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조선
  • 작게
  • 원본
  • 크게

조선, 한국공민 사살 사건에 유감 표명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0.09.27일 09:04
  한국 대통령부인 청와대 25일 소식에 따르면 조선측이 한국측에 통지를 보내와 한국 공민을 총격살해한 사건에 대해 유감의 뜻을 전했다고 통보했다 .



  최근 한 한국인이 월북한것으로 의심되는 가운데 조선측의 사격에 의해 숨졌다. 이것은 2008년도에 한 한국관광객이 금강산부근의 군사 금지구역에서 조선군인들에게 총격 사망한 이후 처음으로 한국인이 조선측에 총격사살된 사건이다. 한국 청와대와 국방부, 통일부 등은 성명을 내고 이에 강력히 규탄했다.

  한국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서훈은 25 일 기자회견에서 북측은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해 미안하다는 공식 통지문을 보내왔다고 밝혔다.

  청와대 소식통에 따르면 조선측은 사건 발생 당시의 조사 결과를 발표했는데 사건발생시 그에게 신분 확인을 요구했으나 그가 한국에서 왔다는 말만 얼버 무렸고 후에는 대답하지 않았다고 했다. 이어 조선측에서 공탄 몇발을 쏘았는데 그가 도망칠 기미가 있는 것 같아서 조선측 군인들이 안전수칙에 따라 “침입자”에게 사격을 가했고 방역규정에 따라 그가 탄 “표류물”을 태워버리긴 했지만 “시체를 소각”한 것은 아니라고 했다.

  조선측에서는 “일어나지 말아야 할 일이 발생했다"고 평하면서 "이같은 불상사가 재발하지 않도록 해상경계 감시와 근무를 강화하며, 단속 과정에 사소한 실수나 큰 오해를 부를수 있는 일이 없도록 앞으로는 해상에서의 단속 취급 전 과정을 수록하는 체계를 세우라고 지시했다”고 밝혔다.

  이어 조선측은 북남 사이 관계에 분명 재미없는 작용을 할 일이 우리 측 수역에서 발생한 데 대하여 귀측에 미안한 마음을 전한다며 우리 지도부는 이와 같은 유감스러운 사건으로 인해 최근에 적게나마 쌓아온 북남 사이의 신뢰와 존중의 관계가 허물어지지 않게 더욱 긴장하고 각성하며, 필요한 안전 대책을 강구할 데 대하여 거듭 강조했다고 강조했다.

  조선측은 이와 동시에 한국은 불법 침입자 대응 등에 대한 해명을 요청하지 않은 채 "야만적인 행위" 등 언어를 일방적으로 사용한데 대해 유감의 뜻을 표했다.

  청와대는 또 한국대통령 문재인과 조선국무위원장 김정은은 최근 친서를 주고받기도 했다고 전했다.

  /cctv.com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올해로 결혼 10주년을 맞이한 배우 이보영, 지성 부부가 서로에 대한 변함없는 애정을 보여주며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27일, 유튜브 채널 매거진 얼루어에는 '본격 결혼 장려 영상! 이보영♥지성 부부의 연애 상담소, 이렇게 다정하기 있나요...?!' 라는 제목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돌아서면 배고파, 하루 6끼는 먹어야” 정주리 근황

“돌아서면 배고파, 하루 6끼는 먹어야” 정주리 근황

사진 출처: 정주리 유튜브 채널 결혼 후 육아에 전념하고 있는 개그우먼 정주리(38)가 브이로그를 통해 자신의 근황을 전했다. 정주리는 최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누가 날 이렇게 먹인 거야? 1일 6끼 정주리의 배부른 주말 브이로그’라는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

'빽가vs김종민 결혼정보회사 점수, 승자는?' 모두 놀란 충격적인 이유

'빽가vs김종민 결혼정보회사 점수, 승자는?' 모두 놀란 충격적인 이유

코요태 멤버 김종민과 빽가의 결혼정보회사 점수가 공개되며 시청자들에게 놀라움을 안겼다. 지난 27일 방송된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에서는 김종민과 빽가가 신랑 후보로 맞붙은 모습을 보여 화제가 됐다. 이날 김종민은 "코요태에서 가장 먼저 결혼하고

"손님에게 따귀 맞았다" 정준하, 맞아도 참을 수 밖에 없었던 이유

"손님에게 따귀 맞았다" 정준하, 맞아도 참을 수 밖에 없었던 이유

개그맨 정준하가 사업하던 시절 손님의 폭행에도 연예인이라는 이유로 참을 수 밖에 없었던 일화를 털어놨다. 27일 유튜브 채널 '직업의 모든 것' 에는 '연예인의 하루를 담았습니다.[무한도전 정준하]' 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이날 정준하는 가게를 운영하던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3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