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 크루즈 관광 전면 재개... 한국∙일본 관광지 '들썩'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4.05.24일 11:53



지난 19일 천진 국제크루즈 모항에 정박한 '지중해'호. (천진동강종합보세구 제공)

최근 러시아∙인도∙카자흐스탄에서 온 800여명의 국제 관광객들이 중국 천진을 둘러본 뒤 천진크루즈 모항에서 일본 후쿠오카와 한국 제주도로 향하는 크루즈 려행을 시작했다.

이는 중국 국제크루즈 모항이 운항을 재개한 이후 중국발 크루즈선에 탑승한 가장 큰 단체 외국인 관광객이다.

국제 관광시장이 지속적으로 회복되면서 중국을 찾는 외국인 관광객의 열기도 날로 높아지고 있다. 천진은 중국 북방의 주요 해상 운항 허브다. 국제 항로 운항이 재개된 후 유수의 수많은 국제 크루즈가 천진을 겨냥해 다양한 모항 항로를 개설했으며 한국의 여러 도시를 려행 목적지로 지정했다.

천진 현지에서는 모항 서비스를 잘 운영해 해외 관광객에게 량질의 항해 체험을 제공하는 것 외에도 천진에서 탑승하는 크루즈 려행 관광객에게 다채롭고 풍부한 려행 일정을 제공하고 있다.

천진 국제크루즈 모항 소재지인 동강(東疆)종합보세구는 '크루즈+정박 려행'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쪽빛 해안 감상, 동강경전(經典)문화예술센터 방문과 더불어 '크루즈+엔터테인먼트' 상품을 선보이며 해외 관광객에게 뜻깊은 려행 체험을 제공하고 있는 것이 대표적이다.

지난 15일 기준, 올 들어 천진 국제크루즈 모항을 찾은 국제크루즈는 루적 32편(연 대수)으로 출입경 관광객 수는 10만명을 넘어섰다.

이번 항로의 목적지 중 하나인 제주도는 한국 려행을 하는 중국인 관광객의 '필수 코스'로 꼽힌다. 관련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제주도를 찾은 외국인 관광객은 70만 9천명으로 집계됐다.

이 같은 추세는 올해도 이어지고 있다. 지난 2월 7일 기준, 제주도를 찾은 외국인 관광객 수는 12만명(연인원)을 넘어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무려 54.7% 급증했다.

얼마 전 로동절(5월 1일) 련휴 기간에도 제주도를 찾는 관광객의 발길이 이어졌다. 한국 통신사인 뉴스1의 4월 30일 보도에 따르면 2200여명의 관광객을 태우고 중국에서 출발한 중국 크루즈 '몽상(夢想)호'가 30일 오전 제주항에 입항했다. 뉴스1은 "크루즈 예약이 이미 한달 전부터 마감됐다"며 "한∙중∙일 련휴가 겹쳐 제주도가 들썩이고 있다"고 전했다.

중국을 찾는 관광 열기도 마찬가지다. 이는 최근 중국 정부가 시행한 비자 면제 정책과 무관하지 않다는 분석이다. 중국 국가이민관리국은 최근 천진 크루즈 통상구를 포함한 13개 통상구에서 크루즈를 타고 입경한 외국인 관광단을 대상으로 15일 비자 면제 정책을 시행한다고 발표했다. 이는 크루즈 관광이 한층 더 해외로 개방됐음을 의미한다.

/신화통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제6회 흑룡강성 관광산업발전대회가 6월 24일부터 25일까지 치치할시에서 개최된다. 대회의 '개최지'인 치치할은 특색 문화관광자원을 심도있게 발굴하고 현대 관광시스템을 전면적으로 개선하여 풍경구에서 서비스, 산업에 이르기까지 전면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 치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피프티피프티 소속사 어트랙트가 결국 '피프티피프티' 상표권을 획득했다. 지난해 6월 전 멤버 3인과의 분쟁 후 양측 모두 '피프티피프티'의 상표권을 주장하며 대립했지만 30개국이 넘는 국가가 소속사 '어트랙트'의 손을 들어줬다. 어트랙트는 지난해 5월 상표권 출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4년 전, 석사 논문 표절로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설민석이 지상파 방송에 복귀한다. 21일, MBC 새 예능프로그램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 (이하 '강연자들')'측은 오은영과 김성근, 한문철, 금강스님, 설민석, 박명수, 김영미가 앞으로 강연자로 나설 것을 예고하는 개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사진=나남뉴스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이지만 오랜 기간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유튜브를 통해 연 6억원의 수익을 올린 개그맨 정승빈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 '황예랑'에는 월 5천만원의 사나이 개그맨 정승빈이 출연하여 인터뷰를 가졌다. 영상 속 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