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교육/학술
  • 작게
  • 원본
  • 크게

길림 10살 소녀 대단해! 희곡 배운지 반년만에 금상 수상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3.12.19일 08:41
최근 길림성 백산에서 10살 소녀의 희곡공연장면이 화제가 되고 있는데 많은 네티즌들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녀자아이의 엄마인 송녀사는 기자에게 자신은 딸이 세명 있는데 영상 속 공연중인 딸은 10살 나는 큰딸 소빙이라고 말했다. 처음에는 쌍둥이 막내딸이 희곡을 배우고 있었는데 매번 동생들이 희곡반에서 하교할 때마다 큰딸 소빙이 교실 창문가에 기대여 넋을 잃고 지켜본다는 사실을 알게 되였다고 한다. 큰딸이 희곡에 관심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된 송녀사는 소빙을 희곡수업에 참여시켰다.

처음에 소빙은 평극을 배우기 시작했는데 반년 동안 꾸준히 노력한 끝에 뛰여난 재능을 보여주었다. 그리하여 평극 ‘화위매(花为媒)’단락으로 길림성 제11회 소년아동 희곡매화전시대회에서 금상을 수상한 후 이후 또 전국대회에서 금상을 수상했다.

평극을 배운지 1년이 지난 후, 최근 소빙은 또 경극 청의(青衣)에 대해 배우기 시작했다. 배우는 과정에 비록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소빙은 단 한번도 포기하겠다고 말한 적이 없다.

처음으로 머리장식을 착용하고 무대에 오르던 날 머리장식이 너무 무거운 나머지 소빙은 어지럽고 구역질이 났지만 잠시 휴식을 취한 뒤 무대에 올라 끝까지 연기를 마쳤다. 덧소매(水袖)를 휘두르는 련습을 할 때 소빙은 선생님이 요구하면 1m가 넘는 덧소매를 한시간 이상 쉬지 않고 휘둘렀다. 지금 소빙은 매일 방과후 희곡반에서 1시간 련습을 진행하고 있으며 주말에도 견지하고 있다.

희곡을 좋아하는 리유에 대해 소빙은 희곡 속 아름다운 분장과 가락을 좋아한다면서 “희곡의 세계에서 공부의 고민을 잊을 수 있다.”고 말했다.

송녀사는 소빙이 좋은 결과를 얻기를 바라며 향후 학습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전제하에서 희곡을 계속 배울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이의 가장 큰 수확은 견지할 줄 알고 모든 일은 열심히 해야만 보답을 얻을 수 있음을 알게 된 것이다.”인민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가수 김희철이 전 여자친구 트와이스 모모를 다시 한번 언급해 네티즌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최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서는 배우 최진혁과 이정은, 정은지가 오랜만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형님들과 게스트들은 두 명씩 짝을 지어 드라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생활고 호소 시절 잊었나" 김호중, '돈도 없는 XX' 폭언 영상 경악

"생활고 호소 시절 잊었나" 김호중, '돈도 없는 XX' 폭언 영상 경악

사진=나남뉴스 음주운전 뺑소니 사건을 일으켜 세간에 물의를 일으킨 가수 김호중(32)의 욕설 영상이 공개돼 또 한 번 파문이 일고 있다. 지난 22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는 3년 전 용역업체 직원을 향해 폭언을 퍼붓는 김호중의 영상 한 편을 게재했다. 2021

길림시조선족군중예술관 길림성광장무대회서 1등 수상

길림시조선족군중예술관 길림성광장무대회서 1등 수상

길림시조선족군중예술관 소식에 의하면 새 중국 창립 75주년을 경축하기 위해 길림성문화관광청이 주최하는 2024 길림성광장무전시공연 및 전 성 무용대회 결승전에서 길림시조선족군중예술관에서 선발한 무용 〈고악소리축복〉이 대회 1등상을 수상하고 길림시조선족

제3회 6.1아동문학상 시상식 연길서

제3회 6.1아동문학상 시상식 연길서

대상 수상자 허두남(가운데) 6월 24일 오전, 연변작가협회가 주최하고 연변작가협회 아동문학창작위원회가 주관한 제3회 6.1아동문학상 시상식이 6.1아동문학상후원회의 후원으로 연길시 황관혼례청에서 개최되였다. 연변작가협회 부주석, 아동문학창작위원회 주임 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