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 발개위 "1~5월 설비·공구·기구 구매 투자 전년대비 17.5% 증가"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4.06.20일 10:32



17일 가전 전시구역에서 상품 설명을 듣고 있는 소비자. (사진/신화통신)

중국의 대규모 설비 업그레이드 및 소비재 '이구환신(以舊換新)' 정책이 좋은 스타트를 보였다고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발개위)가 전했다.

리초(李超) 발개위 대변인은 18일 언론 브리핑을 통해 올 1~5월 중국 설비 및 공구·기구 구매 관련 투자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7.5% 확대됐으며 전체 투자 증가와 관련한 기여률이 50% 이상에 달했다고 밝혔다.

리 대변인은 같은 기간 주요 전자상거래 플랫폼의 가전 이구환신 매출이 전년 동기보다 80% 이상 급증하면서 이구환신이 가전 소비 증가를 촉진하는 중요한 요인이 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전국에 많은 스마트 재활용 시설이 신설되면서 중국의 재활용 시스템이 개선됐다고 덧붙였다.

해당 정책이 자리를 잡으면서 31개 성(구·시)도 대규모 설비 업그레이드 및 소비재 이구환신을 위한 실시방안을 새롭게 발표했다.

발개위에 따르면 중국은 자동차 이구환신에 64억 4천만원에 달하는 중앙정부 자금을 할당하고 로후 농기계 페기를 위해 5억원을 할당하는 등 재정 지원을 점진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신화통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부처핸섬" 뉴진스님 이번엔 부산에 뜬다…부산국제불교박람회[연합뉴스] 서울에서 열린 국제불교박람회와 연등회 행사에서 '뉴진스님' 부캐(본래 정체성이 아닌 부캐릭터)로 신나는 무대를 선보인 개그맨 윤성호가 이번에는 부산에서 디제잉에 나선다. 12일 불교계에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쯔양 지켜주려 받은 돈, 돌려주겠다" 구제역, 충격 고백 들어보니...

"쯔양 지켜주려 받은 돈, 돌려주겠다" 구제역, 충격 고백 들어보니...

사진=구제역 유튜브 채널 유튜버 쯔양을 협박해 거액을 받아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유튜버 '구제역'이 이를 부인하며 해명 방송을 진행했다. 구제역은 12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쯔양님의 잊혀질 권리를 지켜드리지 못한 점, 유튜버들에게 후원금을 지불하며

"멋진 사나이" 김구라 아들 그리, 외가에 '1억' 지원 후 해병대 입대

"멋진 사나이" 김구라 아들 그리, 외가에 '1억' 지원 후 해병대 입대

사진=나남뉴스 방송인 김구라의 아들 그리가 수년간 외가에 금전적으로 지원한 가운데 해병대 입대 소식을 밝혔다. 지난 11일 방송한 채널A '아빠는 꽃중년'에는 55세 늦둥이 아버지가 된 김구라가 27세 큰아들 그리와 함께 친할머니 박명옥 여사를 방문한 모습이 그려

"행복하세요" 심형탁♥사야, 한강뷰 날린 '부모 빚' 이후 되찾은 근황

"행복하세요" 심형탁♥사야, 한강뷰 날린 '부모 빚' 이후 되찾은 근황

사진=나남뉴스 배우 심형탁이 일본인 아내 히라이 사야의 임신 소식과 함께 내년에 부모가 된다고 전했다. 이날 12일 소속사 알로말로 휴메인 엔터테인먼트는 "심형탁과 히라이 사야 부부가 내년에 부모가 된다"라고 기쁜 소식을 알렸다. 이어 관계자는 "히라이 사야는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