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봄의 마지막 절기 곡우, 흑룡강성 봄파종 전면 가동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1.04.21일 10:51
  곡우를 전후로

  중국 전역의 대부분 지역이

봄철 파종 관건시기를 맞았다.

  요즘 흑룡강성은 봄철 파종이 한창이다.

  가는 곳마다 밭머리에는

  파종에 분주한 모습을 볼수 있다.



  경작지 중의 '판다'로 불리는 흑토지는

  비옥하고 토양 상태가 좋다.

  수화시 북림구에서는

  농민들이 능숙하게 기계를 조종하며

  옥수수를 파종하고 있다.

  

您的浏览器不支持此视频格式

 

 우량 품종과 우질의 재배법을 결합한

  오상의 모종은 좋은 자람세를 보이고 있다.

  중국의 9개 밥그릇 중 한개는 흑룡강성의 쌀이라는 말이 있다.

  좋은 묘가 수확의 70%를 좌우지한다고 한다 .

  흑룡강성은 이미 하우스에 벼모종을 키우고 있다.

  전국의 주요 벼생산기지인 흑룡강성 오상시는

  새로운 기술을 도입해

  우량 품종과 우질의 재배법을 결합하며

  산량 확보에 나섰다.



  흑룡강성은 세계적으로 경작을 하기에

  가장 적합한 흑토지이다.

  수화시의 수전은 이미 정지 단계에 들어갔다.

  

您的浏览器不支持此视频格式

  

  흑룡강성의 봄철농사가 관건시기에 들어섰다.

  스마트 하우스, 클라우드 데이트 개발, 무인기 식물보호기술 등

  대량의 과학기술을 운용해

  자동화, 무인화 작업을 실현했다.

  이는 로동력을 해방시키고 시간을 단축하며 효률을 높인다.



  한해 농사는 봄에 달렸다.

  봄철 농업생산의 관건적인 계절에

  부지런한 농민들이 희망의 전야에 씨를 뿌리고 있다.

  눈앞에 펼쳐지는 춘경도를 보며

  수확의 계절을 기대한다.

/동북망 조선어채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물을 절약하며 록수천산 함께 건설

물을 절약하며 록수천산 함께 건설

5월 9일부터 15일까지는 제30번째 전국 도시 물절약 홍보주간이다. 올해의 주제는 ‘새로운 발전 리념을 관철하며 절수형 도시를 건설' 하는 것이다. 물은 생명의 원천이자 발전의 근원이다. 우리는 물을 절약하고 보호하는 량호한 습관을 키우고 생활의 세세한 부분까

흑룡강 하천 해빙기 종료

흑룡강 하천 해빙기 종료

최근 흑룡강해사국이 발표한 2021년 봄철 마지막 해빙 보고에 따르면, 흑룡강성내 5528킬로미터 하천들의 얼음이 모두 풀렸고 40일동안 걸린 해빙기의 수상교통 안전감독도 마무리됐으며 수상교통 안전이 전체적으로 안정세를 유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작년 겨울 결빙

전국 각지 "어머니의 날" 맞아 다채로운 행사

전국 각지 "어머니의 날" 맞아 다채로운 행사

5월 9일, 전국 각지에서는 다채로운 활동을 열고 "어머니의 날"을 맞이했다. /신화넷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