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라이브 실력 갑론을박" 르세라핌, 코첼라 무대서 무슨 일이?

[나남뉴스] | 발행시간: 2024.04.15일 13:33



아이돌 '르세라핌'이 지난 13일, 미국 대형 음악축제인 '코첼라 밸리 뮤직 앤드 아츠 페스티벌'에 출연한 가운데, 공연이 끝난 뒤 이들의 무대가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다.

르세라핌은 데뷔 후 1년만에 코첼라 무대에 오르는 쾌거를 이뤘다. 역대 한국 가수들 중 최단 기간 내에 단독 공연을 펼친 아티스트로 자리매김한 르세라핌. 이들은 코첼라 사하라 스테이지에서 약 40분동안 10곡을 소화하며 열정적인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특히 르세라핌은 미공개곡 '1-800-hot-n-fun'을 준비, 타이틀곡인 '언포기븐(UNFORGIVEN)' 무대에서는 미국 뮤지션 나일 로저스를 게스트로 초청해 합동 무대를 꾸미기도 했다.

외신들은 극찬, 누리꾼들은 문제 지적



사진=르세라핌 공식SNS

그러나 일각에서는 르세라핌의 보컬 실력을 지적하는 의견이 끊임없이 잇따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 누리꾼은 "최단 기간에 코첼라 입성은 축하하지만, 보컬 능력은 확실히 떨어지는 무대였다"고 평가했다.

또 "무대 중간까지는 댄스가 쉼없이 이어지는 특성으로 들어줄 만 했다. 하지만 스마트 곡부분 부터는 완전히 무너져서 안타까웠다. 하이브라는 대기업이 비주얼, 퍼포먼스를 급조해 만든 팀에서 오는 극복하기 힘든 근본" 이라고 말했다.

실제 현장에 참석해 무대를 직접 관람했다는 관객은 "중반 이후에는 너무 숨이 차 보여서 안무의 강도를 좀 줄이는 게 좋을 것 같다. 미리 녹음된 보컬을 쓰지 않고 라이브로만 공연했다는 점에서는 잘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다른 관객은 "에너지는 좋았다. 하지만 보컬은 끔찍했다."고 말했다. 해당 글의 댓글에는 긴장해서 그런 것 같지만 문제는 40분 내내 그랬다는 것." 이라는 댓글이 달려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사진=르세라핌 공식SNS

누리꾼 중 다른이는 "원래 안무를 거의 그대로 재현하느라 힘이 조금 빠진 듯 했지만 보컬이나 관객과의 호흡 면에서는 마지막까지 힘차게 소화했다"고 말했다. 그런가하면, 해당 공연의 기술적인 문제를 지적하는 이 또한 있었다.

누리꾼은 "마이크 볼륨이 일정하지 않아서 라이브 실력이 부족하게 들릴 수 있다" 고 말했다. 하지만 이에 대한 반론으로 "기술적인 문제가 있더라도 음정이 불안하고 라이브 실력이 부족하다는 객관적인 사실을 가릴 수는 없다"는 의견도 있었다.

해외 매체들은 르세라핌의 무대를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다. 영국 NME 측은 "40분동안 사하라를 그들만의 무대로 만드는 치열하고 재미있는 공연을 펼쳤다면, 르세라핌은 확실히 해냈다"고 이야기했다.

빌보드 또한 "르세라핌의 공연은 거대한 무대에서는 특히 더 열정적" 이었다며 "이 그룹의 뜨겁고 재미있는 새 시대가 열릴 것 같다"고 표현했다. 무대를 마친 르세라핌 멤버들은 "좋은 추억을 만들어 줘서 감사하다. 코첼라 열기는 정말 엄청났다"고 전했다.

이어 "절대 이 밤을 잊지 못할 거다. 오늘이 바로 우리의 꿈이 이뤄진 날" 이라며 감격스러운 소감을 이야기했다. 르세라핌은 오는 20일 같은 무대에 다시 설 예정이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7%
10대 0%
20대 0%
30대 33%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33%
10대 0%
20대 0%
30대 33%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반려견 훈련 전문가로 수많은 인기를 끌었던 보듬컴퍼니 대표 '강형욱'이 직장 내 괴록힘 의혹이 불거진 가운데, 온라인 곳곳에서 폭로가 이어지고 있어 화제다. 이에 강대표가 출연하고 있는 KBS2 '개는 훌륭하다'는 20일 결방했다. '개는 훌륭하다'가 방송되는 시간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채국범의 장편소설 《머나먼 연》

채국범의 장편소설 《머나먼 연》

채국범의 장편소설 《머나먼 연》은 주식을 위주로 한 금융세계를 소설화했다는 점에서 중국조선족문단의 제재 령역을 보다 넓힌데 큰 가치가 있다. 글속에서 녀주인공과 그 아버지는 기업인으로 국내 실물경제를 가리키고 교수와 ‘나’는 투자자로 국제금융자본을 가리

[독서만필] 상상의 소산, '엉뚱한' 명작 

[독서만필] 상상의 소산, '엉뚱한' 명작 

ㅡ오에겐자부로의 소설 ‹죽은 자의 사치›를 읽다 소설 《죽은 자의 사치》 문학창작에서의 허구는 작가들의 특권이다. 그 특권의 실질이라고 할 수 있는 문학적 상상은 종종 생활의 현실을 작품 속에 예술적 현실로 승화시켜 독자들의 공명을 일으킨다. 최근 그러한 문

할빈상담회 작은 무대가 세계의 큰 무대 보여주었다

할빈상담회 작은 무대가 세계의 큰 무대 보여주었다

5월 16일부터 21일까지 제8회 중국-러시아박람회가 할빈국제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였다. 같은 시기에 제33회 할빈국제경제무역상담회가 개최되였다. 짧디짧은 며칠사이에 상담회는 가장 좋은 제품, 가장 우수한 기술, 가장 큰 성의를 세계에 펼쳐보였다. 호혜상생의 '큰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