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진짜 아니라서 침묵" 소유, 임영웅과 열애설에 아무말 못했던 이유

[나남뉴스] | 발행시간: 2023.12.08일 02:43



가수 소유가 최근 임영웅과 불거진 열애설에 대해 뒤늦게 해명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7일 유튜브 채널 '소유기'에는 '사실 그때 말야... 소유&정기고, 9년만에 밝히는 그 시절 그 때 이야기' 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소유는 과거 듀엣곡 '썸'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가수 정기고를 초대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소유는 정기고를 두고 "오빠와 노래를 같이 부르면서 많이 친해졌다"며, 워낙 친하게 지내다보니 사귄다는 오해까지 받았다고 털어놨다.

정기고 또한 소유의 말에 한 술 더 떠 "나는 우리 헤어졌다는 소리도 들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소유는 "내가 한번도 열애설이 난 적이 없다고 생각했는데, 과거 매드클라운이랑 한 번, 오빠랑(정기고) 한 번 난 적이 있다. 결론은 다 아니다."라고 밝혔다.

정기고는 이날 소유와 '썸'을 부를 당시 35일동안 17kg을 뺐다고 밝혔다. 그는 소유와 처음 술을 마셨던 날, 결국 차에 구토를 하는 실수를 하고 말았다고. 정기고는 "(소유가) 아저씨들이 술 마시는 것 처럼 소주를 글래스에 따라주더라" 라며 당시를 떠올렸다.

소유는 정기고에 대해 "내가 컬래버 했던 사람들 중에서 가장 다가와줬던 사람이 정기고와 어반자카파였다. 매드클라운과는 데면데면했다. 다른 사람들과는 말도 안 걸었다. 녹음 할 때 서로 보지도 않았다"고 전해 충격을 안겼다.

임영웅, 제주도 방문한 진짜 이유는?



사진=임영웅sns

이어 소유는 최근에 임영웅과 제주에서 찍은 사진때문에 불거진 열애설에 대해서도 "그냥 같은 가게를 간 것. 그것도 따로갔다. 나는 우리 스태프들이 있었다. 공항에서 마주쳐서 인사를 했다. 그래서 고깃집에서는 따로 인사를 안했는데 고깃집 사장님이 SNS에 올린거다"라고 설명했다.

소유는 열애설이 났지만, 임영웅을 언급하면 안 될 것 같아 더는 해명하지 못했다고. 그녀는 "진짜 아닌데 그 분을 언급하면 안될 것 같아서 말을 안했다. 팬들도 물어봤는데 대답을 안했다. 우리 찐 팬이라면, 아니라는 걸 알 것으로 생각했다"고 밝혔다.

지난 7월 임영웅과 소유는 때아닌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두사람은 각자의 스케줄로 인해 제주도에 방문했고, 식사를 위해 한 고깃집을 갔는데 우연히 장소가 겹쳤던 것. 두사람이 방문한 시간은 달랐지만, 식당 사장이 SNS에 두사람 사진을 함께 올리며 열애설이 불거지기 시작했다.

양측 소속사는 곧바로 '사실이 아니다'라고 부인했고, 임영웅 또한 라이브 방송을 켜고 팬들을 안심시켰다. 임영웅은 라이브방송에서 자신이 제주를 방문하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그는 작곡가 조영수를 보기 위해 제주를 방문했다며 "이렇게 놀러 왔다고 알려드리려 방송을 켰다. 밥 다 먹고 다시 숙소로 가서 이야기를 하려고 한다"며 열애설을 간접적으로 부인한 바 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33%
10대 0%
20대 0%
30대 17%
40대 17%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67%
10대 0%
20대 0%
30대 17%
40대 5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광동-홍콩-마카오 대만구 건설은 습근평 총서기가 직접 계획, 포치하고 추진해온 중대한 국가전략이다. '광동-홍콩-마카오 대만구 발전계획 요강'이 공식 발표된 5년 동안, 광동-홍콩-마카오 대만구는 국제 일류의 도시권을 건설하는 목표를 향해 박차를 가하여 새로운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흑토지와 대곡창에 관한 대화

흑토지와 대곡창에 관한 대화

흑토지는 흑룡강의 독특한 자원우세이고 농업은 흑룡강의 지주산업의 하나이다. 2월 22일, 야부리포럼 '흑토지와 대곡창' 분포럼에서 어떻게 자원우세를 충분히 발굴하고 흑토지를 보호하며 대곡창을 튼튼히 건설할 것인가가 하는 것이 회의에 참석한 기업가들의 열띤

흑룡강성 러시아에 설립한 첫 로반공방 현판

흑룡강성 러시아에 설립한 첫 로반공방 현판

흑룡강성 교육청이 발표한데 따르면 최근 흑룡강농업공정직업학원-러시아 로반공방(鲁班工坊)이 계약체결식을 가지고 러시아로반공방이 정식으로 현판했다. 이는 흑룡강성이 러시아에 설립한 첫 로반공방으로 앞으로 현지 기업이 필요하는 인재 교육, 농기구기술응용,

야부리 포럼| 단건군:흑룡강에 해마다 오지만 올해가 특별히 화끈했다

야부리 포럼| 단건군:흑룡강에 해마다 오지만 올해가 특별히 화끈했다

"올해는 벤츠가 야부리포럼과 손잡은지 10년이 되는 해이다. 흑룡강성은 해마다 왔지만 올해가 특별히 류달랐다. 올해 '얼빈'의 인기는 외지인들에게는 전설처럼 들렸다. 사실 랭자원이 핫경제가 된 배후에는 빙천설지도 금산은산이라는 리념을 깊이 실행한 성공적인 실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