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국산 브랜드, 품질 봉사로 소비 열기 높아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4.05.27일 16:25
“해외브랜드를 구매할 수 없는 것이 아니라 국산 브랜드 열풍이 불면서 국내 제품의 가성비가 높아 오히려 더 많이 찾게 된다.” 요즘 적잖은 소비자들이 이같이 말하면서 국산 브랜드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표했다.

자주혁신 능력이 지속적으로 강해지고 후속써비스가 편리한 등 우세에 립각해 최근 들어 국산 브랜드가 빠르게 궐기하고 국산 브랜드를 우선적으로 구매하는 열조가 일면서 더 많은 소비자들이 국산 브랜드에 눈길을 돌린다.

시대발전에 따라 국산 브랜드는 다양한 활로를 마련해 경제적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통계에 따르면 화장품, 개인방호용품, 유아용품 등 제품에 대한 주목도가 뚜렷이 상승하고 있다. 특히 화장품은 국산 브랜드의 새로운 ‘자존심’을 치켜세우면서 시장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그중에서도 녀성소비자가 즐겨 찾는 립스틱, 파운데이션 등 화장품은 물론 남성소비자가 즐겨 찾는 기초화장품, 면도 폼클렌징 등 제품은 모두 높은 구매률을 자랑한다.

이처럼 국산 브랜드의 열조가 높아진다는 점은 시대적 향수를 느끼려 하는 부모 세대는 물론 요즘 젊은 세대들의 새로운 소비트렌드를 보여주는 양상이다. 지금 젊은 소비자들은 이미 국산 브랜드 소비군의 주력으로 떠올랐다. ‘90후’, ‘00후’ 등 젊은 세대들이 국산 브랜드 전체 소비시장에서 60% 이상의 점유률을 차지했다.

전국 범위에서 분석해보면 광동, 강소, 산동 등 지역 소비자들이 국산 브랜드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가장 높았고 하북, 료녕, 하남, 산서 등 지역이 그 뒤를 이었다. 최근 1년간 통계에서 소비자들은 감각적인 설계가 부여되고 과학기술 함량이 높으며 시대적 감각이 돋보이는 국산 브랜드를 구매했다며 그 리유에 대해 밝혔다. 그중 핸드폰 등 관련 제품이 가장 큰 인기를 끌었는데 특히 핸드폰 케이스, 핸드폰 액정보호막, 액세서리 등이 주를 이루었다.

/인민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가수 김희철이 전 여자친구 트와이스 모모를 다시 한번 언급해 네티즌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최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서는 배우 최진혁과 이정은, 정은지가 오랜만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형님들과 게스트들은 두 명씩 짝을 지어 드라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2024 청도-한국 경제무역 협력교류회' 서울서 열려

'2024 청도-한국 경제무역 협력교류회' 서울서 열려

청도시 정부가 주최하고 청도시 사무국이 주관한 '2024 청도-한국 경제무역 협력교류회'가 최근 서울에서 개최됐다. 교류회는 청도의 투자 기회를 공유하고 청도와 한국 간의 상호련결을 더욱 강화하며 투자 무역을 촉진하고 협력 교류를 심화하기 위해 열렸다. '2024

중국 27개 병원, Nature지수 세계순위 TOP100에 진입

중국 27개 병원, Nature지수 세계순위 TOP100에 진입

6월 18일, Nature는 최신 자연지수순위를 발표하였는데 이번에 공포한 순위는 2023년 3월1일부터 2024년 2월 29일까지 통계데이터에 기반한 것이다. 통계에 따르면 전세계의 총 5293개 의료기구가 순위에 올랐으며 그중 중국이 986개였고 사천대학화서병원, 상해인제병

관광발전대회, "여름에 흑룡강에 와 마음껏 놀아보세요!"

관광발전대회, "여름에 흑룡강에 와 마음껏 놀아보세요!"

'룡년에 룡강을 유람하고 학의 고향에서 만나자', '북국의 좋은 경치, 아름다운 흑룡강', '특색문화관광의 새로운 기회를 공유하고 진흥발전의 새로운 동력에너지를 집결하자'...... 치치할시의 도로, 관광지, 호텔옆, 거리와 골목에는 이러한 표어를 쓴 기발들이 해빛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