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제41회 <연변문학> 문학상 시상식 온라인으로 개최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2.11.21일 16:10
18일, 제41회 문학상 시상식이 온라인으로 펼쳐졌다.

김병민, 최국철, 김호웅, 권혁률, 리혜선 5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이번 제 41회 문학상에는 채운산의 중편소설 가 소설상을, 김춘산의 이 시가상을, 김영분의 가 수필상을, 고 우상렬의 가 평론상을, 김관웅의 가 칼럼상을, 리홍매의 중편소설 가 신인상을 수상했다.

리혜선 작가는 심사평에서 “소설상에 선정된 채운산의 중편소설〈평강 채씨〉는 백년의 력사와 변천, 그리고 전통적인 가문 문화의 붕괴를 담았으며 중편이라는 그릇에 거대사 저변에 묻혀있던 미시사를 발굴해 담았고 김춘산의 시 〈턴넬>은 근원적인 철리를 말하고 있어서 돋보이는 작품이며 김영분의 수필 〈흑토와의 재회〉 작품은 주제면에서 거시적인 안목이 돋보일 뿐만 아니라 과잉적인 표현이 없고 서술이 차분하고 절도가 있다”고 했다. 이밖에 “평론상에 선정된 우상렬의 〈김철호의 시적 이야기〉는 시의 발견에 대한 평론의 발견으로 저자의 예리한 시각을 잘 보여주고 있고 칼럼상에 선정된 김관웅의 칼럼 〈시의 본질에 대한 단상〉은 문자유희나 영원히 풀 수 없는 스핑크스의 수수께끼 같은 우리 시단의 이른바 ‘현대시’들이 적잖게 나타났고 독자들 사이에는 소통의 단절이 일어났다”고 예리하게 지적, 신인상에 리홍매의 중편소설 〈사랑에는 국적이 있었다〉신인이라기에는 소설적인 기량을 잘 갖춘 작품이라고 인정했다.

연변인민출판사 당위서기이며 사장인 량문화는 개회사에서 “은 사회주의문학 취지를 견지하면서 발전을 거듭해왔고 인민들의 생활을 잘 체현하고 날로 발전하는 시대를 노래하며 이 사회에 긍정적인 에너지를 전파할 수 있는 수많은 우수한 작품들을 광범위한 조선족 독자와 대중들에게 선보였는데 현재 은 중국 문학잡지권에서도 최장수 문학지의 하나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중국조선족문단에서는 가장 대표적인 우리말 순수문학지로 꼽히고 있다”고 말했다.

료해에 따르면1951년 6월에 창간된 은 지금까지 루계로 740권을 펴낸가운데 지금까지 여러차례 중국소수민족우수정기간행물상, 전국당대소수민족문학연구 ‘원예’상, 동북3성우수사회과학간행물상, 길림성 1급정기간행물, 길림성신문출판 정품상 등을 수상했다.

/길림신문 김영화 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강택민동지 추도대회 인민대회당에서 장중히 거행(사진1)

강택민동지 추도대회 인민대회당에서 장중히 거행(사진1)

12월 6일 오전 중공중앙, 전국인대 상무위원회, 국무원, 전국정협, 중앙군위는 북경 인민대회당에서 강택민동지 추도대회를 장중하게 거행하였다. 12월 6일 오전 중공중앙, 전국인대 상무위원회, 국무원, 전국정협, 중앙군위는 북경 인민대회당에서 강택민동지 추도대

강택민동지추도대회 북경 인민대회당에서 장중하게 거행

강택민동지추도대회 북경 인민대회당에서 장중하게 거행

습근평 추도사 리극강 률전서 왕양 리강 조락제 왕호녕 한정 채기 정설상 리희 왕기산 추도대회 참가 채기 대회 사회 6일 오전, 중공중앙, 전국인대 상무위원회, 국무원, 전국정협, 중앙군위는 인민대회당에서 강택민동지 추도대회를 성대히 거행했다. 중공중앙 총서기

해외에서도 인기 만점인 중국 우렁이 쌀국수

해외에서도 인기 만점인 중국 우렁이 쌀국수

지역 향토음식이 세계적인 음식 되기까지   2021년 6월 4일 류주시의 한 우렁이 쌀국수 매장에서 손님이 식사를 하고 있다. /신화사 “이번에 수출되는 우렁이 쌀국수(螺蛳粉)는 4만 3,250개로 광동성 산두항에 도착한 후 미국 뉴욕항으로 운송될 예정이다. 주로 원맛(原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2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