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음력설련휴 주택 거래, 200% 늘었다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1.02.22일 15:08
  음력설 련휴기간 중국 10개 주요 도시들에서 1416채의 주택거래가 이뤄져 지난해 동기대비 224.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갈집찾기(诸葛找房)의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춘절 기간 많은 도시의 주택거래량은 모두 '0'였으나 올해는 전혀 다른 모습이였다고 19일 매일경제신문(每日经济新闻)이 보도했다.

  심수의 경우 음력설 련휴동안 하루 평균 35채의 주택거래가 이뤄졌는가 하면 2~3선 도시의 일 평균 거래량도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50% 넘게 증가했다.

  중원부동산(中原地产) 장대위(张大伟) 애널리스트는 "북경의 대부분 분양사무소에도 평일 주말과 다름없는 인파들이 몰렸다"면서 "음력설 련휴기간에 주택을 구매하는 사람이 이처럼 많아보기는 처음"이라고 말했다.

  신규 분양주택 시장뿐만 아니라 중고주택 시장의 거래량도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늘었다.

  패각연구원(贝壳研究院)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과거 주요 도시들의 음력설 기간 중고주택 거래량은 대부분 '0'에 가까웠지만 올해 음력설기간(2월 11~17일)에는 18개 주요 도시의 주택 거래가 대부분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8개 도시 중 절반가량 도시에서 련가(链家)를 통한 아파트 거래가 5채 이상이였고 련가 어플을 통한 중고주택 검색량도 동기대비 2.5배나 증가했다.

  일각에서는 올해 지역간 이동자제 권고가 내려지면서 주택거래에 도움이 됐다는 분석을 내놓기도 했다.

  패각연구원 허소락(许小乐) 애널리스트는 "올해 음력설기간 부동산거래가 활발해진 리유는 지역간 이동자제, 주요 도시 부동산 구매 수요 확대, 시장 기대치 상승 등을 꼽을 수 있다"고 말했다. 올해 음력설기간 주요 도시의 중고주택 경기지수는 41을 기록, 이는 지난해의 29, 그 전해의 35에 비해서 훨씬 높다.

  한편, 허 애널리스트는 각 지방의 부동산 과열 억제 정책이 잇달아 출시되면서 소비자들의 시장에 대한 전망치도 낮아지게 될 것으로 내다봤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해구: 맛있는 음식으로 보름 맞이하는 동물들

해구: 맛있는 음식으로 보름 맞이하는 동물들

2월 25일, 해구에 위치한 해남열대야생동식물원에서 참대곰 ‘순순’이 ‘탕원’등 미식을 맛있게 먹고 있다. 보름이 다가오자 해구에 위치한 해남열대야생동식물원에서는 참대곰, 미록, 코끼리, 미후(猕猴), 하마를 위해 계란, 밀가루, 콩가루와 야채를 원료로 제작한 ‘탕

뉴질랜드 올 1월 수출액 10%↓…낙농제품 등 대폭 감소

뉴질랜드 올 1월 수출액 10%↓…낙농제품 등 대폭 감소

뉴질랜드의 올 1월 상품 수출액이 총 42억 달러로 지난해 동기보다 10% 정도 떨어졌다고 뉴질랜드 통계청이 26일 밝혔다. 통계청은 이날 보도 자료를 통해 지난 1월 수출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할 때 4억8천600만 달러 줄어 지난 2016년 3월 이후 전년 동기 대비

연변 빈곤발생률 0! 춤 추고 노래 부르며 명절 맞이

연변 빈곤발생률 0! 춤 추고 노래 부르며 명절 맞이

2021년 음력설기간,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여러 지역 민중들은 조선족 민족복장을 입고 춤 추고 노래를 부르면서 명절을 맞이하고 빈곤퇴치 난관공략의 성공을 경축했으며 당과 조국을 위해 명절의 축복을 보냈다. 연변조선족자치주는 중국에서 유일한 조선족자치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