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중앙인민방송국 단평] 형식주의를 반대하고 절대 형식주의 길을 걷지 말아야한다고

[중국조선어방송넷] | 발행시간: 2019.03.14일 00:00
우리 당은 력대로 형식주의를 반대해왔고 서로 다른 력사시기의 형식주의에 대해 비판을 아끼지 않았으며 형식주의가 당의 건강한 체질을 침식하지 못하도록 단단한 보호벽을 쌓아왔다.

당면 정밀 가난구제가 “정밀 도표 작성”으로 포장되고 업무 진행전에 반드시 인증샷부터 남기는 등 형형색색의 형식주의가 기층간부들을 난감하게 하고 눈살을 찌프리게 하며 상급의 수많은 결책자들이 기층간부 한명에게 동시에 압력을 가하는 등 문제들이 적지 않게 존재하고있다.

이에 비추어 중앙은 “회의를 적게 열고, 회의를 열더라도 짧은 시간내 마치며, 실속있는 회의를 열데 관한” 요구를 제기해서부터 업적평가 항목을 줄이고, 다시 엄격한 관리만큼 따뜻한 배려도 아끼지 않는 등등 많은 강력한 조치들을 내와 기층의 부담을 줄이거나 압력을 줄였다. 이는 기층간부들의 동력을 키워주고, 기층에 자료가 무더기로 쌓이고 수치를 대충 끼워 맞추며 보여주기식 공사에만 집중하는 등 불량 현상을 줄여주었을뿐만아니라 기층간부들이 큰 힘과 신심을 갖고 가볍게 업무에 림할수 있게 해주었다.

부담을 줄이는것은 결코 표준을 낮추는것이 아니고 질을 떨어뜨리는것도 아니며 형식주의로 나아가라는 뜻은 더더욱 아니다. 바로 기층간부들을 쌓여진 무더기 자료들과 련이은 회의에서 탈출시키고, 기록식 관리에서 해방시키며 과도한 검사에서 구조해냄으로써 그들로 하여금 실무에 정력을 집중하고 문제를 해결하며 실제 효과성을 따지게 하려는데 목적이 있다. 이렇게 해야만이 기층간부들이 진정으로 실속있는 성적표를 제시할수 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응답하라 1988' 중국판 나온다, 홍콩 반환 전 배경

'응답하라 1988' 중국판 나온다, 홍콩 반환 전 배경

한국 드라마 '응답하라 1988'의 중국판이 제작된다고 14일 중국 시나연예의 보도를 인용해 TV리포트가 전했다. 매체에 따르면 '응답하라 1988'의 중국판 제작사는 텐센트로, 총 45회로 만들어진다. 6월 촬영이 시작될 예정. '응답하라 1988'은 지난 2016년 중국 아이치

NBA 골든스테이트, 5년 연속 파이널 진출!

NBA 골든스테이트, 5년 연속 파이널 진출!

골든스테이트가 NBA 역사상 두 번째로 5년 연속 파이널 진출 위업을 달성했다. 제물은 서부컨퍼런스 3번 시드 포틀랜드. 더욱 놀라운 사실은 컨퍼런스파이널 맞대결 시리즈 2~4차전 모두 17점차 이상 열세 상황에서 대역전극을 연출했다는 점이다. 백코트 에이스 스테픈

의경→마약→의식불명→특혜..탑의 우여곡절 군생

의경→마약→의식불명→특혜..탑의 우여곡절 군생

아이돌그룹 빅뱅 멤버 탑(31, 본명 최승현)의 '국방부 시계'가 오는 7월 멈춘다. 그야말로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군 생활이라고 해도 될 법하다. 탑은 빅뱅 멤버로는 첫 타자로 군 생활을 시작하며 팬들에게 작별 인사를 건넸다. 탑은 2016년 11월 제348차 서울지방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