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IT/과학 > 게임
  • 작게
  • 원본
  • 크게

모티즌 장악한 세대불문 '애니팡' 앓이

[기타] | 발행시간: 2012.09.29일 13:36
<아이뉴스24>

[민혜정기자] "회사 내부평가 때 하트 발송 건수가 반영 될 것 같네요."

한 직장인이 상사가 하트를 보내달라고 부탁했다며 커뮤니티에 남긴 농담이다. 국민게임 '애니팡'이 온·오프라인 세상을 얼마나 장악했는지 보여주는 사례다.

'애니팡'은 같은 캐릭터 3개를 맞춰 제거하는 단순한 게임이지만 '카카오톡'이라는 플랫폼을 이용해 SNS적인 요소를 가졌다. 이용자들은 카카오톡 친구들과 주간 순위를 다투고 이들이 보내준 하트로 게임 기회를 얻는다.

순위를 높이기 위해서는 게임을 멈출 수 없다. 하트를 받기 위해 친하지 않은 친구에게도 이를 먼저 보낸다. '애니팡'에서 빠져나올 수 없는 이유다. 출시 2달만에 다운로드수는 1천500만 건, 하루 이용자는 800만 명에 육박한다.

◆얌체같은 동서, 근엄한 부장님도 하는 '애니팡'

인터넷 커뮤니티나 SNS에선 '애니팡' 에 관련된 이야기가 끊이지 않는다. 커뮤니티의 성격을 막론하고 애니팡에 얽힌 일화, 고득점 비법을 알려달라는 글이 올라온다.

IT 관련 커뮤니티에서 한 네티즌은 "버스를 탔는데 험악한 인상의 아저씨도, 장바구니를 든 50대 정도의 아주머니도 자리에 앉더니 애니팡을 시작했다"며 놀라움을 표했다.

주부들이 많이 이용하는 커뮤니티에서도 '애니팡'은 뜨거운 이슈다. 한 네티즌은 "명절이나 집안 대소사에는 얼굴 한번 비치치 않던 동서가 하트를 보냈다"며 "얌체같아서 하트를 보내 주지 않았다"고 글을 남겼다.

직업이 선생님이라는 이 커뮤니티의 이용자는 학부모의 하트가 가장 부담스럽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이 커뮤니티 이용자들은 얼굴도 기억 나지 않는 택배 아저씨, 전 남자친구, 시누이, 채무관계에 얽힌 친구 등이 보내온 하트가 부담스럽다고 했다.

직장인들은 커뮤니티에서 '애니팡'은 고속승진의 발판(?)이 될 수 있다며 애니팡 관련 처세술을 전수하고 있다.

커뮤니티엔 "부장님의 애니팡 점수를 올려줬더니 귀여움을 독차지하고 있다", "아침에 직장 상사에게 하트를 발송하는 건 사회생활의 기본"이라는 등 재치있는 글들이 많았다.

◆"애니팡 재능, 기부합니다"최근 커뮤니티나 SNS에는 애니팡 고득점 비법을 문의하는 글도 자주 게재된다.

'콤보를 많이 만들어라', '콤보가 쌓이면 적시에 폭탄을 터뜨려라', '2명~3명이 같이 해라' 등의 조언은 '비법'이 아니라 누구나 알아야 할 '상식'이 됐다.

애니팡 고수들은 주간순위나 점수를 캡쳐한 '인증샷'을 올린다. '점수 조작' 논란을 거쳤던지라 직접 애니팡을 하는 모습을 유튜브에 올리는 네티즌도 있다.

'poXXXX'라는 유튜브 이용자는 "점수가 많이 나오니 버그라고 해서 직접하는 모습을 올리겠다"며 애니팡을 하는 모습을 촬영해 유튜브에 올렸다. 콤보를 37까지 만들며 50만점을 달성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고득점 기록을 캡쳐한 사진을 올린 후 '재능을 기부하겠다'는 네티즌도 나타났다.

그는 "재능을 기부하겠다"며 "카카오톡 계정과 비밀번호만 알려주면 점수를 올려주겠다"며 재치있는 글을 커뮤니티에 남겼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가수 김희철이 전 여자친구 트와이스 모모를 다시 한번 언급해 네티즌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최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서는 배우 최진혁과 이정은, 정은지가 오랜만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형님들과 게스트들은 두 명씩 짝을 지어 드라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2024 청도-한국 경제무역 협력교류회' 서울서 열려

'2024 청도-한국 경제무역 협력교류회' 서울서 열려

청도시 정부가 주최하고 청도시 사무국이 주관한 '2024 청도-한국 경제무역 협력교류회'가 최근 서울에서 개최됐다. 교류회는 청도의 투자 기회를 공유하고 청도와 한국 간의 상호련결을 더욱 강화하며 투자 무역을 촉진하고 협력 교류를 심화하기 위해 열렸다. '2024

중국 27개 병원, Nature지수 세계순위 TOP100에 진입

중국 27개 병원, Nature지수 세계순위 TOP100에 진입

6월 18일, Nature는 최신 자연지수순위를 발표하였는데 이번에 공포한 순위는 2023년 3월1일부터 2024년 2월 29일까지 통계데이터에 기반한 것이다. 통계에 따르면 전세계의 총 5293개 의료기구가 순위에 올랐으며 그중 중국이 986개였고 사천대학화서병원, 상해인제병

관광발전대회, "여름에 흑룡강에 와 마음껏 놀아보세요!"

관광발전대회, "여름에 흑룡강에 와 마음껏 놀아보세요!"

'룡년에 룡강을 유람하고 학의 고향에서 만나자', '북국의 좋은 경치, 아름다운 흑룡강', '특색문화관광의 새로운 기회를 공유하고 진흥발전의 새로운 동력에너지를 집결하자'...... 치치할시의 도로, 관광지, 호텔옆, 거리와 골목에는 이러한 표어를 쓴 기발들이 해빛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