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길림 농민, 두꺼비 양식으로 '금덩이' 파내고 있다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4.07.10일 13:23
본초강목에는 섬보(蟾宝)가 부정고체(扶正固体), 공견파우(攻坚破淤) 등 효능이 있으며 섬수(蟾酥)의 수확(采收)에 대해서도 기록이 있다.

섬보와 섬수는 많은 중의비방의 중요한 성분으로서 의료용가치가 비교적 높고 또 얻기거 쉽지 않다.

시간이 하지철에 이르러 길림성 길림시 창읍구 토성자향 토성자촌의 풀숲이나 나무 아래, 옥수수밭에서 헤아릴 수 없이 많은 중화두꺼비를 볼 수 있다.

련못 부근에는 올챙이가 막 어린 섬으로 탈바꿈하여 뭍에 올라 그늘진 곳을 찾아 사방으로 흩어졌다.

온실하우스에서 1985년생 농민 조문강은 로동자들과 함께 일했는데 그들은 집게로 성숙한 두꺼비를 고정한후 다시 도구로 두꺼비 귀 뒤선에서 분비되는 흰색 액체를 긁어냈다.

액체를 수집하여 일정한 량을 축적한후 려과, 말리기, 건품 제조 등 절차를 거쳐 최종적으로 전국의 수백개 약품공장으로 보낸다

조문강은 다음과 같이 소개했다. 이런 흰색 액체가 바로 섬수이며 고의서중의 ‘섬보’는 바로 ‘섬의’(蟾衣)로서 중화두꺼비가 자연 탈피한 각질막이다.

두가지 약재는 매우 귀하다. 1,500마리의 두꺼비가 한근의 신선한 섬수를 생산할 수 있고 섬보는 더 많은 수량의 두꺼비가 필요하다.

근로자들은 섬보와 섬수를 금덩이에 비유하였는데 생 섬수는 현재 평균가격이 근당 1만여원이고 건섬수와 섬보의 가격은 더욱 높다.

조문강은 길림시 창읍구 영발두꺼비양식전문합작사의 발기인으로서 많은 촌민들을 이끌고 치부의 길로 나아갔다.

현재 마을 전체에서 제공하는 중화 두꺼비 종묘는 전국 시장의 70% 정도를 차지한다.

토성자 토박이 농민인 조문강은 18세 때 수의소에서 섬수를 긁어 가축을 치료하는 것을 보고 호기심이 생겼다. 자료를 찾아보니 중화두꺼비가 국가의 ‘3유(三有)동물’보호명부에 포함되였는데 섬보와 섬수는 바로 희소품이고 약품공장의 장기적인 수요라는 것을 알게 되였다.

사육관련 허가를 받은후 조문강은 몇무의 땅을 세내여 실험을 하였다.

참고할 수 있는 경험은 하나도 없었다. 그는 장장 3년이 걸려서야 두꺼비의 습성을 파악했고 또 양식장을 개조했다. 그동안 수의사 등 지식을 배워 양식 요점을 책으로 정리했다

."두꺼비의 번식력은 매우 강하다. 두꺼비 한쌍이 3,000여개의 알을 낳을 수 있다. 난점은 언제 약재를 추출하느냐에 있다."

조문강은 3년째 되는 해에 리윤을 보았는데 당년에 20여만원의 수입을 올려 많은 촌민들의 주목을 받았다.

2008년에 합작사가 설립된후 전 촌의 양식면적은 100무로 확대되였다. 조문강은 종묘를 제공하고 양식기술도 공유했다. 그의 견해에 의하면 두꺼비산업은 투자가 크지 않고 경작지도 점용하지 않아 기술을 중시하는 촌민들이 창업하기에 적합하다.

토성자촌은 업계에서 입에서 입으로 전해져 점차 원래의 테두리를 돌파하여 외지 농민들이 와서 공부하게 되였고 곧 여러 성으로 확산되여 500여명의 고객이 합작사와 합작을 전개하였다.

최근 몇년 동안 정부도 조문강과 같은 기술형 농민을 지원하고 있다.

그는 12건의 국가 발명특허를 받아 림초(林草) 향토전문가, 고급 농기사 자격을 인정받았으며 협동조합은 길림 창읍 두꺼비과학기술원지로 선정됐다.

최근 옥수수와 콩, 채소 등 두꺼비와의 종합적인 재배 경험을 총결해 하루종일 온실에서 바삐 돌아쳐야 하는 조문강은 두꺼비 양식이라는 이 업종이 더 많은 농민들을 부자로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중국신문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부처핸섬" 뉴진스님 이번엔 부산에 뜬다…부산국제불교박람회[연합뉴스] 서울에서 열린 국제불교박람회와 연등회 행사에서 '뉴진스님' 부캐(본래 정체성이 아닌 부캐릭터)로 신나는 무대를 선보인 개그맨 윤성호가 이번에는 부산에서 디제잉에 나선다. 12일 불교계에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쯔양 지켜주려 받은 돈, 돌려주겠다" 구제역, 충격 고백 들어보니...

"쯔양 지켜주려 받은 돈, 돌려주겠다" 구제역, 충격 고백 들어보니...

사진=구제역 유튜브 채널 유튜버 쯔양을 협박해 거액을 받아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유튜버 '구제역'이 이를 부인하며 해명 방송을 진행했다. 구제역은 12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쯔양님의 잊혀질 권리를 지켜드리지 못한 점, 유튜버들에게 후원금을 지불하며

"멋진 사나이" 김구라 아들 그리, 외가에 '1억' 지원 후 해병대 입대

"멋진 사나이" 김구라 아들 그리, 외가에 '1억' 지원 후 해병대 입대

사진=나남뉴스 방송인 김구라의 아들 그리가 수년간 외가에 금전적으로 지원한 가운데 해병대 입대 소식을 밝혔다. 지난 11일 방송한 채널A '아빠는 꽃중년'에는 55세 늦둥이 아버지가 된 김구라가 27세 큰아들 그리와 함께 친할머니 박명옥 여사를 방문한 모습이 그려

"행복하세요" 심형탁♥사야, 한강뷰 날린 '부모 빚' 이후 되찾은 근황

"행복하세요" 심형탁♥사야, 한강뷰 날린 '부모 빚' 이후 되찾은 근황

사진=나남뉴스 배우 심형탁이 일본인 아내 히라이 사야의 임신 소식과 함께 내년에 부모가 된다고 전했다. 이날 12일 소속사 알로말로 휴메인 엔터테인먼트는 "심형탁과 히라이 사야 부부가 내년에 부모가 된다"라고 기쁜 소식을 알렸다. 이어 관계자는 "히라이 사야는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