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한민족 > 단체협회
  • 작게
  • 원본
  • 크게

일본간사이조선족총회, '3. 8세계 녀성의 날 기념행사 및 가정의 날' 행사 개최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4.03.20일 11:11
지난 3월 10일, 일반사단법인 일본간사이조선족총회(회장 우성희 아래 총회로 략칭)에서 주최하고 산하 녀성회(책임자 천설화)에서 주관하는 '3.8세계 녀성의 날 기념행사 및 총회 가정의 날'행사가 (이하 가정의 날) 56명의 남녀로소의 참석하에 오사카 도톤보리호텔에서 성황리에 진행되였다.



참가자 일동 기념사진

우성희회장은 개막사에서 지금은 가정뿐만 아니라 직장에서도 녀성들이 아주 중요한 역할을 발휘하고 있고 무한한 지혜와 힘과 헌신적인 정신으로 사회발전에 기여함과 동시에 가정의 따뜻함을 유지하는 것 또한 중요하다고 말하였다. 이를 배경으로 3.8절을 녀성들만 축하하는 행사가 아닌, 가족 모두, 이웃도 함께, 친구도 함께 참석할수 있도록 총회라는 '큰 가족'에 참가하여 교류하고 즐기면서 함께 의미와 보람을 만들어가자고 말하였다.

이벤트는 1부와 2부로 나누어 진행되었다.

1부 주제는 '건강한 인생살기'로 리상근, 최경순부부의 '60세 부부의 마라톤 스페셜 이야기'를 영상과 함께 공유해 주었다.

60세 회갑을 앞두고 건강에 대해 깊게 생각하게 되고 그와중에 “제일 못하는 분야를 극복하면 아무도 두려울것 없겠다”는 관점으로 마라톤을 선택하게 되었다고 한다. 시작한 해 년초의 100미터도 뛰기 힘들었던 시기부터 당해 년말에 호놀룰루 마라톤 완주하기까지의 준비과정 또한 쉽지는 않았지만 달성감에 흠뻑젖은 경험으로 매년 견지하고 있다고 한다. 최경순부인은 전부터 달리기를 견지해 왔엇던지라 함께 스타트 하여도 떠나기만 하면 종점에 도착하기까지는 각자 따로 달리고 있었고 부인은 항상 한시간정도 기다리는 상황이였었는데 유일하게 한번만 두분이 손쥐고 뛸수있었던 기회가 있었다고 자랑하는 모습이 또한 부부사이의 정겹고 사랑스러운 한 장면을 곁들어 볼수 있었다.



리상근, 최경순부부 손 쥐고 달리는 모습

이 스페셜 이야기에서는 건강을 넘어서 부부사이의 배려와 신임, 제일 어려운 일에 도전하는 정신, 목표를 결정하고 그것을 실시하는 과정에 시간 조정, 음식습관 개선, 교류방식 조정, 멘탈 조정 등 많은 요소의 중요성을 엿보임으로 결단성과 열정을 기초로 과학적으로 진행하면 뭐든지 할수 있다는 큰 메세지를 얻게 되었다.

이어서 온라인언어학원 모범생 장려금 수여식이 있었다.

온라인언어학원은 일본간사이조선족총회의 후세대 교육을 책임진 중요한 부서로서 일본에서 태여나 자란 우리 아이들이 우리 말과 문화를 배우고 다중언어를 장악한 당당하고 자신감 있는 글로벌 인재로 양성시키는 것을 리념으로 초창기부터 견지해 왔다. 현재 위챗에서 우리말이외에도 중국어,영어, 일본어 4개국어로 매일 련습하고 있다. 모범생 장려금은 정회원을 대상으로 출석률로 평가하여 올해 5년째로 발급하게 되었다.



온라인언어학원 리혜영원장은 우리 2세들이 완전히 타민족에 동화되여 자기민족의 전통문화와 언어, 글을 잃는다면 그보다 더 큰 비극이 없다면서 앞으로도 사명감과 책임감을 가지고 이어나갈 것이며 여러분의 지지와 협력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날은 한살도 안되는 아기로부터 70세 넘은 할머니 할아버지까지 한가족이 다 함께 참석하여 즐길수 있는 총회 가정의 날로 다시 한번 자리매김을 하고, 우성희회장은 특별히 참석한 모든 어린이들에게 책 살때 보탬 하라고 도서카드를 선물하는 따뜻한 한 장면에 부모님들도 어린이들도 고마움을 표했다.

마지막 프로그램 '고향의 봄' 합창으로 행사장 일동은 또 다시 고향을 그리면서 우리는 한민족이라는 점, 우리의 정체성을 음미하면서 한마음으로 되었다.

녀성회 천설화 책임자는 "총회의 어른을 존중하고 어린이를 사랑하며 이국타향에서도 우리의 정체성을 잊지 말고 후세대에 전하자는 리념에 공감하여 초창기부터 오늘날까지 자기가 할수 있는 일을 열심히 해왔다"고 하면서 "타향에서 본가집을 만난것 같은 따스한 일본 간사이조선족총회에 금후도 많은 분들의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글: 천설화 사진: 김향매, 리은화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3%
10대 0%
20대 0%
30대 29%
40대 14%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57%
10대 14%
20대 0%
30대 14%
40대 29%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반려견 훈련 전문가로 수많은 인기를 끌었던 보듬컴퍼니 대표 '강형욱'이 직장 내 괴록힘 의혹이 불거진 가운데, 온라인 곳곳에서 폭로가 이어지고 있어 화제다. 이에 강대표가 출연하고 있는 KBS2 '개는 훌륭하다'는 20일 결방했다. '개는 훌륭하다'가 방송되는 시간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채국범의 장편소설 《머나먼 연》

채국범의 장편소설 《머나먼 연》

채국범의 장편소설 《머나먼 연》은 주식을 위주로 한 금융세계를 소설화했다는 점에서 중국조선족문단의 제재 령역을 보다 넓힌데 큰 가치가 있다. 글속에서 녀주인공과 그 아버지는 기업인으로 국내 실물경제를 가리키고 교수와 ‘나’는 투자자로 국제금융자본을 가리

[독서만필] 상상의 소산, '엉뚱한' 명작 

[독서만필] 상상의 소산, '엉뚱한' 명작 

ㅡ오에겐자부로의 소설 ‹죽은 자의 사치›를 읽다 소설 《죽은 자의 사치》 문학창작에서의 허구는 작가들의 특권이다. 그 특권의 실질이라고 할 수 있는 문학적 상상은 종종 생활의 현실을 작품 속에 예술적 현실로 승화시켜 독자들의 공명을 일으킨다. 최근 그러한 문

할빈상담회 작은 무대가 세계의 큰 무대 보여주었다

할빈상담회 작은 무대가 세계의 큰 무대 보여주었다

5월 16일부터 21일까지 제8회 중국-러시아박람회가 할빈국제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였다. 같은 시기에 제33회 할빈국제경제무역상담회가 개최되였다. 짧디짧은 며칠사이에 상담회는 가장 좋은 제품, 가장 우수한 기술, 가장 큰 성의를 세계에 펼쳐보였다. 호혜상생의 '큰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