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밥 먹어=화해의 시그널" 이혜원, ❤️안정환 안 먹는다고 하면 장기전

[나남뉴스] | 발행시간: 2023.11.12일 22:25



사진=나남뉴스

미스코리아 출신 이혜원이 솔직하고 털털한 매력을 선보였다.

지난 8일 유튜브채널 '제2혜원'에는 '맛피아 비하인드 스토리'라는 제목으로 영상이 업로드됐다.

이날 이혜원은 지인들과 함께 식사를 하며 솔직한 이야기를 나눴다.

한 지인은 이혜원에게 "누나 네도 아직 많이 싸우냐. 물어보고 싶었다"라고 질문했고 이혜원은 "카메라 끄고 얘기할까?"라며 "싸운다. 싸우는 거는 정이 있기 때문에 싸우는 거다. 나는 굉장히 열심히 싸운다. 그리고 되게 짧게 끝난다"고 대답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화해를 어떻게 하냐"는 질문에 이혜원은 "'밥 먹어'라고 한다. 그 '밥 먹어'를 누가 했느냐가 중요하다. 옛날에는 그 말을 먼저 하면 졌다고 생각했는데 이제는 '밥 먹어'라고 하면 약간 '야 내가 먼저 화해했다' 이런 무언의 그거다. 근데 만약에 상대편이 '나 안 먹어' 이러면 장기전이 되는 거다"라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자신만의 화해 방법에 대해 "아, 뭐 먹지?"라고 질문하는 것이라고 털어놨다. 이혜원은 "그러면 이제 자연스럽게 뭘 안 먹어도 끝난다"라고 말했다.

이혜원은 지인들과 대화를 나누던 도중 털털한 매력을 보여주며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가방을 뒤적이는 이혜원에게 한 지인이 "담배 찾냐"고 농담을 던지자 이혜원은 능청스럽게 "어"라고 답해 모두를 폭소케했다. 이후 이혜원이 가방에서 꺼낸든 것은 담배가 아닌 립밤이었다. 그는 "이거 우리 색깔 나오는 거 샘플이다"라며 막간을 활용해 홍보를 했다.

한편 이혜원은 전 축구선수 안정환과 2001년 결혼했다. 슬하에 딸 리원, 아들 안리환을 두고 있다.

안정환에게 임테기 시켰다



사진=유튜브 '채널에이드' 채널

지난 10일 채널A '선 넘은 패밀리'에는 안정환, 이혜원 부부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이혜원은 첫째를 임신했던 당시를 회상하며 "첫째 임신한 걸 알았는데 그때 제가 좀 어리고 외국에 있어서 긴가민가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임신 테스트기에 두 줄이 나왔는데, 두 번째 했더니 한 줄이 나왔다. 다시 했더니 또 두 줄이 나왔다"며 "남편이 왔을 때 '미안한데 임신 테스트를 당신이 해 보면 안 되냐. 기계가 안 맞는 거 같다'라고 했더니 남편이 해 봤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MC 유세윤이 "남자도 검사가 되냐"고 혼란스러운 모습을 보이자, 이혜원은 "해 봤더니 남자는 아무 줄도 안 나오더라"라고 대답하며 웃음을 지었다.

유세윤이 "진짜 해 본 거냐"고 재차 질문하자, 안정환은 "기쁜 일이지 않냐. 나의 2세가 생긴다는데 뭘 못 하겠냐. 다 해 보지"라고 말해 사랑꾼임을 보여줬다.

이혜원은 "다음 날 (임신을) 완벽하게 확신했다. 안정환이 밖에 대고 동네방네 소리 질렀다. 한국이 아니니 '우리 와이프 임신했다'고 소리를 지르더라"라며 당시 엄청 감동했던 상황을 회상했다.

유세윤은 "만약 그날 안정환씨가 두 줄 나왔으면…'여보, 내 쪽인가 봐' 했을 거 아니냐"면서 장난을 쳐 현장을 폭소케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0%
10대 0%
20대 0%
30대 4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60%
10대 20%
20대 0%
30대 20%
40대 2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김수찬SNS 가수 혜은이가 딸을 시집보내면서 '장모님'이 됐다. 지난 24일 트로트 가수 김수찬은 자신의 SNS를 통해 혜은이와 함께 찍은 사진을 업로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혜은이는 곱게 한복을 차려입고 활짝 웃고 있었다. 김수찬은 "혜은이 누나의 따님 결혼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흑룡강: '인기' 빙설, 왜 '지속적으로 인기'를 끌까?

흑룡강: '인기' 빙설, 왜 '지속적으로 인기'를 끌까?

이번 빙설시즌에 흑룡강은 어느 정도 인기를 끌었을까? 먼저 두조의 데이터를 보자. 2024년 양력설기간 동안 흑룡강성은 총 661만 9000명의 관광객을 유치하여 전년 대비 173.7% 증가했으며 관광 수입은 69억 2000만원으로 전년 대비 364.7% 증가했다. 방금 끝난 음력

백년통상구 수분하시 정월대보름 불꽃놀이 개최

백년통상구 수분하시 정월대보름 불꽃놀이 개최

정월대보름밤의 일월호반에는 불꽃이 휘황찬란하고 인파가 밀물과 같았다. 2월 24일 밤, 수분하시 정월대보름축제 불꽃놀이가 북해공원 일월호에서 열려 대중의 정신문화 생활을 풍부하게 하고, 즐겁고 화목하며 경사스러운 축제 분위기를 조성하여 수분하의 인기, 소비

'쵸몰랑마봉의 고향'에서 '빙설의 고향'으로 떠나는 시가체광광설명회 할빈서 열려

'쵸몰랑마봉의 고향'에서 '빙설의 고향'으로 떠나는 시가체광광설명회 할빈서 열려

룡강과 서장에 꽃등불이 비치고, 두 고향이 한데 모였다. 2월 25일, 시가체시(日喀则市) 인민정부와 흑룡강성 제8진서장지원작업팀이 주최하고 시가체시관광발전국이 주관하고 씨트립 그룹이 후원하고 흑룡강성 문화관광청이 지원하는 '룡장정견, 량향정원' 시가체관광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