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월급으로 1억5천을" 유튜버 장사의신 은현장, 200억 치킨브랜드 매각 소름돋는 재산 수준

[나남뉴스] | 발행시간: 2023.07.04일 13:10



성공한 셀럽 사업가로 대표되는 장동민, 럭키, 은현장이 짠내 나는 과거를 공유하며 성공의 비법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4일 방송되는 JTBC ‘짠당포’에서는 3천만 원의 자본금으로 시작하여 200억 치킨 브랜드를 탄생시킨 ‘장사의 신’ 은현장이 출연한다. 더불어 100개에 달하는 PC방 프랜차이즈 운영에 매진하고 있는 개그맨 장동민과 인도와 한국의 참깨를 20년째 담당하는 ‘참깨 거상’ 럭키까지 게스트로 등장한다. 이들은 ‘짠당포’에서 각자 사업을 하며 힘들었던 순간부터 대박 난 사업의 노하우까지 모두 대방출할 예정으로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된다.

자본금 3,000만 원만 들고 치킨 사업에 뛰어들어 200억에 브랜드를 매각한 ‘장사의 신’ 은현장은 이날 등장과 동시에 “언제 적 200억이냐”라는 발언으로 기세를 몰아간다. 현재 자신의 재산은 200억보다 훨씬 많다고 밝혀 출연진을 놀라게 한다. 마지막으로 그가 유튜브에서 공개한 그의 재산은 무려 500억 원. 과연 그동안 재산이 더 늘었는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자신의 사업 이야기를 이어가던 은현장은 본인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던 PD에게 월급으로만 1억 5천만 원을 준 적이 있다고 고백하여 또 한 번의 파장을 일으킨다. 또한 MC 탁재훈에게 즉석에서 광고모델을 제안하여 MC들은 때아닌 어필 경쟁을 벌인다. 각자의 매력을 호소하며 서로 '찐 재력가'의 눈도장을 찍기 위해 안간힘을 써서 스튜디오를 들썩였다는 후문이다.

이어서 셀럽 사업가 3인방은 각자 과거에 맡겼던 물건을 담보로 자신의 인생 이야기를 시작한다. 은현장은 200억 치킨 브랜드 탄생 비화를 공개하며 당시 짠내 나던 시절에 사용했던 물건을 찾는다. 또한 아내와의 러브스토리까지 최초 공개하여 이목을 집중시킨다. 특히 은현장은 과거 우연히 탁재훈을 만났던 경험을 폭로하며 사진을 요청했는데 “메이크업 안 하면 사진 안 찍어요”라는 차가운 거절이 돌아왔다고 한다. 거침없는 폭로전에 당황한 탁재훈은 센스 있는 입담으로 또 상황을 반전시켜 웃음을 자아낸다.

어릴 때 너무 가난하여 꿈은 오로지 '재벌'

200억 벌었지만, 허탈감 시달려 지금은 자영업자 도와...



자영업자에게 솔루션을 진행하는 은현장 / 사진=유튜브 '장사의신' 갈무리

은현장은 현재 '장사의 신'이라는 유튜브 채널로 이름을 알리고 있으며 자수성가한 경험을 바탕으로 어려움에 처한 자영업자들을 도와주고 있다. 유튜브판 골목식당이라는 컨셉답게 자신의 성공담을 참고하여 컨설팅과 솔루션을 진행하여 많은 이들이 응원과 지지를 보냈다.

하지만 은현장은 어렸을 때 생활고에 시달릴 정도로 가난했다고 하며 가게에서 온 집안 식구가 숙식을 해결한 적도 있다고 고백하기도 했다. 학창 시절 담임 선생님의 권유로 우연히 요리를 배우기 시작했다는 그는 요식업을 전전하다가 자신의 곱창 식당을 운영했다고 한다.

이후 사업에서 얻은 수익으로 치킨집을 차려 대박을 터뜨린 뒤 해당 사업을 200억 원에 매각하였다. 남들이 평생 먹고 놀 돈으로 이미 경제적 풍요로움은 확보하였지만, 공허함과 허탈감에 시달리면서 유튜브판 골목식당을 기획하여 현재 '장사의 신'으로 활동하고 있다.

은현장의 성공 비화와 그에게 소중했던 '이 물건'은 4일 오후 10시 30분 JTBC에서 방영되는 ‘짠당포’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눈강은 대흥안령 이륵호리산(伊勒呼里山)의 중간에서 줄곧 남하하여 치치할시 서북부를 거쳐 강심도를 품에 꼭 안고 있다. 이 강심도가 바로 '눈강의 명주', '학성 도화원'이라는 아름다운 명성을 가진 명월도이다. 인적이 드문 자연섬에서 도시문화관광의 명함장으로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글로벌 경제인들 지역사회 선행으로 나눔 실천

글로벌 경제인들 지역사회 선행으로 나눔 실천

6월 17일, 중국아주경제발전협회해외무역위원회(삼하) 글로벌 경제인들은 연교애심장애인 복리원을 찾아 복리원에서 생활하고 있는 년로한 로인들에게 애심을 전하면서 나눔을 실천했다. 이날 중국아주경제발전협회해외무역위원회(삼하) 글로벌경제인들은 단체설립 8주

충전 10분이면 500km 주행... 대련, 수소에너지 산업 확 키운다

충전 10분이면 500km 주행... 대련, 수소에너지 산업 확 키운다

료녕성 대련시의 명원(洺源)테크(대련)회사에 들어서면 수소 버스, 수소 트럭 등 수소연료전지 동력 제품이 일렬로 늘어서 눈길을 끈다. 이 중 수소 버스는 '제15회 하계 다보스포럼' 서비스용 차량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수소 충전 10분만에 500여km를 달릴 수 있다.

저가품∙국산품 선호... '618 쇼핑 페스티벌'에 나타난 새로운 소비 트렌드

저가품∙국산품 선호... '618 쇼핑 페스티벌'에 나타난 새로운 소비 트렌드

올해 '618 쇼핑 페스티벌' 기간 중국 전자상거래 업체는 '저가'를 앞세운 대대적인 프로모션으로 소비자 모시기에 총력을 다했다. 18일 절강성 온주 종합보세구역 징둥 창고에서 직원이 주문에 맞춰 상품을 배송하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 '음식∙음료∙일상용품' 대량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