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한민족 > 한민족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조선족, 래년부터 한국에서 이런 업종 취업 가능해진다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9.12.20일 08:49
  (흑룡강신문=하얼빈) 래년 고용허가제를 통해 한국에 들어오는 외국인력(E-9) 규모가 5만6000명으로 지난 18일 결정됐다.

  한국정부는 이날 제27차 외국인력정책위원회를 열어 이같은 내용의 '2020년도 외국인력 도입·운용계획'을 의결했다.

  제조업 4만700명, 농축산업 6400명, 어업 3000명, 건설업 2300명, 서비스업 100명, 탄력배정 350명 등이다.

  E-9 규모는 한국정부가 중소기업들의 신청수요와 불법체류 현황 등을 고려해 결정하는데, 제조업은 경기불황으로 기업들의 외국인 로동자 신청수요가 줄어드는 추세다.



  올해는 2004년 제도도입이래 기업들의 외국인근로자 고용 신청률이 정원대비 103%로 가장 낮았다. 하지만 주 52시간제 적용에 따라 장시간 로동에 시달리는데 추가인력을 투입하기 어려운 사업장에 한해 외국인 근로자 고용한도를 20% 높여주기로 하면서 래년 E-9 규모를 올해 수준으로 유지하기로 한 것이다. 2010년 3만4000명이였던 E-9 쿼터는 2013년 6만2000명까지 늘었다가 점차 줄어 2017년부터는 4년내내 5만6000명으로 동결됐다.

  한편, 래년부터 조선족 등(H-2) 동포인력이 농산물 산지 류통센터(APC)와 식육운송업에 새롭게 취업할 수 있게 됐다. 한국정부가 래년부터 그들이 이런 분야에서 합법적으로 취업할 수 있는 길을 열어준 것이다.

  한국정부는 이와 함께 2021년까지 동포인력이 취업가능한 곳을 '내국인 일자리 경합 분야'를 제외한 전체 서비스업종으로 확대하는 방안을 단계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아울러 성실재입국 대상 업종을 E-9 외국인력이 허용된 5개 서비스업종(랭장·랭동 창고업, 건설페기물처리업, 재생용 재료수집 및 판매업, 서적·잡지 및 기타 인쇄물 출판업, 음악 및 기타 오디오물 출판업)으로 확대하고, 재입국 제한기간을 현행 3개월에서 1개월로 단축한다.

  이외에도 고용허가제 외국인로동자의 리탈유인을 축소하기 위해 한국은 외국인력 구인·구직 과정에 사업장 정보제공을 내실화(시각화 자료제공, 본국언어 지원 등)하고, 구직자탐색 및 알선·면접과정 지원을 강화할 예정이다. 또 한국로동관계법 위반 사업주에 대한 고용제한 등 불리익조치 강화, 사업주 교육 의무화 등을 통해 외국인로동자 기본 근로조건 보호를 강화해 나간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5%
10대 0%
20대 0%
30대 36%
40대 9%
50대 9%
60대 0%
70대 0%
여성 45%
10대 0%
20대 0%
30대 27%
40대 18%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올해 량회 전국인대 첫 언론 브리핑, 초점문제 대답

올해 량회 전국인대 첫 언론 브리핑, 초점문제 대답

3월 4일 저녁, 13기 전국인대 4차 회의는 인민대회당에서 첫번째 보도발표회를 개최했다. 대회 보도대변인 장업수가 대회 의사일정과 관련된 배치를 소개하고 영상취재방식으로 중외기자들의 질문에 응답했다. 중국의 빈곤퇴치 표준, 향항특별구 선거제도 및 중미관계

2021년 정부업무보고 미니멀버전(极简版)!

2021년 정부업무보고 미니멀버전(极简版)!

3월 5일, 리극강 총리가 정부사업보고를 진술했다. 내용 요점은 다음과 같다. 1. 작년 사업에 대한 회고 전염병예방통제에서 중대한 전략성과를 거두었다. 전 세계 주요 경제체 가운데서 유일하게 경제 플러스성장을 실현했다. 전국 국내총생산액이 2.3% 성장했다. 시

전국인대 제13기 4차 회의 북경서 개막

전국인대 제13기 4차 회의 북경서 개막

제13기 전국인민대표대회 제4차 회의가 5일 오전 인민대회당에서 개막되였다. 습근평, 리극강, 왕양, 왕호녕, 조락제, 한정, 왕기산과 대회주석단 성원들이 주석대에 자리했다. 률전서가 회의를 사회했다. 제13기 전국인대 제4차 회의의 전부 대표수는 2,953명으로 5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