않았다. 최근 당국이 추진 중인 '공급 측 개혁', '국유기업 개혁'에 속도가 붙고 '동북진흥 계획'에 따른 투자가 늘어난 것이 성장률이 높아진 배경이라고 신문은 설명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0%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50%
10대 0%
20대 25%
30대 25%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국상해자동차그룹, 아프리카 시장 공식 진출

중국상해자동차그룹, 아프리카 시장 공식 진출

(흑룡강신문=하얼빈) 중국상해자동차그룹유한회사와 이집트 최대 자동차판매기업인 만수르그룹이 공동 출자한 판매회사 제막식이 17일 이집트 수도 카이로에서 개최됐다. 이는 중국자동차기업 선도기업인 상해자동차그룹의 아프리카 시장 공식 진출을 의미한다. 이집트

사천 의빈시 장녕현 지진으로 11명 사망

사천 의빈시 장녕현 지진으로 11명 사망

(흑룡강신문=하얼빈)사천 의빈(宜賓)시 정부보도사무실에 의하면 의빈 장녕(長寧)현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18일 5시 20분까지 이미 11명이 숨지고 122명이 부상했습니다. 현재 식용수, 식품, 텐트, 솜이불 등 구조물자가 잇달아 재해지역에 도착하고 있습니다. 지진 발

전설적 영웅, 후회없는 충성—형사사건 흔적검증 전문가 최도식

전설적 영웅, 후회없는 충성—형사사건 흔적검증 전문가 최도식

(흑룡강신문=하얼빈)최도식이 할빈에서 인터뷰를 받고 있다. 그는 전설적인 인물이다. 하나의 탄피로 겹겹의 베일을 벗겼고 절반짜리 지문으로 진범을 확정했다. 풍부한 경험으로 여러차례 혁혁한 공을 세운 그는 중국 경찰계에서 중대하고 해결이 어려운 형사사건의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