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제14회 중미 관광 고위층 대화 개막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4.05.24일 11:53



제14회 중미 관광 고위층 대화가 22일 섬서 서안에서 개막했다. '관광으로 중미 인문교류를 촉진하자'는 테마로 열린 이번 행사는 대화를 강화하고 협력을 심화하며 손잡고 량국의 인문교류를 촉진하는데 취지를 두고 있다. 행사에는 량국 정부 기구와 지방, 기업대표 약 400여명이 참석했다. 회의에 참석한 중미 량측 대표는 모두 관광 협력을 한층 더 추진해 량국 국민 왕래를 촉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중국 측 관계자는 중미 수교 45년 이래 관광 협력이 계속 심화되면서 중미 량국 국민 간 교류를 촉진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발휘했다고 말했다. 이어 중국은 미국과의 협력을 강화하기를 원하며, 미국 기업이 숙박, 료식업, 엔터테인먼트 등 분야에 대한 대 중국 투자를 늘리는 것을 환영하며, 미국 관광기업이 중국 로선 상품을 증설하고 중국 관광 발전 기회를 공유하는 것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와 더불어 미국 측이 중국 관광기업이 대 미국 업무를 개척하는데 더욱 공정하고 투명하며 개방된 정책환경을 마련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중국 측 관계자는 중국은 미국 관광객을 비롯한 각국 관광객의 중국 방문을 환영한다며 외국인들의 중국 관광과 업무 생활의 편리화 수준을 제고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랜트 해리스 미국 상무부 차관보는 축사에서 2026년 9100만명의 해외 관광객이 미국을 찾을 것으로 예상되며 더욱 많은 중국 관광객을 유치할 수 있을지 여부가 이 목표를 실현하는 관건 요소라고 말했다. 이어 만약 미국을 찾는 중국 관광객이 2019년 수준으로 회복된다면 5만개가 넘는 일자리를 지원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그는 이번 고위급 대화가 량국의 관광 협력을 더욱 확대하는 관건적인 단계라고 강조했다.

회의에 참석한 래빈들은 량국 인문교류를 확대하고 인적왕래의 편리를 추진하려는 기대를 표했다.



현장에서 량측은 서안과 로스앤젤레스, 상해와 뉴욕, 심천과 샌프랜시스코를 중미 관광 파트너 도시로 맺는 체결식을 가졌다.

/국제방송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제6회 흑룡강성 관광산업발전대회가 6월 24일부터 25일까지 치치할시에서 개최된다. 대회의 '개최지'인 치치할은 특색 문화관광자원을 심도있게 발굴하고 현대 관광시스템을 전면적으로 개선하여 풍경구에서 서비스, 산업에 이르기까지 전면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 치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피프티피프티 소속사 어트랙트가 결국 '피프티피프티' 상표권을 획득했다. 지난해 6월 전 멤버 3인과의 분쟁 후 양측 모두 '피프티피프티'의 상표권을 주장하며 대립했지만 30개국이 넘는 국가가 소속사 '어트랙트'의 손을 들어줬다. 어트랙트는 지난해 5월 상표권 출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4년 전, 석사 논문 표절로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설민석이 지상파 방송에 복귀한다. 21일, MBC 새 예능프로그램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 (이하 '강연자들')'측은 오은영과 김성근, 한문철, 금강스님, 설민석, 박명수, 김영미가 앞으로 강연자로 나설 것을 예고하는 개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사진=나남뉴스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이지만 오랜 기간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유튜브를 통해 연 6억원의 수익을 올린 개그맨 정승빈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 '황예랑'에는 월 5천만원의 사나이 개그맨 정승빈이 출연하여 인터뷰를 가졌다. 영상 속 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