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中 소아·청소년부인과 극소수..."확장 시급해"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3.04.20일 04:49
[신화망 베이징 4월20일] 지난해 6월 25일 베이징대 제1병원 부인과가 베이징 최초로 3갑(甲)종합병원에서 소아·청소년부인과를 신설했다.

개설 반년여 만에 소아·청소년부인과 신설 프로젝트를 맡은 인링(尹玲) 베이징대 제1병원 부인과 주임 의사는 매주 토요일 오전 의료진과 함께 20~30명의 환자를 진찰하고 있다.



인링(尹玲) 주임 의사가 의료팀과 소아·청소년부인과에서 어린이 환자를 진료하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그러나 진찰표를 받기란 하늘의 별따기다. 사실 소아·청소년부인과(Pediatric and Adolescent Gynecology, PAG)는 다른 나라에선 이미 80여 년 전에 생겨 비약적인 발전을 거둔 진료과이지만 중국에선 여전히 생소한 개념이다.

현재 소아·청소년부인과를 개설한 병원은 중국에서 소수에 불과하며 저장(浙江)대학 의과대 부속 아동병원 등 소수의 병원만 전일 진료를 제공한다.

반면 진료가 필요한 아동과 청소년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으며 질병의 종류 역시 점점 더 복잡하고 다양하다는 게 인링의 설명이다.

중국의 소아·청소년부인과 발전이 지지부진한 원인으론 우선 전문의가 미비하기 때문이다. 자녀를 데리고 소아과에 가면 부인과를 추천하고 일부 부인과에선 환자의 나이가 어리다는 이유로 소아과로 돌려보낸다. 어떻게 검사하고 어떤 약을 써야 하는지 모르는 의사도 있다. 이렇게 제때 치료받지 못한 소아·청소년 환자는 병세가 반복되거나 심해지고 심지어 치료가 어려운 지경에 이르게 된다.

소아·청소년부인과의 특수성을 이해하고 성인부인과의 '축소판'이 아니라는 점을 인식하는 것도 중요하다. 아동과 청소년의 생식기관과 내분비기능은 끊임없이 성장하기 때문에 치료나 장기적 관리 방법이 성인과는 다르다. 이로 인해 아동 및 청소년 대상 진찰, 처방, 수술, 치료 등에 있어 의사에게 더 높은 수준을 요구하며 환자의 향후 생활의 질과 생식 건강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야 한다.

전통 관념도 중국 소아·청소년부인과 발전을 발목 잡는다. 부인과 진료를 수치스럽게 생각하거나 부인과 진료를 결혼 후에야 받는 검사라고 생각하는 것이 대표적이다. 자녀 치료차 소아·청소년부인과를 방문하는 부모는 아이도 부인과 검사를 받을 수 있냐고 묻는 경우도 허다하다.

인링 주임 의사는 "중국 소아·청소년부인과 확장은 시급한 문제"라고 강조하며 "소아·청소년부인과 진료 및 병실을 만드는 것은 시작에 불과하다"라고 지적했다.

신화통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가수 김희철이 전 여자친구 트와이스 모모를 다시 한번 언급해 네티즌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최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서는 배우 최진혁과 이정은, 정은지가 오랜만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형님들과 게스트들은 두 명씩 짝을 지어 드라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2024 청도-한국 경제무역 협력교류회' 서울서 열려

'2024 청도-한국 경제무역 협력교류회' 서울서 열려

청도시 정부가 주최하고 청도시 사무국이 주관한 '2024 청도-한국 경제무역 협력교류회'가 최근 서울에서 개최됐다. 교류회는 청도의 투자 기회를 공유하고 청도와 한국 간의 상호련결을 더욱 강화하며 투자 무역을 촉진하고 협력 교류를 심화하기 위해 열렸다. '2024

중국 27개 병원, Nature지수 세계순위 TOP100에 진입

중국 27개 병원, Nature지수 세계순위 TOP100에 진입

6월 18일, Nature는 최신 자연지수순위를 발표하였는데 이번에 공포한 순위는 2023년 3월1일부터 2024년 2월 29일까지 통계데이터에 기반한 것이다. 통계에 따르면 전세계의 총 5293개 의료기구가 순위에 올랐으며 그중 중국이 986개였고 사천대학화서병원, 상해인제병

관광발전대회, "여름에 흑룡강에 와 마음껏 놀아보세요!"

관광발전대회, "여름에 흑룡강에 와 마음껏 놀아보세요!"

'룡년에 룡강을 유람하고 학의 고향에서 만나자', '북국의 좋은 경치, 아름다운 흑룡강', '특색문화관광의 새로운 기회를 공유하고 진흥발전의 새로운 동력에너지를 집결하자'...... 치치할시의 도로, 관광지, 호텔옆, 거리와 골목에는 이러한 표어를 쓴 기발들이 해빛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