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축구
  • 작게
  • 원본
  • 크게

‘차별 반대’ 무지개색 주장완장 월드컵서 못본다?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2.09.29일 09:08
국제축구련맹(FIFA)이 무지개색 주장완장 착용을 허락하지 않을 수도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영국 언론 데일리메일의 22일 보도에 따르면 FIFA는 2022 까타르월드컵에서 무지개색 주장완장을 착용하지 못하도록 금지할 수도 있다.

리유는 개최국인 까타르가 공식적으로 동성애를 금지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슬람 국가인 까타르에서는 동성애가 발각될 경우 최소 1년에서 10년까지 징역형에 처해질 수 있다. 월드컵기간에도 혼외 정사, 혹은 동성애를 시도할 경우 처벌받을 수 있다는 보도가 외신을 통해 알려지기도 했다.

차별 금지를 상징하는 무지개색 주장완장은 ‘one love(하나의 사랑)’이라는 메시지와 함께 수자 1이 들어가고 하트 모양을 하고 있다. 네덜란드가 처음으로 이 완장을 착용했고 이번 시즌 유럽축구련맹(UEFA) 네이션스리그에서 잉글랜드, 웨일스, 독일, 프랑스 등 복수 국가 캡틴들이 착용하고 있다. UEFA는 이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지 않았다.

여기서 의미하는 차별은 동성애뿐 아니라 인종, 성별, 계급 등을 모두 포함한다. 단순히 동성애를 지지하는 게 아니라 세상의 모든 차별에 반대하는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까타르월드컵을 앞두고 문제로 대두됐던 경기장 건설 로동자 차별 이슈도 당연히 포함된다. 잉글랜드축구협회는 까타르월드컵기간 동안 알 와크라의 베이스캠프(大本营)로 이주 로동자들을 초대해 격려할 예정이기도 하다.

월드컵을 앞두고 총 10개 나라 주장이 차별 금지 캠페인 차원에서 무지개색 주장완장을 착용할 계획이였지만 까타르를 의식한 FIFA로 인해 무산될 위기에 놓였다.

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강택민동지 추도대회 인민대회당에서 장중히 거행(사진1)

강택민동지 추도대회 인민대회당에서 장중히 거행(사진1)

12월 6일 오전 중공중앙, 전국인대 상무위원회, 국무원, 전국정협, 중앙군위는 북경 인민대회당에서 강택민동지 추도대회를 장중하게 거행하였다. 12월 6일 오전 중공중앙, 전국인대 상무위원회, 국무원, 전국정협, 중앙군위는 북경 인민대회당에서 강택민동지 추도대

강택민동지추도대회 북경 인민대회당에서 장중하게 거행

강택민동지추도대회 북경 인민대회당에서 장중하게 거행

습근평 추도사 리극강 률전서 왕양 리강 조락제 왕호녕 한정 채기 정설상 리희 왕기산 추도대회 참가 채기 대회 사회 6일 오전, 중공중앙, 전국인대 상무위원회, 국무원, 전국정협, 중앙군위는 인민대회당에서 강택민동지 추도대회를 성대히 거행했다. 중공중앙 총서기

해외에서도 인기 만점인 중국 우렁이 쌀국수

해외에서도 인기 만점인 중국 우렁이 쌀국수

지역 향토음식이 세계적인 음식 되기까지   2021년 6월 4일 류주시의 한 우렁이 쌀국수 매장에서 손님이 식사를 하고 있다. /신화사 “이번에 수출되는 우렁이 쌀국수(螺蛳粉)는 4만 3,250개로 광동성 산두항에 도착한 후 미국 뉴욕항으로 운송될 예정이다. 주로 원맛(原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2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