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국제론평: 이른바 “미국의 국가안전”에는 모든것을 내포할수 있는것

[중국조선어방송넷] | 발행시간: 2019.06.12일 00:00
강철과 알류미늄 제품, 자동차와 그 부품의 수입으로부터 외국기업과 직접투자에 이르기까지, 외국류학생과 학자로부터 비자 신청자의 소셜 네트워크 계좌에 이르기까지 현재 워싱톤은 “미국 국가안전에 대한 위협”이라는 딱지를 함부로 붙이고 있다. 미국의 부분적 인사들은 “미국 우선”의 패권주의 사유를 고집하면서 “국가안전”을 방패로 삼고 무역동반자를 함부로 타격하는것으로 미국의 절대적 리익을 확보하려 애쓰고 있다. 이는 미국이 백년불우의 대변혁에 적응할수 없다는것과 신흥경제체와 발전도상국가의 궐기를 접수할수 없다는 립장을 폭로한다. 미국은 타국의 경제발전과 기술진보의 합리적 요구를 의심하면서 불안한 심리를 드러내고 있다. 미국은 “국가안전”의 개념을 람용하면서 무역동반자에 피해를 가져다주었을뿐만아니라 국제무역 질서와 신임을 충격하고 있으며 피해를 자초하고 있다. 미국은 “국가안전”을 자주 거론하는 과정에 일단 이같은 주장에 마비된다면 기필코 진정한 위협을 감지할수 있는 능력을 상실할것이며 이야말로 미국 “국가안전”이 직면할수 있는 최대의 위협이 될것이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농촌빈곤가정에 애심물자 전달

농촌빈곤가정에 애심물자 전달

14일, 안도현부련회는 애심물자발급식을 열고 각 향진에 50만원 어치의 애심물자를 발급했다. 안도현 각 향진 부련회는 애심물자 발급사업을 참답게 틀어쥐고 해당 사업 제도에 따라 전문일군을 배치하여 물자를 안전하고 정확하게 빈곤군중에게 전달하게 된다.안도현

연길시법원 통신사기사건 심리

연길시법원 통신사기사건 심리

연길시법원으로부터 알아본 데 따르면 폭력배, 악세력 제거 전문투쟁이 시작된 이래 이들은 인민군중이 행복해하지 않고 즐거워하지 않으며 만족해하지 않는 통신사기 등 범죄에 대해 강유력한 조치를 취하고 법에 따라 중점정돈을 벌리고 있다. 5월 22일부터 5월 24일

주제교양의 실제적인 성과로 제반 사업의 시달을 추동해야

주제교양의 실제적인 성과로 제반 사업의 시달을 추동해야

13일, 성당위, 성정부는 현, 시 격주 중점사업 배치 및 사업교류 제3차 정례회의를 소집했다. 회의는 부분적 현, 시, 구의 대상건설, 빈곤해탈 난관공략, 환경보호정돈 사업의 진척 정황에 관한 회보를 청취하고 동북진흥 사업에 관한 습근평 총서기의 중요지시 정신을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