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주목]해외려행, 이떤 건 휴대해도 되고 어떤 건 안될가?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3.07.28일 15:20



  여름방학이 곧 반을 넘기면서 해외려행 또한 고봉기를 맞이하고 있다. 해외에 나가 쇼핑을 하고 돌아올 때 약간의 현금과 기념품을 지니고 귀국하는 것은 면하기 여러운 일이다. 수하물 반입 및 반출시 세관 규정을 준수하여 출행에 지장이 없도록 주의하기 바란다↓↓↓

  세관의 출입경 려객 수하물에 대한 주요 감독관리원칙

  려객의 수하물 및 물품의 휴대는 ‘합리적인 개인사용수량’으로 제한되여야 한다. 입경 주민려객이 해외에서 취득한 개인사용 반입물품의 총액이 5000원(5000원 포함) 이내인 경우 세관은 면세로 통과시킨다. 인민페로 5000원을 초과할 때 세관의 심사를 거쳐 실제로 자가사용인 경우 세관은 초과부분에 대해서만 세금을 부과하고 분리할 수 없는 단일품목에 대해서는 전액 세금을 부과한다. 그러나 담배제품 및 알콜제품은 별도의 규정에 따라 처리된다.

  출입경물품의 소유자는 마땅히 세관에 사실 대로 신고해야 한다. 어떤 통로를 선택하든 려객은 세관에서 소지품을 검사받아야 할 의무가 있다.

  술과 담배 반입, 면세 한도액이 있어

  담배 및 주류 제품은 국가에서 수입제한품목에 속한다. 려객은 입국시 수입담배 400개비 또는 시가(雪茄) 100개비, 살담배(烟丝) 500g을 면세로 휴대할 수 있으며 12도 이상 알콜음료는 2병(1.5리터 미만)으로 제한된다.

  화페 지참 출입경 한도액

  중국 공민과 외국인이 출입경할 때 1인당 1회 인민페 지참한도는 20000원이다. 입경자가 외화현금을 니니고 입경하며 등가액이 5000딸라를 초과하면 서면으로 세관에 신고해야 한다. 당일 다중 왕복 및 단기 다중 왕복은 별도의 규정에 따라 처리한다.

  동식물 및 그 제품의 반입에 관한 규정

  에 따르면 입국(통과) 승객이 육류, 동물원성 우유 및 유제품, 신선한 과일, 신선한 꽃과 같은 동식물 및 그 제품을 휴대하는 것을 금지한다.

  특히 해외 려행시 상아제품, 천산갑 비늘, 대모(玳瑁) 및 거거(砗磲) 제품과 같은 멸종위기에 처한 동식물로 만든 제품 또는 관광기념품을 해외에서 구매 및 휴대하지 말아야 한다. 그렇지 않을 경우 려행간 국가 또는 중국의 법률을 위반할 수 있으며 심각한 경우 형사책임을 져야 한다.

  출처: 인민넷 조문판

  편집: 전영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50%
30대 0%
40대 5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김수찬SNS 가수 혜은이가 딸을 시집보내면서 '장모님'이 됐다. 지난 24일 트로트 가수 김수찬은 자신의 SNS를 통해 혜은이와 함께 찍은 사진을 업로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혜은이는 곱게 한복을 차려입고 활짝 웃고 있었다. 김수찬은 "혜은이 누나의 따님 결혼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탁구 최강 중국, 세계탁구선수권대회에서 남녀 우승 독식

탁구 최강 중국, 세계탁구선수권대회에서 남녀 우승 독식

-남자 대표팀은 대회 11련패, 녀자 대표팀은 대회 6련패... 남녀 동반 우승 이룩 중국이 2024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남녀 우승 트로피를 독식했다. 중국은 25일 한국 부산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남자 결승전에서 프랑스에 3-0으로 승리했다. 전날 녀자 결승전에서

‘얀코비치 경질'...중국 남자축구대표팀 새 사령탑에 이반코비치

‘얀코비치 경질'...중국 남자축구대표팀 새 사령탑에 이반코비치

  중국남자축구대표팀의 새 사령탑을 잡은 이반코비치 감독 중국축구협회는 지난 24일에 공식 사이트를 통해 얀코비치가 더는 중국 남자축구대표팀의 감독직을 맡지 않기로 했으며 새 사령탑에 이반코비치를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중국축구협회는 “중국팀이 아시안컵

흑룡강: '인기' 빙설, 왜 '지속적으로 인기'를 끌까?

흑룡강: '인기' 빙설, 왜 '지속적으로 인기'를 끌까?

이번 빙설시즌에 흑룡강은 어느 정도 인기를 끌었을까? 먼저 두조의 데이터를 보자. 2024년 양력설기간 동안 흑룡강성은 총 661만 9000명의 관광객을 유치하여 전년 대비 173.7% 증가했으며 관광 수입은 69억 2000만원으로 전년 대비 364.7% 증가했다. 방금 끝난 음력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