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연변, 수질 생태개선으로 고품질 발전 추진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4.05.24일 10:35
근년래 연변은 ‘두개 산’리념을 확고히 수립하고 생태문명 건설을 립주(立州)의 근본으로 삼았으며 아름다운 중국 건설 연변 실천을 심화시키고 과학적이고 규범화된 제도체계를 모색, 형성했다.

최근, 생태환경부는 전국적으로 생태환경분야의 31개 도시를 선정하여 표창함과 아울러 아름다운 중국 건설 지방 실천, 생태환경분야의 개혁과 혁신 강화, 생태환경 품질의 안정속 개선 촉진 등 분야의 경험과 방법을 전국에 보급시켰다. 연변은 우리 성의 유일한 도시로 입선되였다.

만족스러운 성과를 거둔 것은 결코 우연이 아니다. 이는 연변에서 ‘생태립주’ 전략을 적극 실시하여 록색기반을 튼튼히 다져놓음으로써 생태의 질을 지속적으로 향상시킨 데 있다. 선행기제를 부각시키고 치수책임의 실시를 강화하며 오염차단통제원을 부각시키고 전면적이고 정확한 정비를 추진하며 프로젝트 선도를 틀어쥐고 벽수원동력에너지를 보강했다. 일련의 조치를 실시하여 연변은 생태환경의 지속적인 개선을 끊임없이 추진하고 있다.

연변은 '1가지 난제 해결, 5가지 제고' 고품질 발전 촉진 특별행동을 혁신적으로 전개하여 물, 가스, 토양, 생태보호, 환경관리 등 ‘5대 분야’의 관리능력을 부단히 제고했다. 〈연변이 발전을 추진함에 있어서 반드시 환경보호를 관리하고 생산을 관리함에 있어서 반드시 환경보호를 관리하며 업종을 관리함에 있어서 반드시 환경보호를 관리하는 것을 추진하는 실시방법(延边州推动管发展必须管环保、管生产必须管环保、管行业必须管环保实施办法)〉을 모색 실시하고 42개 기능부서의 업무직책을 한층 더 정리하여 생태환경보호 책임을 다졌다. 제시, 조기경보, 감독처리, 회담약정의 ‘4단계 작업법'을 운용하여 생태환경의 두드러진 문제에 대해 ‘피동적으로 대응'하던 데로부터 ‘주동적으로 행동' 하는 데로의 중대한 전환을 실현했다. 〈연변 우량수체비률 제고 행동방안(2023—2025년)〉을 제정하고 수질 환경현황을 깊이 있게 조사, 평가하며 정기적으로 중대한 문제를 연구, 해결했다.연변은 이상의 기제조치를 통해 24개 국제통제단면의 우량수체 비률이 95.8%에 달했는데 이는 전국 평균수준보다 6.4% 포인트 높아 ‘14차 5개년 계획’이래 최고수준에 도달했고 3개 수질 단면이 IV류로부터 III류로의 제고를 가져왔으며 단면상승량은 우리 성에서 첫자리를 차지했다.

오염물배출 중점단위들을 전면적으로 관리통제했다. 연변 8개 도시 오수처리장, 4개 산업집중구 오수처리장과 15개 향진 오수처리공장(역)의 배출수는 전부 1급 A표준에 도달했다, 오수처리장 건설을 통해 ‘14차 5개년 계획’ 기간 루적 배출량 3,505톤, 암모니아질소 404톤을 완성했다. 연변의 68개 수질관련 중점 오염물 배출단위에 대해 24시간 전시간대의 온라인감시를 실시하고 564개 오염물 배출구에 대해 동태적 정리식 관리를 실시하여 수질환경의 질향상을 위해 튼튼한 기반을 마련했다. 수질 환경 기초시설 건설을 강화하고 ‘14차 5개년 계획’이래 새로 건설된 오수관망은 40.7키로메터, 도시 비오수 분류관망은 132.6키로메터이며 낡은 오수관망 19.6키로메터를 개조했다.

농촌지역의 급수, 오수 처리 시설을 보완하는 프로젝트로부터 시작해 연변은 ‘조사연구를 선행하고 계획과 론증을 하며 방안을 통솔하는’ 구상에 따라 농촌 ‘쌍수공정’ 건설을 전면적으로 추진했다. 지금까지 연변의 1,049개 행정촌가운데서 이미 297개촌이 농촌 생활오수 처리사업을 완수했는데 계획에 따르면 2025년말까지 연변 농촌 생활오수 처리률이 60% 이상에 달하게 된다.

2023년, 연변 공기 우량일수의 비례는 99.2%에 달하여 전국 평균수준보다 12.4% 포인트 높았고 공기질 종합지표는 4년 련속(2020—2023년) 길림성 제1위를 차지했다. 오염물 경감과 탄소 감소의 시너지 효과를 견지하여 우리 성의 첫 CCER 장기지불수익을 실현했다. 생태문명 시범건설을 적극 추진하여 2개 현, 시가 국가 생태문명건설시범구의 비준을 받았다.

/길림일보 장위국, 대려려 기자, 편역 리전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제6회 흑룡강성 관광산업발전대회가 6월 24일부터 25일까지 치치할시에서 개최된다. 대회의 '개최지'인 치치할은 특색 문화관광자원을 심도있게 발굴하고 현대 관광시스템을 전면적으로 개선하여 풍경구에서 서비스, 산업에 이르기까지 전면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 치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피프티피프티 소속사 어트랙트가 결국 '피프티피프티' 상표권을 획득했다. 지난해 6월 전 멤버 3인과의 분쟁 후 양측 모두 '피프티피프티'의 상표권을 주장하며 대립했지만 30개국이 넘는 국가가 소속사 '어트랙트'의 손을 들어줬다. 어트랙트는 지난해 5월 상표권 출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4년 전, 석사 논문 표절로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설민석이 지상파 방송에 복귀한다. 21일, MBC 새 예능프로그램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 (이하 '강연자들')'측은 오은영과 김성근, 한문철, 금강스님, 설민석, 박명수, 김영미가 앞으로 강연자로 나설 것을 예고하는 개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사진=나남뉴스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이지만 오랜 기간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유튜브를 통해 연 6억원의 수익을 올린 개그맨 정승빈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 '황예랑'에는 월 5천만원의 사나이 개그맨 정승빈이 출연하여 인터뷰를 가졌다. 영상 속 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