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제2의 디디 사건? 최대 이사짐 플랫폼 고객 의문의 사망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1.02.23일 14:54



  중국내 최대 화물 운송 플랫폼 훠라라(货拉拉)의 리용객이 화물 차량 탑승 중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지난 6일 밤 9시경 장사에 거주하던 23세 녀성이 훠라라 플랫폼으로 예약한 이사짐 운반 차량으로 이동하던 중 조수석 창문에서 뛰어내렸다. 이후 녀성은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숨졌다.

당일 거주지 CCTV에 따르면, 녀성은 이사를 위해 10여 차례 화물차에 짐을 옮긴 것으로 확인됐다. 이사짐을 싣는 약 20분의 시간 동안 화물차 기사는 CCTV 화면에 잡히지 않았다.

사망 현장의 유일한 목격자인 화물차 기사는 녀성이 스스로 창문에서 뛰어내렸다고 증언했다. 그러나 유가족들은 녀성이 올해 남자친구와 결혼하기 위해 집을 살 계획을 갖고 있었다는 점, 차량 탑승 직전 오전 동료들과 모바일 메신저로 즐겁게 대화를 나눌 정도로 정서적 특이점이 발견되지 않았다는 점 등을 들어 사망에 의문점이 남는다고 주장했다.

이사짐을 운반하는 동안 기사가 내비게이션의 경로를 세 번이나 리탈했다는 점도 의심할 만한 대목으로 남는다. 다만 차량 내 록음 장비가 없고 녀성이 창문에서 뛰어내리는 순간 주변 CCTV도 없기에 기사의 혐의를 립증하기는 다소 어려울 것으로 예상된다.

녀성의 사망 소식이 알려지자 현지 누리꾼들은 지난 2018년 차량 공유 어플 디디(滴滴) 운전기사에게 성폭행 당한 뒤 살해된 녀성 피해자를 떠올리며 제2의 디디 사태가 벌어진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다수 누리꾼은 녀성이 차 안에서 극도의 공포심을 느껴 생존을 위해 위험을 무릅쓰고 창문으로 뛰어내린 것이라고 추측했다.

현지 언론과 누리꾼들의 관심이 집중되자 21일 밤 훠라라는 이에 대한 공식 입장을 내놓았다. 훠라라는 “이 사건에 대해 비통함과 유감의 뜻을 표한다”며 “지난 11일 유가족과 대화를 했으나 합의점을 찾지 못해 지금까지 적극적인 대화 중”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사고와 관련해 장사 경찰이 조사 중에 있으며 아직 결론이 나지 않은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현재 사망 현장에 있었던 화물차 기사는 경찰 조사 후 풀려난 상태로 전해졌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해구: 맛있는 음식으로 보름 맞이하는 동물들

해구: 맛있는 음식으로 보름 맞이하는 동물들

2월 25일, 해구에 위치한 해남열대야생동식물원에서 참대곰 ‘순순’이 ‘탕원’등 미식을 맛있게 먹고 있다. 보름이 다가오자 해구에 위치한 해남열대야생동식물원에서는 참대곰, 미록, 코끼리, 미후(猕猴), 하마를 위해 계란, 밀가루, 콩가루와 야채를 원료로 제작한 ‘탕

뉴질랜드 올 1월 수출액 10%↓…낙농제품 등 대폭 감소

뉴질랜드 올 1월 수출액 10%↓…낙농제품 등 대폭 감소

뉴질랜드의 올 1월 상품 수출액이 총 42억 달러로 지난해 동기보다 10% 정도 떨어졌다고 뉴질랜드 통계청이 26일 밝혔다. 통계청은 이날 보도 자료를 통해 지난 1월 수출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할 때 4억8천600만 달러 줄어 지난 2016년 3월 이후 전년 동기 대비

연변 빈곤발생률 0! 춤 추고 노래 부르며 명절 맞이

연변 빈곤발생률 0! 춤 추고 노래 부르며 명절 맞이

2021년 음력설기간,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여러 지역 민중들은 조선족 민족복장을 입고 춤 추고 노래를 부르면서 명절을 맞이하고 빈곤퇴치 난관공략의 성공을 경축했으며 당과 조국을 위해 명절의 축복을 보냈다. 연변조선족자치주는 중국에서 유일한 조선족자치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