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왕의 네팔 외무장관과 회담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9.09.10일 09:42



  (흑룡강신문=하얼빈) 9월 9일 국무위원인 왕의 외교부장이 카트만투에서 프러디프 쿠마르 기아왈리 네팔 외무장관과 회담했습니다.

  왕의 외교부장은 산과 물이 잇닿아 있고 인민들도 세세대대로 우호적인 중국과 네팔의 관계는 대소국이 일률적으로 평등하게 대하고 호혜상생하는 국가관계의 모범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중국은 네팔 경제사회의 발전에 도움을 제공하고 네팔과 함께 "일대일로"를 구축하며 히말라야 입체적인 상호연동의 네트웍 건설을 추동하고 경제무역, 투자, 에너지, 교통, 기반건설의 협력을 심화해 네팔이 "내륙국"에서 "육련국"으로 전환하도록 일조할 용의가 있다고 언급했습니다. 그는 또 지역과 국제사무와 관련해 중국은 네팔과 소통을 강화하고 다자주의와 국제 평등정의를 함께 수호하며 인류운명공동체의 구축을 추동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프러디프 쿠마르 기아왈리 외무장관은 네팔과 중국의 친선은 역사가 유구하다며 네팔은 줄곧 중국을 좋은 벗과 믿음직한 파트너로 여긴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네팔은 "일대일로" 구상을 적극 지지하고 중국과 함께 히말라야 입체적인 상호연동 네트웍 건설을 추동해 양국 관계를 보다 가깝게 할 용의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또 네팔은 중국의 국제지위와 국제영향력을 중시하고 중국이 행하는 친선혜용의 외교정책과 인류운명공동체 구축 이념을 극찬한다며 지역과 국제사무에 대해 중국과 소통협력을 강화하길 바란다고 지적했습니다.

/국제방송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5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천하종횡]한일관계 재차 소용돌이 속으로, 이번엔 왜?

[천하종횡]한일관계 재차 소용돌이 속으로, 이번엔 왜?

요즈음 력사적 문제로 좀처럼 진정되지 않던 한국과 일본이 재차 충돌했다. 일각에서는 두 나라간에 새로운 외교와 경제전이 폭발할 수도 있다고 분석했다. 그럼 그 원인은 무엇일가? 2018년 10월 30일, 한국 근로자 배상청구안이 승소했다. 강제징용 로동자 배상안건에

8월 15일은 일본이 무조건 투항을 선포한 날

8월 15일은 일본이 무조건 투항을 선포한 날

1945년 8월 14일, 일본정부는 미국, 영국, 쏘련, 중국 등 4개 나라를 조회하고 〈포츠담 선언〉을 접수한다고 선포했다. 8월 15일, 일본 천황 히로히토는 라지오를 통해 일본이 무조건 투항한다고 정식으로 선포했다. 사진은 1945년 9월 9일 오전 9시 남경에 위치한 중

조립견 미국 부장을 향해 호되게 직설

조립견 미국 부장을 향해 호되게 직설

8월 12일, 외교부 대변인 조립견은 정례 기자회견을 사회했다. 회의에서 기자는 다음과 같이 질문했다. 미국 위생및공공봉사부 부장 에이자(阿扎)는 11일, 대만대학에서 연설을 했다. 연설에 내용을 보면 중국 공산당은 세계에 전염병에 대해 경고 및 공동 예방 할 기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email protected]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