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한국
  • 작게
  • 원본
  • 크게

한국 코로나19 백신접종 사흘째인 어제 765명 접종…루적 2만1천177명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1.03.01일 14:39
  대전>서울>부산>전북 순으로 많아…인구 대비 0.04% 1차 접종 마쳐

  정은경 "적극적으로 접종 참여해준 전국의 모든 1호 접종자들께 감사"



화이자 백신 주사기에 소분 조제 중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사흘째인 28일 하루 전국에서 765명이 접종을 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따라 백신 루적 접종자는 첫날(26일) 1만9천127명, 둘째날(27일) 1천285명을 더해 총 2만1천177명이다. 한국내 인구(5천200만명 기준) 대비 접종률은 0.041%다.

  1일 질병관리청이 발표한 접종현황에 따르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루적 접종자는 2만613명, 화이자 백신 루적 접종자는 564명이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대상자는 전날 기준으로 전국 료양병원, 료양시설, 정신료양·재활시설의 만 65세 미만 입원·입소자 및 종사자 31만133명이다. 대상자 대비 접종률은 6.65%다.

  화이자 백신 접종 대상자는 코로나19 환자 치료병원과 생활치료센터의 의료진·종사자 5만6천183명으로, 접종률은 1.0%다. 화이자 백신 접종은 현재 서울 중앙접종센터에서만 실시되고 있으며, 차츰 전국으로 확대된다.



한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 현황

  전날 하루 접종자를 17개 시도별로 구분해보면 대전이 224명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서울 200명, 부산 120명, 전북 92명, 충북 50명, 경기 36명, 인천 33명, 울산 10명이다. 대구·광주·세종·강원·충남·전남·경북·경남·제주에서는 접종자가 없었다.

  시도별 루적 접종자 수는 경기 4천153명, 광주 3천274명, 서울 2천636명, 전남 1천951명, 충남 1천569명, 전북 1천195명, 경남 1천96명, 인천 948명, 충북 897명, 부산 751명, 강원 750명, 대전 641명, 경북 419명, 대구 368명, 제주 279명, 울산 210명, 세종 40명 순이다.

  접종기관 및 대상자별로는 료양병원 1만5천937명(7.9%), 료양시설 4천662명(4.3%), 코로나19 환자 치료병원 564명(1.0%), 1차 대응요원 14명 등이다.

  접종 첫날과 비교해 둘째날, 셋째날 접종자 수가 적었는데 이는 주말·휴일 영향인 것으로 보인다. 토요일과 일요일에는 료양병원·료양시설의 근무자가 다소 줄어드는 데다 료양시설의 경우 이상반응이 생길 경우를 대비해 접종일을 의료 처치가 원활한 평일로 정한 곳이 많은 곳으로 알려졌다.

  질병청은 지난 26일과 27일 접종인원이 기존 발표보다 각각 22명, 68명 더 늘었다고 밝혔다. 접종기관에서 접종자를 늦게 전산에 등록한 탓이다.

  현재 코로나19 예방 접종은 아스트라제네카·화이자 백신 초도물량으로 진행되고 있다. 두 백신 모두 면역 형성을 위해서는 2차례 접종이 필요하고, 현재는 1차 접종이 이뤄지고 있다.

  정은경 질병청장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접종을 마친 료양병원·료양시설 의료진과 종사자들의 언론 인터뷰 내용을 언급하면서 "지난 한 해 동안 얼마나 큰 부담감을 갖고 노심초사하면서 어르신들을 돌봐 오셨는지 느낄 수 있었다. 적극적으로 접종에 참여해 주신 전국의 모든 1호 접종자들께 존경과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예방접종센터에서 접종을 대기하는 의료진

  /련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67%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훈춘에서 포착! 봄나들이 나온 동북호랑이 가족

훈춘에서 포착! 봄나들이 나온 동북호랑이 가족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훈춘시 동북호랑이표범국가공원에서 어미 동북호랑이가 3마리 아기 호랑이를 데리고 "산보"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1살 정도 되는 3마리 아기 호랑이는 건강 상태가 아주 좋았고 체형도 튼실했다. 동북호랑이들은 엄동설한을 견뎌내고 봄나들이

수화-대경고속철도 립체교 공사 착공

수화-대경고속철도 립체교 공사 착공

일전, 천공기가 내는 엄청난 굉음과 함께 성 100대 프로젝트인 할빈-치치할 고속철도 및 빈주 전기화철도를 횡단하는 수화-대경 고속도로 립체교 기초공사가 시작됐다. 이 공사는 우리 나라 고한지역에서 고속철도와 일반철도를 횡단하는 첫 고속도로 립체교 공사이다.

中 외교부 주중 일본 대사 초치…후쿠시마 오염수 방출 결정 강력 항의

中 외교부 주중 일본 대사 초치…후쿠시마 오염수 방출 결정 강력 항의

외교부 공식사이트에 따르면 중국 외교부의 우장하오(吳江浩) 부장조리(차관보급)는 15일 일본 다루미 히데오(垂秀夫) 주중 일본 대사를 초치해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배출 결정에 강력히 항의했다. 우장하오 부장조리는 “일본의 결정은 세계 해양 환경, 국제 공공 건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