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 네티즌 규모 10억 9200만명, 더 광역으로 디지털 신 생활 마음껏 즐긴다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4.04.01일 11:03
중국인터넷정보센터(CNNIC)에서 일전 제53차로 발표한 '중국인터넷발전상황통계보고'(이하 '보고'로 략칭) 에 따르면 2023년 12월까지 우리 나라 네티즌 규모는 10억 9200만명에 달해 2022년 12월에 비해 2480만명 신규 증가되였고 인터넷보급률은 77.5%에 달했다.

우리 나라 인터넷 기초시설 건설이 지속적으로 강화되고 인터넷 혜민 프로젝트가 깊이있게 실시됨에 따라 갈수록 많은 사람들이 인터넷 발전성과를 공유할 수 있게 되였다. 이와 동시에 인터넷은 신형의 공업화를 추진하고 신질 생산력을 발전시키며 신형의 소비를 육성하는 등 면에서 지속적으로 동력에너지를 발휘하여 우리 나라 경제의 회복과 좋은 추세를 공고히 하는데 기여하였다.

최근 몇년 동안 정보화 서비스 보급이 지속적으로 강화되고 디지털 격차가 지속적으로 줄여지면서 인터넷은 민생을 보장하고 개선하는 데 큰 역할을 발휘했다. '보고'에 의하면 2023년, 공공서비스류 응용이 재빨리 피복되고 인터넷 차량 예약, 인터넷 의료 사용자 규모가 2022년 12월에 비해 각각 9057만명, 5139만명 늘어나 각각 20.7%, 14.2% 의 성장률을 보였다. 스마트 외출, 스마트 의료 등의 지속적인 발전은 네티즌들의 디지털 생활을 더욱 행복하게 한다.

기꺼운 성장의 배후에는 인터넷 혜민의 기초가 부단히 튼튼해지고 있다. '보고'에 따르면 2023년 12월까지 IPv6 주소 수는 6만 8042개/32, 국가 최고의 도메인'.CN'수는 2013만개, 인터넷 광대역 접속 포트 수는 11억 3600만개, 루계로 5G 기지국 337만 7000개를 건설하여 모든 지구급 시의 도시구역, 현의 도시구역을 커버했다. 5G와 기가비트 광망(千兆光网)으로 구성된 '이중 기가비트'네트워크는 지능 제조, 지능 도시, 향촌 진흥, 문화 관광 등 각 령역의 혁신 발전을 전면적으로 이끈다.

당면 새로운 과학기술혁명과 산업변혁이 가속화되고 인공지능,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등 신기술, 새로운 응용, 새로운 업태가 한창 흥성하고 있으며 인터넷은 더욱 강력한 발전 동력에너지와 더욱 넓은 발전공간을 맞이하고 있다. 기술이 부단히 반복되고 혁신 응용이 끊임없이 풍부해지는 배경하에서 인터넷이 가져다준 신형의 소비 잠재력도 분출되고 있다.

'보고'에 따르면 2023년 12월까지 온라인상 려행 예약 리용자 규모는 련인원 5억 900만명, 전해보다 20.4% 증가, 8629만명 증가했다. 몰입형 관광, 문화관광 등을 특징으로 하는 레크리에이션 관광(文娱旅游)이 각지에서 적극적으로 육성하는 소비 성장점으로 되고 있다. 최근 반년간 인터넷에서 '국조품'을 구매한 적 있는 인터넷 사용자 비률은 58.3%에 달했고 또한 새로운 품목, 브랜드 첫 발표 등 상품을 구매한 적 있는 인터넷 사용자 비중은 19.7% 에 달한다.

올해는 우리 나라가 전기능 식으로 국제인터넷에 접속된 지 30주년이 되는 해이며 '인터넷강국' 전략 목표를 제기한 지 10주년이 되는 해이기도 하다. 30년 동안 무에서 유로, 인터넷은 사회 생활의 모든 면을 재구성하고 있으며 인터넷 기술은 끊임없이 기적을 창조하여 사람들의 생활 방식을 변화시켰다. 10년 동안 정보 시대는 스마트 시대로 업그레이드되였고 인터넷 경제에서 디지털 경제로의 약진은 우리 나라의 '추종자'에서 '선도자'로의 변환을 완성시켰다.

'네트워크'에 이어 디지털화로 향상한다. 우리 나라가 인터넷대국에서 인터넷강국으로 나아가는 새로운 로정에서 '억만 인민들이 인터넷 발전성과를 공유하는 면에서 더욱 많은 획득감을 가지도록 하자'의 분투목표는 점차 현실생활의 아름다운 화폭으로 전환되였다. 10억 9200만명을 련결한 인터넷 공간은 인터넷 혜민, 기술 혁신, 디지털 경제의 급속한 발전의 결과일 뿐만아니라 경제사회가 발전해가는 '새로운 힘'을 끊임없이 불러일으키는데 새로운 가능성을 창조해주고 있다.

/중앙 TV방송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법치길림 법치정부 법치사회 일체화 건설 견지하고 전면 의법치성 제반 사업 더욱 큰 성과 이룩하도록 추동해야 4월 18일, 길림성 당위 서기, 성당위전면의법치성위원회 주임 경준해가 제12기 성당위 전면의법치성 위원회 2024년 제1차 전체(확대)회의 및 법치잽행보고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하고 싶은 말 많지만" 서예지, 김수현 소속사 결별 후 '근황 사진' 공개

"하고 싶은 말 많지만" 서예지, 김수현 소속사 결별 후 '근황 사진' 공개

사진=나남뉴스 배우 김수현이 tvN '눈물의 여왕'으로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배우 서예지의 근황도 언급되고 있다. 눈물의 여왕에서 김지원과 부부로 출연 중인 김수현은 이번 드라마에서도 찰떡 케미를 자랑하며 수많은 과몰입 팬들을 양산하고 있다. 출연했

“3주간 쉽니다” 결혼 앞둔 이선영 아나운서, 남편 누구?

“3주간 쉽니다” 결혼 앞둔 이선영 아나운서, 남편 누구?

이선영(35) 아나운서 이선영(35) 아나운서가 다음주 결혼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결혼식 이후 3주간 휴가를 떠난다고 밝혔다. 이선영 아나운서는 최근 방송된 ‘MBC 라디오 정치인싸’를 통해 결혼식을 올린 뒤 3주간 다른 진행자가 대신 자리를 맡게 된다고 설명했다.

“헐리우드 진출합니다” 김지훈 버터플라이 출연 확정

“헐리우드 진출합니다” 김지훈 버터플라이 출연 확정

배우 김지훈(44) 드라마 ‘이재, 곧 죽습니다’에서 사이코패스 사업가로 변신해 이목을 끌었던 배우 김지훈(44)이 헐리우드에 진출한다. 김지훈의 헐리우드 첫 작품은 아마존 프라임 오리지널 시리즈 ‘버터플라이’로, 이 작품은 동명의 그래픽노블을 원작으로 하고 있다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