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한민족 > 한민족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연변룡정팀 올시즌 한껨 앞당겨 을급리그 보존에 성공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1.11.29일 09:16
  11월 28일 오후 2시,연변룡정팀이 염성 욱풍훈련기지 1호경기장에서 펼쳐진 2021 중국축구 을급리그 강급조 제6라운드 경기에서 2대 1로 호남상도팀을 이기면서 한껨 앞당겨 올시즌 을급리그 보존에 성공하였다.

  연변룡정팀 한송봉감독은 선발로 5번 양진우, 9범 담양, 11번 리금우, 15번 김정성, 16번 하오, 17번 윤창길, 18번 김성준, 24번 장로호(꼴키퍼), 29번 리사기, 48번 장옥준, 58번 알라리딘• 압두허니로 3-5-2 진영을 내세웠고 호남상도팀은 5-3-2 전술로 맞섰다경기가 시작되여 재빨리 경기주동권을 장악한 호남상도팀은 급하지 않게 공격을 조직하고 연변룡정팀은 한송봉감독의 포치에 따라 대처해나갔다.경기 10분이 지난후 연변룡정팀 선수들은 점차 상대를 압박하면서 공격을 조직하였다.

  경기 34분경 11번 리금우선수가 오른쪽 변선으로 파고 들어가다 상대 박스안에서 옆으로 패스해준 것을 29번 리사기선수가 쉽게 밀어 넣으면서 1대 0으로 앞섰다.한꼴 뒤진 호남상도팀은 연변룡정팀 선수들의 압박속에 좋은 기회를 만들지 못했고 연변룡정팀도 득점으로 련결하지 못하면서 전반전을 마쳤다.전반전 연변룡정팀 1대 0.후반 들어 연변룡정팀이 련속되는 공격을 퍼부었다.

  경기 47분경 17번 윤창길선수가 꼴키퍼와 일대일 상황에서 때린 슛이 선방에 맞았고 경기 52분경 18번 김성준선수의 강슛도 상대 꼴키퍼가 쳐냈다.경기 55분과 57분에 련속되는 슛을 날리던 윤창길선수가 58분경 상대 수비수를 따돌리고 때린 슛이 꼴로 련결되면서 2대0으로 앞섰다.호남상도팀도 만만치 않았다. 경기 61분경 한차례 반격에서 3번 주침외선수가 한꼴을 넣으면서 1대 2로 따라 잡았다.65분경 연변룡정팀이 먼저 선수교체를 하였다. 60번 허문광선수가 58번 알라리딘• 압두허니선수를 교체출전하였다.

  경기 73분경 59번 장성민선수가 29번 리사기선수를 교체출전하면서 연변룡정팀이 전술변화를 주었다.경기 81분경에는 47번 리세빈 선수가 17번 윤창길선수를 교체출전하였다.경기 85분경 호남상도팀 9번 구령풍선수의 강슛을 연변팀 꼴키퍼가 몸을 날리면서 쳐냈다.추가 시간 2분이 주어졌으나 연변룡정팀 선수들이 잘 막아주면서 최종 2대1로 이겼다.

  이로써 연변룡정팀은 2승 4무 승점 10점으로 올시즌 을급리그 보존에 성공하였다.연변룡정팀은 오는 12월 4일 오후 2시 곤명정화팀과 올시즌 을급리그 강등조 마지막 경기를 펼치게 된다.

  /길림신문 김룡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10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서호우안(瑞虎佑安)-2022 신춘전

서호우안(瑞虎佑安)-2022 신춘전

19일, ‘서호우안(瑞虎佑安)-2022 신춘전’이 북경 중국국가박물관에서 펼쳐졌다. 전시는 토템례제, 력사문화, 예술생활 등 면으로 호랑이의 력사, 문화, 관련 풍속 등을 전시해 새해 분위기를 돋구고 중화민족의 우수한 전통문화와 풍부한 정신함양을 보여줬다. 사진은

음력설시즌 《저격수》 개봉

음력설시즌 《저격수》 개봉

장춘영화집단에서 출품한 항미원조를 소재로 한 영화 《저격수》와 코미디영화 《부드러운 암살자》가 오는 2월 1일 전국에서 개봉된다. 두가지 판이한 쟝르의 영화는 음력설시즌 영화시장에서 적지 않은 인기몰이를 할 것으로 보인다. 그 밖에 장춘영화집단에서 제작

길림성, 우리 나라 스키규모 최대성으로 등극!

길림성, 우리 나라 스키규모 최대성으로 등극!

당신은 이곳이 우리 나라에서 스키규모가 가장 큰 성이라는 것을 알고 있는가? 이곳에는 스키장 54개, 스키트랙 279갈래가 있고 하루 최대감당량이 연인원 10만명에 달한다. 빙설상품 관심도, 판매액은 전국 빙설시장 1위를 차지한다. 2021년-2022년 빙설시즌 관광객접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2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