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전국 다국간 전자상거래 주체 12만개 이상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4.06.08일 20:33
상무부에 따르면 상무부는 〈다국간 전자상거래 수출을 확대, 해외창고 건설을 추진할 데 관한 의견〉을 조속히 출범하도록 추동하고 있다. 지난 5년 동안 우리 나라의 다국간 전자상거래 무역 규모는 10배 이상 증가했다. 올해 1분기, 다국간 전자상거래 수출입액은 5,776억원으로 지난 동기보다 9.6% 증가, 그중 수출은 4480억원으로 14% 증가했다. 전국 다국간 전자상거래 주체는 이미 12만개를 넘었고 전자상거래 산업단지는 1,000개이상이며 건설한 해외창고는 2,500개 이상으로 면적은 3,000만평방메터를 초과했다. 그중 1,800개 넘는 해외창고가 다국간 전자상거래 써비스에 몰두하고 있으며 그 면적은 2,200만평방메터를 넘는다.

다국간 전자상거래는 우리 나라 대외무역 발전의 유생 력량이자 국제무역 발전의 중요한 추세이다. 최근년간 다국간 전자상거래와 해외창고 등 신형 대외무역 인프라가 협동 련동하여 발전 속도가 빠르고 성장 잠재력이 크며 견인 역할이 강하다. 상무부는 다음단계에 관련 부문, 각 지방과 잘 락착할 것이라고 밝혔다. 산업발전을 조력하여 우리 나라 165개 다국간 전자상거래종합시험구에 의탁, 각지의 산업우세와 지역적 우세를 결부해 산업벨트의 더욱 많은 기업들이 다국간 전자상거래를 리용하여 국제무역에 참여하도록 이끌 것이며 주체 육성을 확대하고 다국간 전자상거래 종합시험구가 체인 주요기업을 적극 육성하도록 지도하며 상 하 중소기업의 디지털화 개조를 선도할 것이라고 했다. 대외무역의 새로운 업태에 관한 전문 훈련을 조직하여 능력건설, 교류와 참고를 강화하며 다국간 전자상거래종합시험구 현장회의를 소집, 전형 사례와 경험 교류를 강화하고 업종의 자률 수준을 제고하고 질서 있는 경쟁을 인도한다고 했다. 량호한 환경을 조성하고 국제 상호 협력에 적극 참여하며 자유무역 협정 등 사업기제 하에 다국간 전자상거래 의제에 가입하도록 하며 다국간 전자상거래 종합시험구, 업종, 기업이 적극적으로 국제 교류, 협력 전개를 지지할 방침이라고 했다.

/신화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제6회 흑룡강성 관광산업발전대회가 6월 24일부터 25일까지 치치할시에서 개최된다. 대회의 '개최지'인 치치할은 특색 문화관광자원을 심도있게 발굴하고 현대 관광시스템을 전면적으로 개선하여 풍경구에서 서비스, 산업에 이르기까지 전면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 치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피프티피프티 소속사 어트랙트가 결국 '피프티피프티' 상표권을 획득했다. 지난해 6월 전 멤버 3인과의 분쟁 후 양측 모두 '피프티피프티'의 상표권을 주장하며 대립했지만 30개국이 넘는 국가가 소속사 '어트랙트'의 손을 들어줬다. 어트랙트는 지난해 5월 상표권 출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4년 전, 석사 논문 표절로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설민석이 지상파 방송에 복귀한다. 21일, MBC 새 예능프로그램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 (이하 '강연자들')'측은 오은영과 김성근, 한문철, 금강스님, 설민석, 박명수, 김영미가 앞으로 강연자로 나설 것을 예고하는 개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사진=나남뉴스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이지만 오랜 기간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유튜브를 통해 연 6억원의 수익을 올린 개그맨 정승빈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 '황예랑'에는 월 5천만원의 사나이 개그맨 정승빈이 출연하여 인터뷰를 가졌다. 영상 속 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