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 로봇 정상회의 개막…개막 현장서 203억 원 규모 MOU 체결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3.05.25일 15:52
  올해로 8회째를 맞는 '중국 로봇 정상회의 및 지능형 경제 인재 정상회의'가 중국 동부 절강성 여요시에서 24일 개막했다.

  3일 일정으로 열리는 이번 회의는 로봇의 핵심기술과 응용, 산업사슬 기술의 디지털화, 로봇의 고차원 기술응용 등 중점 분야에 초점을 맞추고 디지털경제와 실물경제의 융합 발전을 추동하고 전통 산업의 변화를 촉진하며 로봇 산업의 규모를 확대하기 위한 데 취지를 뒀다. 회의 기간 산업 관계자들 간 교류, 인재 소개, 전시회 등 다양한 활동들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이날 개막식에서 '중국 로봇산업 발전지수 연구 보고서'가 발표됐으며 지창봉뇌(智昌蜂脑)공업인터넷플랫폼, 중남대학, 공업정보부 산업발전촉진센터가 여요시 정부와 총 203억 위안 투자 규모의 27개 프로젝트 협력 협의서를 현장에서 체결했다.

  '중국 로봇 정상회의 및 지능형 경제 인재 정상회의'는 지난 2016년 여요에서 시작된 이래 현재까지 총 1,185억 원 규모의 105개 투자 프로젝트를 체결했다.

  출처: 중국국제방송

  편집: 장성복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파리생제르맹(PSG) 및 축구선수 이강인의 열혈 팬으로 알려져있던 방송인 파비앙이 근황을 공개했다. 지난 19일 파비앙은 자신의 SNS를 통해서 "많은 사람들이 '너네 나라로 돌아가'라고 해서 돌아왔다"며 한국으로 입국하는 사진을 올렸다. 한국 생활 14년만인 2022년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은둔생활 5년째다" 최홍만, 사람들을 두려워했던 이유 알고보니...

"은둔생활 5년째다" 최홍만, 사람들을 두려워했던 이유 알고보니...

기사내용과 무관한 사진 = 이미지 나남뉴스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최홍만이 은둔 생활을 하게 된 배경을 밝혔다. 20일 방송된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는 '테크노 골리앗' 이종격투기 선수 최홍만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금쪽상담소’ 제작진은 최홍만을 만나기

"男 내가 먹여살린다" 나는솔로 19기 영자 직업 알고보니...'억 소리 나네'

"男 내가 먹여살린다" 나는솔로 19기 영자 직업 알고보니...'억 소리 나네'

이미지 출처 = 네이버웹툰 '어글리후드' / SBS Plus·ENA 연애 예능프로그램 '나는 솔로(SOLO)' '나는솔로' 19기 영자의 정체에 대한 추측이 나오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14일 방송된 SBS Plus·ENA 연애 예능프로그램 '나는 솔로(SOLO)'에서는 19기 '모태솔로'

'크라임씬 리턴즈' 주현영, "추리 좋아하지 않아...거짓말도 잘 못한다"

'크라임씬 리턴즈' 주현영, "추리 좋아하지 않아...거짓말도 잘 못한다"

기사내용과 무관한 사진 = 이미지 나남뉴스 그룹 '샤이니' 멤버 키와 배우 주현영이 '살롱드립2'에 출연했다. 20일 유튜브 채널 'TEO 테오'에는 '키, 주현영은 살롱드립을 찢은 범인이 맞습니다. | EP.29 키&주현영 | 살롱드립2'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게스트로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