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세계SF대회' 개최지 성도, SF 산업 중심지로 도약 중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3.10.23일 08:53
  사천성 성도시가 공상과학(SF) 분야에서 큰 발전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는 산업 보고서가 발표됐다.

  최근 성도에서 열린 '제81회 세계SF대회(월드콘·WorldCon)'에 따르면 성도는 세계에서 가장 많이 발행되는 SF 잡지인 'SF 세계'를 보유하고 있다. 이 잡지는 SF 작가와 독자에게 여러 세대에 걸쳐 영향을 미쳤고 휴고상 수상자인 류자흠(刘慈欣) 비롯해 중국 유명한 작가를 배출했다.

  성도는 수십 년 동안 중국 SF의 요람으로서 SF를 일부 팬덤을 기반으로 한 틈새 산업에서 탄탄한 산업으로 성장시켰다.

  최근 몇 년 동안 SF에 대한 젊은 세대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성도는 독창적인 SF 문화 산업을 활성화해 중국의 SF 거점으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

  관련 보고서에 따르면 성도의 SF 산업 총 매출은 1천276억 원을 돌파하며 2018년부터 2022년까지 매해 평균 19.1%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SF 장비 제조업을 제외한 2022년 성도의 SF 산업 매출은 200억 원으로 중국 전체의 22.8%를 차지했다.

  성도의 성과는 급성장하는 중국 SF 산업 현황을 반영한다. 지난해 중국 SF 산업 생산액은 총 877억 5천만 원을 기록했다. 업계 관계자들은 중국의 막대한 소비 잠재력이 가장 큰 성장 동력이 될 것이라며 락관적인 전망을 내놓고 있다.

  성도는 문학뿐 아니라 관련 산업 육성에도 앞장섰다.

  게임 산업이 거둔 성과가 그 례다. 2018년부터 2022년까지 성도의 SF 게임 업계는 총 566억 원의 매출을 올리며 중국의 SF 게임 수출 분야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성도의 SF 장비제조 산업도 인공지능(AI), 빅데이터, 고화질 디스플레이 등 기술 분야 기업의 지원을 받아 빠른 속도로 발전하고 있다.

  2022년까지 성도에 1천 개 이상의 SF 관련 과학기술 기업이 입주해 SF 산업 발전에 꾸준한 동력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보고서는 전망했다.

  이번 '세계SF대회'의 슬로건은 '미래와의 만남'이다. 요해군(姚海军) 성도 세계SF대회 조직위원회 전임위원장은 "이 슬로건은 공상과학적 상상력으로 세계를 포용하고 무한한 미래를 탐구하고자 하는 성도의 비전을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세계SF협회가 주최하는 이번 대회는 제2차 세계대전 기간인 1942~1945년을 제외하고 1939년부터 해마다 개최되고 있다.

  세계 최대 규모이자 오랜 력사를 자랑하는 이 SF 모임이 중국에서 열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출처: 신화망 한국어판

  편집: 장성복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제6회 흑룡강성 관광산업발전대회가 6월 24일부터 25일까지 치치할시에서 개최된다. 대회의 '개최지'인 치치할은 특색 문화관광자원을 심도있게 발굴하고 현대 관광시스템을 전면적으로 개선하여 풍경구에서 서비스, 산업에 이르기까지 전면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 치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피프티피프티 소속사 어트랙트가 결국 '피프티피프티' 상표권을 획득했다. 지난해 6월 전 멤버 3인과의 분쟁 후 양측 모두 '피프티피프티'의 상표권을 주장하며 대립했지만 30개국이 넘는 국가가 소속사 '어트랙트'의 손을 들어줬다. 어트랙트는 지난해 5월 상표권 출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4년 전, 석사 논문 표절로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설민석이 지상파 방송에 복귀한다. 21일, MBC 새 예능프로그램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 (이하 '강연자들')'측은 오은영과 김성근, 한문철, 금강스님, 설민석, 박명수, 김영미가 앞으로 강연자로 나설 것을 예고하는 개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사진=나남뉴스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이지만 오랜 기간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유튜브를 통해 연 6억원의 수익을 올린 개그맨 정승빈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 '황예랑'에는 월 5천만원의 사나이 개그맨 정승빈이 출연하여 인터뷰를 가졌다. 영상 속 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