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새 사상 새 로정 인솔]음력설 관광시장 호황세 지속, 내수 잠재력 부단히 방출돼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4.02.18일 15:04



2월 17일, 려객들이 절강 온주남역에서 기차를 타러 역을 나서고 있다. /신화사

습근평 총서기는 내수는 중국 경제발전의 기본 동력이자 아름다운 삶에 대한 인민들의 날로 늘어나는 수요를 만족시키는 필연적인 요구라고 강조했다.

음력설 련휴 기간, 우리 나라 관광시장은 계속 호황세를 이어갔다. 관광수요의 급속한 성장과 풍부한 관광상품의 공급은 관광소비의 빠른 회복과 발전에 크게 일조했다. 한편 지속적으로 방출되는 내수 잠재력은 우리 나라 경제의 탄력과 활력을 가일층 증강했다.

료녕성 심양시 방성 고궁 풍경구 앞마당에서는 즐겁고 경사스러운 룡춤과 사자춤 공연이 펼쳐져 설 분위기를 한층 고조시켰다. 음력설 련휴가 시작되여서부터 2월 15일까지 심양 방성 문화관광 풍경구의 관광객 접대량은 연인수로 580만명을 넘었고 매출은 6억 9,000만원에 달했다. 심양고궁박물원 소양 부원장은 심양 고궁의 옛건축군은 우리가 소장한 문화재를 포함해 룡 원소를 많이 담고 있다고 소개했다. 우리는 성급 룡춤팀을 요청하여 고궁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룡춤을 선보였는데 이 역시 문화재를 활성화하는 전승의 일종이다고 소양은 말했다.

올해 음력설 련휴 기간, 사람들의 관광 열정은 매우 뜨거웠다. 각지에서는 지방 특색자원을 살려 설풍속, 친자활동, 가정, 빙설, 방한 등 주제를 둘러싸고 일련의 음력설 문화관광 특색활동을 선보였다.

길림성 문화관광부 재무통계처 부처장 강외는 길림성 문화관광청은 각지와 손잡고 73개 빙설관광 신상품을 내놓아 전국 관광객들의 관광체험을 높여주었다고 소개했다. 자료에 따르면 관광객들은 주로 빙설관광구와 스키리조트에 몰려 관광구와 리조트의 영업소득을 대폭 끌어올렸으며 주변 호텔과 레스토랑, 쇼핑몰에 상당한 수입을 가져다주었다. 특히 장춘, 길림, 백산, 연변, 장백산 등지의 고급호텔 입주률은 모두 90% 좌우에 달했다.

남방의 관광객들은 북상하여 동북의 겨울풍경을 즐기고 북방의 관광객들은 남하하여 남국의 따뜻한 겨울을 체험했다. 올해 음력설 련휴 기간에도 ‘남북을 서로 오가는’ 관광모식이 여전히 큰 인기를 끌었다. 색다른 자연환경과 문화분위기, 게다가 지방정부와 관광업체의 열띤 홍보까지 가세하면서 남북 관광객들의 관심을 효과적으로 끌어올렸다.

광동 각지에서는 관광객들에게 문화특색이 농후하고 신비롭고 흥미로운 령남 문화의 향연을 선사했다. 조주 옛성에서는 ‘아름다운 조주, 번영하는 기상’을 주제로 꽃등 전시회를 선보여 많은 관괭객들의 발길을 잡아당겼다.

광서 동흥은 국경도시이자 바다와 강을 끼고 있는 도시이다. 동흥의 주요 관광지들은 음력설 련휴 기간 관광 고봉기를 맞이했다. 이색적인 국문루, 교민문서관, 삼거리 등 관광지는 인터넷 인기명소로 부상했다. 동흥 국문풍경구 문화관광봉사센터 관계자 송서영은 랭장고 스티커, 엽서, 도시인상 조각 등 동흥의 요소를 담은 원작 문화상품들이 관광객들의 선호를 받았다며 이러한 원작 문화상품을 통해 동흥의 문화관광과 도시의 이미지를 더 널리 홍보할 수 있길 바란다고 표했다.

각지에서 선보인 내용이 풍부하고 형식이 다양한 특색활동과 혜민조치는 군중들로 하여금 보다 실속있고 즐거운 음력설 문화관광 체험을 할 수 있게 했다. 열띤 관광시장은 또한 사람들로 하여금 우리 나라 경제의 탄력과 활력을 느끼게 했다. 문화관광부 산업개발사 사장 무목양은 뜨겁고 친절한 봉사로 관광객들을 맞이하고 즐거운 설 분위기로 정서적 가치를 창출하며 문명한 소양으로 도시의 매력을 과시함으로써 음력설 관광시장에 설 분위기가 짙고 문화적 정취가 넘치게 했다고 말했다.

/중앙방송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50%
50대 5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피프티 피프티의 대표곡 '큐피드' 트윈 버전이 글로벌 음원 플랫폼 '샤잠'에서 K팝 걸그룹 최초로 500만을 달성했다. 이는 K팝 여성 아티스트 가운데 최고이자 최초로 달성한 기록으로, 전체 K팝 그룹 중 500만을 달성한 아티스트는 유일하게 '방탄소년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야구장서 파울볼 맞고 혼절한 女아이돌... 당분간 활동중단, 누구?

야구장서 파울볼 맞고 혼절한 女아이돌... 당분간 활동중단, 누구?

아이칠린 초원, 야구장서 파울볼 맞아 잠시 혼절…당분간 휴식[연합뉴스] 걸그룹 아이칠린의 초원이 프로야구 관람 도중 파울볼을 맞아 잠시 혼절하는 일이 일어났다. 초원은 이에 당분간 활동을 중단하고 휴식의 시간을 갖기로 했다. 17일 소속사 케이엠이엔티에 따르

"숨길 수 없는 비주얼" BTS 뷔, 군사경찰 SDT 훈련 장면 공개 '환호'

"숨길 수 없는 비주얼" BTS 뷔, 군사경찰 SDT 훈련 장면 공개 '환호'

사진=나남뉴스 수도방위사령부 특수임무대(SDT)에 현역 복무 중인 방탄소년단 뷔의 뛰어난 훈련 장면이 공개되어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최근 17일 BTS 뷔는 유튜브 채널에 군사경찰 전투복을 입고 등장했다. 주위 동료 부대원들과 함께 늠름하게 서 있는 뷔

연길시 3개 기업, ‘국가 지적재산권 우세기업’입선

연길시 3개 기업, ‘국가 지적재산권 우세기업’입선

연길시의 연변한공방건강제품유한회사, 연변과원신에너지과학기술유한회사, 길림연초공업유한책임회사가 일전 국가시장감독관리총국이 발표한 ‘2023년도 국가 지적재산권 우세기업’명록에 들었다. 16일, 연길시시장감독관리국은 이 3개 기업에 ‘국가지적재산권우세기업’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