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올해 1~3분기 우리 나라 인원 류동량 대폭 증가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3.10.27일 11:04
[북경 10월 26일발 신화통신] 기자가 26일 교통운수부로부터 료해한 데 따르면 올해 1~3분기 우리 나라 인원 류동량이 대폭 증가해 철도, 수로, 민항 려객수송량 증가가 동기 대비 모두 100%를 넘어섰다.

이날 열린 교통운수부 정례 소식공개회에서 교통운수부 소식대변인 손문검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전 세 분기에 다지역 인원 류동량은 연인원 456억 6,000만명으로 동기 대비 31% 증가했다. 방식으로 보면 전 세 분기에 철도 려객수송량은 연인원 29억 3,000만명으로 동기 대비 112.4% 증가했고 도로 인원 류동량은 연인원 420억 6,000만명으로 동기 대비 26.8% 증가했으며 수로 려객수송량은 연인원 2억명으로 동기 대비 120.9% 증가했고 민항 려객수송량은 4억 6,000만명으로 동기 대비 126.7% 증가했다.

화물수송량이 비교적 빠른 성장을 실현했다. 손문검은 다음과 같이 소개했다. 1~3분기 영업성 화물수송량은 403억 1,000만톤으로 동기 대비 7.1% 성장했으며 그중 3분기 성장률은 7.6%로 상반년과 비교하면 0.8%포인트 빨라졌다. 방식별로 보면 철도의 화물수송량은 37억 4,000만톤으로 동기 대비 0.3% 성장했고, 도로는 297억 4,000만톤으로 동기 대비 7.7% 성장했으며 수로는 68억 3,000만톤으로 동기 대비 8.5% 성장했고 민항은 522만톤으로 동기 대비 12.5% 성장했다.

“전반적으로 볼 때, 1~3분기 교통운수 경제는 지속하여 안정적으로 회복되였고 3분기 호조세가 뚜렷했는바 이는 경제가 질적 유효 향상과 량적 합리 성장을 실현하기 위함에 견실하고도 강력한 교통운수 봉사와 보장을 제공했다.”고 손문검은 말했다.

/신화사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33%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67%
10대 0%
20대 0%
30대 33%
40대 0%
50대 33%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이소라SNS 힘들었던 시기에 서로를 만나 찐친이 되기까지, 엄정화와 이소라가 서로에 대한 애틋함을 드러냈다. 특히 이날 이소라는 엄정화를 향해 "인생에 제대로 된 친구 한명이면 된다고 하지 않냐. 난 됐다"라며 최고의 표현을 했다. 지난 21일 유튜브 채널 '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경찰의 세심한 가정방문으로 3명의 지명수배범 법망에

경찰의 세심한 가정방문으로 3명의 지명수배범 법망에

매하신구(매하구시)공안국은 ‘100일 가정방문 안전보장’ 전문행동을 전개할 데 관한 길림성공안청의 포치, 배치에 따라 전체 파출소 경찰과 보조경찰을 조직하여 천만가구를 방문하여 우환을 조사배제하고 모순과 분쟁을 조정하며 도주범을 잡음으로써 조화롭고 안정된

"싸가지 없는 아들" 차예련, ♥주상욱 시어머니 사랑 듬뿍 '효도 골프'

"싸가지 없는 아들" 차예련, ♥주상욱 시어머니 사랑 듬뿍 '효도 골프'

사진=나남뉴스 차예련이 남편 주상욱과 시어머니를 모시고 골프장 데이트를 했다. 지난 21일 배우 차예련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사랑받는 며느리 차예련 시어머니 최초 등장'이라는 제목으로 영상 한 편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차예련은 이른 아침부터 스팸

정월대보름 맞아 320명 윷놀이 선수 치렬한 각축

정월대보름 맞아 320명 윷놀이 선수 치렬한 각축

  갑진년 정월대보름을 이틀 앞둔 2월 22일 오전, 제4회 장춘시 조선족 정월대보름 맞이 전통 윷놀이대회가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에서 진행되였다. 장춘시 조선족 각계와 특별초청을 받고 참가한 재장춘 소수민족단체 대표팀까지 수백명이 한데 모여 “도야!”, “모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