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무용극 〈인ㆍ삼〉 전국 전시공연 작품에 입선 공연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19.03.05일 12:38
길림성문화관광청에 따르면 문화관광부는 중화인민공화국 창건 70돐을 경축하고 근년래 예술창작에서 거둔 풍성한 성과를 전시하며 우수한 작품을 선전 보급하고저 2018년도 국가무대예술정품창작 부축공정 가운데서 13개 공연작품을 선발해 북경에서 2019년 전국무대예술우수 극작품 및 우수 민족가극 전시공연을 펼쳤다.

길림성가무단에서 창작 연출한 무용극 〈인ㆍ삼〉이 성공적으로 이번 전시공연에 입선되여 지난 3월 2일 북경 천교(天桥)극장에서 관중들에게 선을 보였다. 극의 굴곡적인 내용과 화려하고 완벽한 공연에 매료된 관중들은 수시로 우뢰와 같은 박수갈채를 보냈다.

극은 길림지역 특색이 짙은 사랑이야기를 서술하고 있다. 봄이 오니 만물이 소생하고 백성들 안거락업해 살아가고 있는 가운데 아름다운 인삼처녀와 젊은 의사(医者)가 만나 서로 사랑의 싹이 튼다. 그런데 난데없는 온역이 들이닥치며 이 평화로움이 박산난다. 재난 앞에서 인삼처녀는 결연히 자기의 생명을 바쳐 창생을 구조한다.

주제가 돌출하고 특색이 선명한 이 극은 길림대지에서 류전되는 인삼의 전기적인 이야기를 밑바탕으로 장백산문화, 길림의 풍요로운 생태자원과 새시대 발전 리념을 유기적으로 결부해 신앙의 숭고함을 보여주고 헌신정신과 인간애를 선양하고 있다.

무용극 〈인ㆍ삼〉은 2018년도 국가무대예술정품창작 부축공정의 중점부축 종목으로서 길림성가무단유한책임회사에서 2년간의 심혈을 들여 창작하고 연출한, 길림지역 문화를 반영한 대형 무용극이다. 게다가 중공길림성위 선전부, 길림성문화관광청에서 지도하고 지지한 전 성 ‘13.5’ 중점문예창작항목이기도 하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레전드 시트콤 '세 친구'의 주역이었던 윤다훈이 이동건과 만나 기러기 아빠 근황을 공개했다. 최근 방송한 SBS '미우새'에서는 윤다훈이 오랜만에 출연해 오랜 인연 이동건과 만남을 가졌다. 윤다훈은 "7년째 기러기 아빠, 할아버지로 지내고 있다. 큰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왜 피해자 행세하냐" 최병길PD, 전처 서유리 저격 '억울하다' 고백

"왜 피해자 행세하냐" 최병길PD, 전처 서유리 저격 '억울하다' 고백

사진=나남뉴스 방송인 서유리와 이혼 소식을 알리면서 충격을 주었던 최병길 PD가 억울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날 19일 최병길 PD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참고만 있으려니 내 앞길을 계속 가로막는다"라며 "싸우고 싶진 않지만 내 상황이 너무 좋지 않으니 최소한 방

"술 마셔도 무죄" 김호중, '이창명 음주 사건' 혐의 입증 어렵다 왜?

"술 마셔도 무죄" 김호중, '이창명 음주 사건' 혐의 입증 어렵다 왜?

사진=나남뉴스 뺑소니 혐의를 받고 있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국과수에서 음주 소견을 받았음에도 무죄 가능성이 제기돼 논란을 가중시키고 있다. 현재까지 김호중이 접촉사고를 일으키기 전 술을 마신 것으로 의심되는 정황이 계속해서 포착되고 있다. 먼저 지난 17

미니영화 《결혼등기》...황혼재혼에 대한 사색의 여운

미니영화 《결혼등기》...황혼재혼에 대한 사색의 여운

연변영화드라마애호가협회에서 올들어 네번째 작품으로 내놓은 미니영화 《결혼등기》가 5월16일 오전 연길한성호텔에서 시영식을 가졌다. 연변영화드라마협회 부회장 김기운이 감독을 맡고 전영실이 극본을 쓴 미니영화 《결혼등기》는 리혼한 부모의 재혼을 둘러싸고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