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여러 민족 녀성들 손잡고 민족음식문화 꽃피워가다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4.05.20일 10:59
장춘조선족부녀협회 문호실 회장: 새 불꽃 더 많이 피워가기를 기대



장춘조선족부녀협회 문호실 회장(좌2)이 시버족떡을 맛보며 식자재와 제작법에 대한 소개를 듣고 있다. /정현관기자 찍음

“비빔밥을 한번 직접 비벼서 먹고 싶었습니다. 오늘 이렇게 그 꿈이 이루어져 기쁩니다.” 조선족 앞치마를 두른 채 금방 비빔밥을 비빈 길림성몽골족문화경제촉진회 파음하서격 회장은 환한 얼굴색이다.

“옆에서 김밥말기를 지도해준 조선족 녀성분에게 감사합니다. 제가 만든 김밥이 좀 굵어진 것 같습니다.” 장춘시만족문화촉진회 관대우 회장은 이렇게 말하며 빙그레 웃는다.

“김치가 건강식이라고 들었습니다. 김치에 양념이 많이 들어가네요. 정성이 많이 드는 것 같습니다.” 장춘시시버족문화촉진회 비서장 양운홍은 자신이 담근 김치를 한쪼각 찢어 맛본다.

5월 18일, 장춘조선족부녀협회가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 다기능홀에서 펼친 중화민족 전통료리 전시활동에서 비빔밥 비비기, 김밥말기, 김치담그기를 체험해본 다민족 대표들의 체험담이다.

장춘조선족부녀협회는 올해 협회 설립 35주년을 맞으며 이날 ‘중화민족공동체의식을 확고히 수립하고 민족문화를 발양하자’는 주제로 여러 민족 전통료리 전시활동을 펼쳤다.

길림성 및 장춘시 해당 부문 지도일군들이 활동에 참석했고 길림성조선족경제과학기술진흥총회와 길림성몽골족문화경제촉진회, 장춘시민족단결촉진회, 장춘시만족문화촉진회, 장춘시몽골족문화촉진회, 장춘시시버족문화촉진회 등 여러 소수민족 사회단체 대표와 회원, 장춘시회족소학교 대표, 장춘조선족부녀협회 회장단과 회원들이 전시자로 나섰다.

여러 민족 참가자 100여명은 전통복장을 떨쳐입고 각 민족의 전통음식을 비롯한 중화민족 전통료리 46가지를 전시하고 식자재와 제작과정을 일일이 소개했다.

“유향(油香)은 회족들이 즐겨먹는 전통음식입니다. 밀가루와 기름, 효모가루, 소금을 사용해 물로 반죽을 한 후 닭알, 유유, 검은깨 등을 넣고 만듭니다. 주로 개재절(开斋节)이나 경사가 난 날에 먹지요. 소고기튀김(炸松肉)과 소자개(烧子盖)도 전통적인 청진(清真)식품인데 소고기를 주요 식자재로 만들지요. 소고기튀김은 아이들이 특별히 즐겨먹습니다.” 회족 녀성 한추국의 설명이다.

여러 민족들은 주로 본 민족의 대표적인 전통음식을 전시했다. 조선족들은 김치, 김밥, 달떡, 찰떡, 된장국, 추어탕, 깍두기, 깨잎짠지, 파짠지 등을 전시하고 만족들은 사키마(沙琪玛), 설렁탕(年猪烩菜)을 전시했으며 몽골족은 몽골족솥차(蒙古族锅茶)를 전시하고 시버족은 시버족물고기료리, 화화채(花花菜), 교채고추장(艽菜辣子酱),시버족떡을 전시했다. 뿐만 아니라 중화민족 전통료리인 마라탕, 칠색춘병(春饼), 오색물만두, 탕수육(锅包肉), 완자튀김 등도 전시했다.

전시활동이 끝난 후 여러 민족들은 한자리에 오붓이 모여앉아 전통료리를 함께 나눠먹으며 민족단결의 정을 다지고 중화민족의 음식문화를 널리 발양해나가자고 약속했다.

장춘조선족부녀협회 문호실 회장은 “길림성 및 장춘시 해당 부문의 지도 아래 전에 우리 협회는 여러 민족들과 함께 문화체육활동을 펼쳤었다. 앞으로도 여러 민족들과 교류, 래왕, 융합을 통해서 음식문화 뿐만 아니라 손잡고 더 많은 새로운 불꽃을 피워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길림신문 박명화, 정현관 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8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8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20%
10대 0%
20대 0%
30대 2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전 와이프 박지윤에 대해 폭로를 이어가고 있는 방송인 최동석이 현재 전 와이프 명의의 집에 살고 있는 것이 드러나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동석의 부모님 또한 전 며느리인 박지윤 명의 집에 거주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최근 한 매체에 따르면 아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섬북민간예술전국순회전시 연변미술관에서 개막

섬북민간예술전국순회전시 연변미술관에서 개막

7월 18일 오전, 섬북민간예술전국순회전시가 연변미술관에서 개막했다. 이번 순회전시에는 섬북전지, 안새(安塞)농민화, 연천포퇴화, 목각판화 등 섬북지역의 90폭 민간예술작품들이 전시됐다. 섬서성 북부, 황토고원의 중심에 위치한 연안은 중국혁명의 성지, 중화민

상반기 중국 주민소득증속 GDP증속 초과!

상반기 중국 주민소득증속 GDP증속 초과!

중국 공식측에서 15일 발표한 데이터에 따르면 2024년 상반기 중국 주민소득 증속은 국내생산총액(GDP) 증속을 초과했다고 한다. 불변가격으로 계산하면 올해 상반기 중국 GDP는 동기대비 5.0% 성장했고 같은 기간 전국 주민 일인당 가처분소득은 물가변동요인을 제거

꼭 알아야 할 10가지 여름방학 안전제시!

꼭 알아야 할 10가지 여름방학 안전제시!

1. '생산날자, 품질합격증, 생산공장이 없는 3무'식품을 먹지 말고 깨끗하게 씻지 않은 음식을 먹지 말며 생수를 마시지 말아야 한다. 고염분, 고당분, 튀긴 음식, 훈제 음식을 적게 먹어야 한다. 알지 못하거나 출처를 알 수 없는 야생 버섯류를 채취, 구매 및 섭취하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