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 작게
  • 원본
  • 크게

다롄, 눈비 동반한 짙은 안개로 교통 마비

[온바오] | 발행시간: 2015.11.08일 11:30

▲ 안개에 뒤덮힌 다롄 시내.

랴오닝성(辽宁省) 다롄시(大连市)에 안개를 동반한 눈비가 내리면서 교통이 마비됐다.

관영 신화(新华)통신의 보도에 따르면 지난 7일 저녁 9시, 다롄국제공항에 눈비와 함께 낀 심한 안개의 영향으로 236개 항공노선의 운항이 취소됐으며 15개 항공편이 비상착륙하고 12개 항공편이 이륙했다 다시 되돌아왔다. 이로 인해 7천명이 넘는 관광객이 불편을 겪어야 했다.

철도 역시 악천후로 인해 철도가 결빙되면서 베이징-하얼빈(哈尔滨), 하얼빈-다롄 고속철 등 수십개 철도노선이 연착됐다.

랴오닝성 고속도로 관리부문도 안전을 우려해 5개 고속도로를 완전히 폐쇄하고 10개 고속도로의 일부 구간 교통을 통제했다.

8일 새벽부터는 눈비가 적게 내리고 안개가 차츰 걷히면서 현재 항공, 육로 교통은 정상화됐다.

랴오닝성 기상부문에 따르면 지난 6일 오후부터 강한 찬공기의 영향으로 눈비가 내리기 시작했으며 일부 지역에는 폭설이 내리고 선양(沈阳) 등 지역에는 얼음비가 내렸다. [온바오 한태민]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4%
10대 0%
20대 9%
30대 45%
40대 9%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36%
10대 0%
20대 0%
30대 27%
40대 9%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일본 코로나 긴급사태 때보다 감염확산 3배 넘게 빨라…려행·외식 장려

일본 코로나 긴급사태 때보다 감염확산 3배 넘게 빨라…려행·외식 장려

긴급사태 때보다 감염확산 3배 넘게 빨라…려행·외식 장려 전문가 "의료 패닉 줄었지만 합병증 등 심각…제대로 알려야" "(일본은) 코로나가 심해서 어떡해?" 일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하루 평균 2천 명을 웃도는 가운데 지인이 이렇게

중국 신강서 석유·천연가스 5억t 발견

중국 신강서 석유·천연가스 5억t 발견

중국 서북부 신강(新疆)위구르자치구에 있는 준가르 분지에서 5억t에 이르는 경질 원유와 천연가스가 확인됐다. 1일 중국중앙방송(CCTV)에 따르면 신강 지역의 유전 개발업체는 준가르 분지 동부의 2천㎢ 면적 지하에서 이같은 규모의 원유와 천연가스가 매장된 것을

헉! 층집에서 고드름 떨어져 30세 남자 사망

헉! 층집에서 고드름 떨어져 30세 남자 사망

지난달 27일, 길림성 장춘시에서 30세의 한 남자가 고드름에 맞아 사망하는 비극이 발생했다. 이날 아침 출근길에 오른 남자는 남관구 서광로 영발단지를 지날 때 층집 높은 곳에서 녹아 떨어진 고드름에 맞아 당장에서 사망했다. 최근 길림성에서는 기온이 오르면서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email protected]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