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상해 등 국내 항만 본격 성장 7개 항만 세계 10위권 포진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0.01.14일 10:37



한때 독보적인 세계 1위였던 향항의 물류 경쟁력이 급속히 하락하고 있다고 남화조보가 6일 보도했다.

남화조보에 따르면 지난해 1-11월 향항의 해운 물동량은 1680만 TEU(1TEU는 20피트 짜리 컨테이너 1대분)에 그쳐 전년 동기 대비 6.2% 감소했다. 상해와 싱가포르, 심수, 광주 등 곳이 상위권에 포진한 가운데 향항은 8위로 밀려났다.

향항은 19세기부터 100년 넘게 중국 남부지역의 해상 관문 역할을 해왔다. 20세기말 세계 최대 항만으로 부상했고 2000년대 초반까지 엄청난 해운 물동량을 자랑하며 1위 항만의 자리를 지켰다. 특히 중국의 개혁개방과 급속한 경제개발이 이뤄졌던 1972년부터 2012년까지 향항 항만의 물동량은 무려 18배 성장했다. 같은 기간 향항의 경쟁 항만이였던 싱가포르는 10배 성장에 그쳤다.

하지만 중국의 빠른 경제성장과 더불어 중국 본토 항만이 본격적으로 성장하면서 향항은 세계 1위 항만의 자리를 빼앗겼다. 중국의 고도성장에 힘입어 2002년부터 2012년까지 광주의 물동량 성장세는 년평균 57%에 달했고 상해는 28%, 심수는 20%에 이르렀다. 하지만 같은 기간 향항의 물동량 성장세는 고작 년평균 2%에 불과했다.

그 결과 지난 2016년 세계 주요 항만 중 1위 상해를 비롯해 심수(3위), 녕파·주산(4위), 광주(7위), 청도(8위), 천진(10위) 등 무려 7개의 중국 본토 항만이 10위 내에 포진했다. 같은 해 싱가포르는 2위를 차지했고 향항은 5위에 머물렀다. 향항은 2017년에는 7위로 주저앉았고 지난해 1-11월에는 청도에도 밀리면서 순위가 8위로 떨어졌다.

향항의 해운물류 경쟁력의 추락은 자동 무인화, 디지털화 투자에 소홀히 한 결과라는 지적이다.

청도가 아시아 최초로 완전 자동화한 항만으로 탈바꿈하고 상해의 신항만도 세계 최대의 완전 자동화 항만으로 자리매김할 전망이지만 향항 항만에서 자동화한 터미널은 고작 1개 구역에 불과하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10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길림성 전동자전거 번호판시대 진입

길림성 전동자전거 번호판시대 진입

23일 오전, 길림성 전동자전거 번호판부착(落牌)사업 가동식에서 료원의 전동자전거 주인이 성내 첫 전동자전거 번호판(吉D00001)을 수령했다. 이로써 전동자전거 관리를 규범화하고 강화하며 전동자전거 교통사고의 발생을 억제하는 전성의 전동자전거 관리사업이 새

"조국 축복" 꽃바구니, 천안문 광장에 선보여

"조국 축복" 꽃바구니, 천안문 광장에 선보여

24일, "조국 축복"꽃바구니 주체공사가 완공되여 북경 천안문광장에 모습을 드러냈다. 꽃바구니 높이는 18m. 바구니 안에는 전국 각지의 대표적인 '화초'와 상서로운 의미가 담긴 '열매'가 담겨있으며 화단 밑부분에는 생화로 10개의 붉은 하트 도안를 만들어놓았다.

올해 국경절 천안문광장은 이렇게 단장된다!

올해 국경절 천안문광장은 이렇게 단장된다!

북경원림록화국은 일전, 2020년 국경절 천안문광장 및 장안거리 연선 화훼 배치 방안을 공포했다. 올해 국경절 천안문광장 중심에는 ‘조국 축복’ 초대형 꽃바구니를 설치하고 장안거리 연선의 건국문에서 부흥문까지에도 각자 특색을 갖춘 주제 화단을 열곳에 설치하게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email protected]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