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외교부, 미국과 일본이 이웃에 전가하는 편협한 정책 버릴 것 촉구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2.01.25일 13:00
  조립견 외교부 대변인은 24일 있은 정례기자회견에서 기자의 질문에 대답하면서 미일 지도자 회담에서 중국관련 문제를 되풀이 하면서 재차 중국을 리유없이 공격, 먹칠하며 중국의 내정에 거칠게 간섭했는데 이는 국제법과 국제관계의 기본준칙을 엄중하게 위배했다고 말했다. 그는 중국은 이에 강한 불만과 단도한 반대를 표하며 이미 엄정 교섭을 제기했다고 밝혔다.

  미일 지도자는 일전에 화상 회동을 가졌다. 쌍방은 대만과 신강, 홍콩 등 중국관련 의제를 론의했고 아울러 중국의 신강과 홍콩 문제에 주목을 표했다.

  이에 조립견 대변인은 중국은 재차 미국과 일본이 시대의 조류에 순응하고 제로섬 게임과 이웃에 전가하는 협애한 정책을 버리고 대화와 협력의 건설적인 궤도에 회귀할 것을 엄숙히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출처: 중국국제방송

  편집: 정명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득점왕의 트로피 ‘골든 부트’(金鞋)는 같았지만 공동 수상자의 표정은 달랐다. 2021-2022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23꼴을 넣고 나란히 최다 득점상을 수상한 손흥민(30살, 토트넘 홋스퍼)은 밝은 미소를 지은 반면 모하메드 살라(30살,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해남, 2025년 1인당 평균기대수명 81세로 향상

해남, 2025년 1인당 평균기대수명 81세로 향상

해남성정부는 25일 (으로 략칭)을 공포하여 2023년까지 전성 인당 평균기대수명을 80세로, 2025년 전성 인당 평균수명을 81세로 향상시키는 것을 목표로 제기했다. 2020년 해남성 인당 기대수명은 79.05세로 전국 평균 수준을 초과했다. 에 따르면 2023년까지 건강이

빅데이터, 빈곤구제이주 지역사회 스마트화 관리의 고품질 발전 추진

빅데이터, 빈곤구제이주 지역사회 스마트화 관리의 고품질 발전 추진

최근년간 귀주성 안순시 보정현은 타지방 빈곤구제이주에 대한 후속지원강도를 높이는 과정에 빅데이터를 리용하여 타지방 이주안치점에 대한 스마트화 관리를 추진하였다. 타지방 빈곤구제이전에 대한 후속 지원서비스 빅데이터 스마트화 관리 플랫폼을 구축해 타지방

상해 과학기술혁신센터, 코로나19에도 식지 않는 연구 열정

상해 과학기술혁신센터, 코로나19에도 식지 않는 연구 열정

중국의 첫 중대형 민간 항공기인 C919가 고객사 인도를 앞두고 첫 시험비행에 성공했다. 중국과학원(중과원) 상해광학정밀기계연구소(SIOM)는 중국 국산 m급 회절발 개발에 중요한 발걸음을 내디뎠다. 중심국제(中芯国际·SMIC)의 1분기 매출도 전년 동기 대비 60% 이상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2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