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자동차
  • 작게
  • 원본
  • 크게

지리자동차, 재규어랜드로버 투자설 솔솔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11.14일 09:45



중국 자동차 기업인 지리자동차가 재규어 랜드로버와 관련해 인도 타타그룹과 접촉을 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13일 중국 자동차 전문 매체인 yescar(亚讯车网)은 12일 블룸버그 통신 보도 내용을 인용해 인도 타타그룹이 지리자동차 모회사인 지리홀딩스, BMW 등과 접촉해 재규어 사업을 논의 중이라고 전했다. 주요 사안으로는 타타그룹이 소유한 영국 자동차 브랜드인 재규어 랜드로버를 공동으로 운영할 파트너를 선정하기 위함으로 알려졌다.

관련 인사에 따르면 현재 이 사안 진행 상황은 아직 시작 단계로 타타그룹에서는 잠재적인 파트너 기업에 연락한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지리와 BMW에서 해당 제안을 받아들일지는 아직 미지수다.

해당 기사가 나간 뒤 지리홀딩스 측은 “현재 타타그룹이나 재규어랜드로버와 논의중인 사안은 없다”고 선을 그었고 BMW와 타타그룹은 아직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다.

그러나 이전 타타그룹의 반응으로 볼 때 파트너 기업을 찾을 가능성은 높다. 타타자동차 나타라잔 찬드라세카란(Natarajan Chandrasekaran) 회장은 올해 3분기 주주총회에서 “다른 자동차 기업과의 협력에 개방적인 입장”이라며 “회사 이익과 부합되면 협력할 의사가 있다”고 밝혔다. 다른 자동차 기업과의 협력만이 미래 기술 투자의 “유일한 방법”이라고 강조했다.

사실 타타그룹이 이 같은 입장을 고수한 데에는 새로운 투자자를 통해서 전기 자동차 개발에 대한 비용 부담을 줄이기 위해서다. 재규어랜드로버의 경우 오는 2020년 모든 차종에 대해서 전기자동차 모델을 출시할 계획을 갖고 있어 파트너와 함께 전기 자동차 개발에 박차를 가해야 할 상황이다. 이 때문에 BMW나 지리자동차 같이 전기차 분야에서 어느정도 성과를 거둔 기업과 손을 잡길 원하고 있다.

이 외에도 경영 적자 역시 새로운 투자자를 물색하는 원인이다. 2019년 3분기 재규어랜드로버의 매출은 80억 6000만 달러지만 40억 6000만 달러의 적자를 내 타타그룹에서 9억 1000만달러를 긴급 수혈한 바 있다.

그러나 타타그룹 측은 새로운 사업 파트너를 물색하는 것일 뿐 “해당 기업을 매각할 의사는 없다”며 매각설은 일축했다.

이민정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14%
30대 43%
40대 29%
50대 14%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흑룡강신문=하얼빈] 중국공산당 건당 99주년을 기념하고 전체 당원 교직원들이 초심을 잃지 않고 교육의 주제라는 사명을 깊이 아로새기고 리상신념을 견정히 하며 군중로선을 수립하고 복무의식을 증강하며 작풍건설을 격려하기 위하여 오상시조선족중학교 당지부위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해외류학에서 나타난 3대 변화

해외류학에서 나타난 3대 변화

최근 류학 업계는 코로나19 상황 및 복잡다단한 국제 정세 속에서 어떤 특징을 나타내고 있을가? 또 어떤 새로운 변화가 있을가? 영국, 1순위 류학 목적국으로 신동방전도출국(해외류학서비스기구)에서 관련 시장연구 및 자문회사 등 기구와 함께 일전에 공동으로 발표

손잡고 같이 가자

손잡고 같이 가자

청도조선족여성협회 2020년 운영위원회 단합대회 진행 청도조선족여성협회 이계화 회장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흑룡강신문=칭다오)김명숙 기자=청도조선족여성협회(청도조선족여성경제인협회) 2020년 운영위원회 단합대회가 지난 6월 27일 청도시 분위기 좋고 아름

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칭다오화텅그룹, 칭다오단우장식유한공사와 합작전략 조인식

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칭다오화텅그룹, 칭다오단우장식유한공사와 합작전략 조인식

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 배철화(오른쪽)회장이 칭다오단우장식유한공사 방태성 사장과 합작전략 조인식을 체결하고 있다. (흑룡강신문=칭다오)김명숙 기자=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회장 배철화)와 칭다오화텅그룹(青岛华腾集团)은 6월19일 배철화 회장이 운영하는 칭다오동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