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돈자랑 아냐" 백지영, 1500만원 에르메스 백 복원 논란에 해명

[나남뉴스] | 발행시간: 2023.12.09일 13:08



가수 백지영이 물에 빠진 1500만원 상당 에르메스 백 수선에 대해 "돈자랑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지난 8일 백지영의 유튜브 채널에는 '백지영은 물에 빠진 에르메스를 포기할까?' 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공개된 영상속에서 백지영은 유튜브팀을 자신의 집으로 초대했다. 그녀는 "연말이고, 같이 일하기 시작한지도 꽤 됐는데 연말에 맛있는거 해주려고 한다"고 전했다.

평소 지인들을 집으로 잘 초대하지 않는다고 밝힌 백지영은 "밖에서 사먹거나 초대를 해 주면 기쁜 마음으로 간다"고 말했다. 그녀가 이번에 유튜브 팀을 초대한 이유는 콘텐츠를 찍기 위해서라고. 백지영은 음식을 준비하는 데만 17만원이 나왔다고 밝혔다.

이날 그녀는 메인 요리로 애슐리 시그니처 바베큐 폭립과 감바스, 봉골레 파스타 등을 준비했다. 파티 음식이 도착하고, 백지영은 유튜브 팀과 여러 이야기들을 나눴다. 30대로 돌아간다면 하고싶은 일이 뭐냐고 묻는 질문에 그녀는 "임신" 이라고 답했다.

백지영은 "열심히 임신해서 지금 내 나이에 셋, 넷 정도 되게(하고싶다). 애가 이렇게 예쁜 줄 알았으면 못하는거지 안하는 게 아니다"라고 전했다. 유튜브 팀도 백지영을 위해 연말 선물을 준비해 그녀를 행복하게 만들었다.

돈자랑 아냐, 오해는 하지 말아달라 부탁



사진=백지영SNS

스탭들이 준비한 선물은 바로 '에르메스 버킨백 복원 상품권'이었다. 백지영은 지난 방송에서 물에 빠진 에르메스 백을 공개한 바 있다. 당시 공개된 쇼츠의 조회수는 250만이었다고. 이에 백지영은 "돈 자랑은 아니었다. 오해는 하지 말아달라"고 구독자들에게 부탁했다.

백지영은 앞서 자신이 소유하고 있는 가장 비싼 가방으로 에르메스 벌킨백을 공개한 바 있다. 하지만 벌킨백은 훼손된 상태였고, 그는 "완전 옜날 벌킨백인데 색이 변했다. 예전에 술 많이 마실때 욕조에 물 받아놓고 그 옆에 가방을 뒀는데 물에 빠졌다. 꺼내서 햇빛에 말리니 색이 변했다"고 전한 바 있다.

이어진 영상에서 백지영은 수선과 복원의 달인을 찾았다. 제작진은 샵 직원에게 "이거는 들고다니기 좀 부끄러우시다더라"고 전했다. 복원의 달인은 백지영의 가방을 보고 "저는 들고다닌다. 중고로 사도 못해도 1800, 2000만원이다" 라며 놀라운 이야기를 전했다.

이어 등장한 달인. 달인에 의하면 "물에 반정도나 어느 부위만 닿으면 한쪽은 붙어있고 한쪽은 멀쩡하다.살릴 수 있다. 반 정도 담겨서 층이 생겨버리면 그건 못살린다"며 희망적인 이야기를 했다.

복원에 걸리는 시간은 4~6주로 수선비는 150만원의 견적이 나왔다. 백지영은 "엄청 비싸다. 그래도 가방 가치를 생각했을 때 그정도는 들여야지. 벌이다, 벌" 이라고 말했다.

한편, 백지영은 이 가방을 아는 언니에게 400만원에 팔 뻔 했을 당시를 회상하며 "그 때 400만원이나 준다고? 막 이랬었다"며 중고 가격이 1800만원이라는 말에 깜짝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33%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33%
60대 0%
70대 0%
여성 67%
10대 0%
20대 0%
30대 67%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광동-홍콩-마카오 대만구 건설은 습근평 총서기가 직접 계획, 포치하고 추진해온 중대한 국가전략이다. '광동-홍콩-마카오 대만구 발전계획 요강'이 공식 발표된 5년 동안, 광동-홍콩-마카오 대만구는 국제 일류의 도시권을 건설하는 목표를 향해 박차를 가하여 새로운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흑토지와 대곡창에 관한 대화

흑토지와 대곡창에 관한 대화

흑토지는 흑룡강의 독특한 자원우세이고 농업은 흑룡강의 지주산업의 하나이다. 2월 22일, 야부리포럼 '흑토지와 대곡창' 분포럼에서 어떻게 자원우세를 충분히 발굴하고 흑토지를 보호하며 대곡창을 튼튼히 건설할 것인가가 하는 것이 회의에 참석한 기업가들의 열띤

북국 풍광 감상하며 룡강 미식 맛본다

북국 풍광 감상하며 룡강 미식 맛본다

흑룡강성에는 아름답고 신기한 자연경치와 다채로운 민속문화가 있을 뿐만 아니라 독특한 특색을 지닌 지방 미식도 많이 있다. 땅이 넓고 풍요로운 흑룡강은 혀끝에 감칠맛이 도는 음식들을 많이 탄생시켰다. 흑룡강 특색 미식 공략을 함께 알아보기로 하자. 할빈: 과포

정월 대보름 초롱 수수께기 맞추기 활동 열려

정월 대보름 초롱 수수께기 맞추기 활동 열려

2월 19일, 할빈 도리구 중앙대가에서 조직한 정월 대보름 초롱 수수께기 맞추기 활동이 많은 관광객과 시민들의 눈길을 끌었다. 한편 100여개의 수수께기가 빨간 초롱 아래에 걸려있어 100년 력사를 자랑하는 중앙대가에 명절 분위기를 더해주었다. 수수께기를 맞춘 려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