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 음력설 련휴 맞아 려행붐으로 전국이 '들썩'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4.02.18일 13:49
올해 중국의 음력설 관광 소비 열기가 유난히 뜨겁다. 인기 관광지는 인산인해를 이루고 박물관 티켓은 구하기가 힘든 상황이다. 일부 지역의 항공료도 상승세를 보였다.

◇ 초장기 련휴가 불러온 려행붐

"지난 12일 즉흥적으로 산서성 대동(大同)으로 차를 몰고 가보기로 했는데 관광객이 이렇게 많을 줄은 몰랐어요! 현지 호텔 체인은 거의 만실이고 살짝 규모가 있는 식당 조차 모두 웨이팅이 있었어요." 관광객 리 녀사의 말이다.



지난 14일 산서성 대동시 운강(雲岡)석굴을 찾은 관광객. (사진/신화통신)

'항주 령은사(靈隱寺)의 검표소가 안 보일 정도' '12일 서호 단교, 인산인해' '음력설 련휴 박물관 티켓 전부 매진'... 웨이보 등 중국 소셜미디어(SNS)에는 음력설 관광지와 관련된 스토리가 끝없이 올라왔다.

메이퇀에 따르면 음력설 련휴를 리용해 '려행'을 선택하는 사람들이 늘면서 관광 소비가 강한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 1월 21일 기준, 9일~17일까지 관광 소비(호텔·숙박, 관광지 티켓, 교통 등) 사전 예약량은 전년 동기 대비 약 8배 증가했다.

중국 온라인 려행 플랫폼 투뉴(途牛)의 한 관계자는 "귀성, 겨울방학 가족려행, 새해맞이 려행 등의 수요가 맞물리면서 음력설 련휴 예약이 예년보다 더 빨리 피크에 달했고 패키지 려행 상품도 전부 매진됐다"고 말했다.

◇ 음력설 려행 키워드 '남북 간 크로스'

투뉴는 '2024년 음력설 관광 소비 예측 보고서'를 통해 음력설 련휴 '남북 간 크로스 려행'의 추세가 두드러졌다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상해, 강소, 광동, 절강, 호남 등 지역의 관광객은 경진기(京津冀, 북경∙천진∙하북)와 동북 지역을 관광 목적지로 삼는 경향이 강해졌다. 반면 북경, 천진, 산동, 섬서, 동북 3성(길림·료녕·흑룡강)의 관광객은 해남·광동·광서·운남·강소 등을 관광지로 선호했다.

홍용(洪勇) 상무부연구원 전자상거래연구소 부연구원은 남방·북방은 자연환경과 문화적 분위기가 달라 새로운 것을 찾는 소비자의 심리적 욕구를 채워준다고 밝혔다.

◇ 관광 소비, 상승 모멘텀 이어갈 것

중국관광연구원은 최근 보고서를 통해 지난해 관광 시장과 관련 산업체인이 크게 회복됐다고 분석했다. 올해 중국 국내 관광객 수는 60억명(연인원, 이하 동일)을 넘어서고 출입경 관광객 수는 2억 6천만명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제춘광(齊春光) 투뉴 부총재는 "국내 경제의 회복, 국제선 운항 재개, 비자 정책 완화로 올해 국내 관광 소비 규모가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아웃바운드 려행 규모도 전반적으로 확대될 것"으로 내다봤다.

제 부총재는 ▷문화유산, 박물관, 과학기술관 등을 테마로 한 문화 투어 ▷전원 풍경, 향촌 문화 등을 즐기는 향촌 관광 ▷작고 아름다운 곳을 찾아가는 '역발상 관광' 등이 올 국내 관광 소비의 '다크 호스'가될 것으로 전망했다.

/신화통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중공중앙 정치국 상무위원이며 전국인대 상무위원회 위원장인 조락제는 11일 평양에서 조선로동당중앙 정치국 상무위원이며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위원장인 최룡해와 회담했다. 조락제는 다음과 같이 표했다. 중·조 전통적 우의는 량당과 량국 로일대 지도자들이 직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12만톤 신에너지 배터리 음극 재료 프로젝트 올 한반기 조업

12만톤 신에너지 배터리 음극 재료 프로젝트 올 한반기 조업

중일(中溢)(건안)신소재과학기술유한회사의 년생산량이 12만톤에 달하는 신에너지 배터리 음극 재료 프로젝트가 한창 건설중에 있다. 알아본 데 따르면 이 프로젝트의 총 투자액은 30.6억원이며 생산에 들어간 후 당지 신에너지 산업의 저탄소 경제발전과 경제 전환 및

"상종못할 인간들, 천벌 받는다" 김그림, 故박보람 가짜뉴스에 분노

"상종못할 인간들, 천벌 받는다" 김그림, 故박보람 가짜뉴스에 분노

故박보람이 갑작스럽게 쓰러져 알 수 없는 사인으로 유명을 달리한 가운데, 평소 그의 절친으로 알려져 있는 가수 김그림이 가짜뉴스를 퍼뜨리는 유튜버들을 향해 분노했다. 지난 13일, 김그림은 자신의 SNS를 통해 "인공지능AI 목소리로 자극적인 제목과 섬네일을 넣

"염산 뿌리겠다" 서윤아, 김동완 악성팬에 받은 협박메시지 충격공개

"염산 뿌리겠다" 서윤아, 김동완 악성팬에 받은 협박메시지 충격공개

'신랑수업'에 출연하고 있는 배우 서윤아가 김동완의 악성 팬으로부터 받은 충격적인 수준의 악성 메시지를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2일, 서윤아는 자신의 SNS 스토리를 통해서 신화 김동완의 팬으로 받은 도 넘은 악성 메시지를 공개했다. 서윤아에게 입에 담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