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국제시사
  • 작게
  • 원본
  • 크게

[국제시평]10년 동안 이 리념은 세계를 변화시키는 힘을 결집시켰다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3.10.07일 09:09
긴 력사 속에서 10년은 짧은 순간이지만 하나의 리념이 세계를 변화시킬 힘을 모으기에 충분했다.

‘일대일로’ 창의는 약 1조딸라의 투자를 이끌어 글로벌 4천만명이 빈곤에서 벗어나게 했다. 코로나19 감염병이 세계를 휩쓸 때 중국 백신과 의료 물자는 많은 나라에 ‘생명의 수호자’로 간주되였다. 이 배후에는 바로 중국이 제기한 인류운명공동체 구축 리념이 발휘한 영향력이 있었다.

2013년 3월, 습근평 중국 국가주석은 모스크바 국제관계학원에서 연설을 발표하면서 처음으로 인류운명공동체 리념을 제기했다. 그 후 이 리념은 꾸준히 풍부해지고 발전되여 련속 6년 동안 유엔총회 결의에 쓰여졌으며 또 여러번 상해협력기구, 브릭스 등 다자 체제 결의거나 선언에 쓰여져 국제사회의 광범위한 인정과 지지를 받았다.

이 창조적인 사상과 리념의 탄생은 그가 처한 시대 환경을 떠날 수 없다. 혹은 바로 시대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산생된 것이라고 말할 수 있다. 10년전 중국이 인류운명공동체의 리념을 제기할 때 사람들은 이어 세계정세에 그토록 복잡하고 치렬한 변화가 일어날 줄은 생각하지 못했을 것이다.

무역전으로부터 대국 경쟁, 코로나 사태부터 로씨야-우크라이나 충돌, 꾸준히 커지는 남북 격차부터 경보가 빈번하게 울리는 생태위기에 이르기까지 세계는 새로운 동란 변혁기에 들었다. ‘인류는 어디로 갈 것인가’는 시대의 물음으로 되였다.

인류운명공동체 구축 리념은 바로 ‘시대의 물음’에 대한 중국의 대답이며 세계의 정세 발전 변화에 대한 심각한 통찰을 구현하였다.

이 리념은 개개의 민족, 개개의 나라, 개개의 인간 전도와 운명이 모두 한데 련계되여있다고 강조하고 영구한 평화, 보편적인 안전, 공동 번영, 개방 포용, 청결하고 아름다운 세계 구축을 추진할 것을 창도하였다. 공동상론, 공동건설, 공유의 글로벌 치리 관점을 견지하여 각국이 세계 평화와 발전의 참여자, 기여자, 수혜자로 되도록 했다.



이 리념은 개별적 나라의 유아독존 패권 사유를 타개하고 여러 나라 인민의 평화발전, 공평정의에 대한 기대와 추구에 부합되였으며 아름다운 세계를 공동 건설할 데 대한 최대 공약수를 모으고 인류 발전 방향에 대한 중국의 일가견이 반영되였는바 국제사회의 폭넓은 공감을 불러일으켰다.

로버트 쿤 미국 쿤재단 회장은 이 리념이 “우리의 이 동란시대의 요구에 부합된다”고 지적했다.

인류운명공동체 구축의 리념에는 아름다운 비전 뿐만 아니라 실천 경로와 실행 계획이 있다. 지난 10년 동안 중국은 ‘일대일로’ 공동건설 창의에서 글로벌 개발 창의, 글로벌 안보 창의 및 글로벌 문명 창의에 이르기까지 인류운명공동체 건설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세계에 커다란 리익을 가져다주었다.

남남협력 촉진을 일례로 든다. 세계 최대의 발전도상국 및 ‘글로벌 남부’의 일원으로서 중국은 거의 20개 국제기구와 협력하여 에티오피아, 파키스탄, 나이제리아 등 거의 60개 국에서 130개 이상의 프로젝트를 시행했다. 빈곤 감소, 식량 안보, 전염병 저항, 기후 변화 등 령역에서 수혜자가 3,000만명이 넘는다.

세계은행이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일대일로’ 창의의 전면 시행은 참여국간의 무역 거래를 4.1% 증가시키게 된다. ‘일대일로’ 창의는 2030년까지 해마다 전세계적으로 1조 6,000억딸라의 수익을 창출하게 된다.

갈수록 많은 국가와 사람들이 이 리념이 모든 인류의 공동 리익에 부합한다는 것을 깨닫고 있다.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은 “우리가 다자주의를 실천하는 목적은 바로 인류운명공동체를 만드는 것”이라고 말했다.

새시대는 새로운 리념이 필요하다. 세계적인 도전에 직면하여 여러 나라는 운명을 함께 하는 한 배를 타고 있다. 미래가 밝든 아니면 비가 내리든 손을 잡고 협력하며 호혜 상생하는 것이야말로 유일한 정답이다. 인류운명공동체 구축이 진행되고 있을 때 그 의미와 가치는 시간이 지날수록 더욱 더 부각될 것이다.

/중앙방송총국 국제방송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가수 김희철이 전 여자친구 트와이스 모모를 다시 한번 언급해 네티즌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최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서는 배우 최진혁과 이정은, 정은지가 오랜만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형님들과 게스트들은 두 명씩 짝을 지어 드라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2024 청도-한국 경제무역 협력교류회' 서울서 열려

'2024 청도-한국 경제무역 협력교류회' 서울서 열려

청도시 정부가 주최하고 청도시 사무국이 주관한 '2024 청도-한국 경제무역 협력교류회'가 최근 서울에서 개최됐다. 교류회는 청도의 투자 기회를 공유하고 청도와 한국 간의 상호련결을 더욱 강화하며 투자 무역을 촉진하고 협력 교류를 심화하기 위해 열렸다. '2024

중국 27개 병원, Nature지수 세계순위 TOP100에 진입

중국 27개 병원, Nature지수 세계순위 TOP100에 진입

6월 18일, Nature는 최신 자연지수순위를 발표하였는데 이번에 공포한 순위는 2023년 3월1일부터 2024년 2월 29일까지 통계데이터에 기반한 것이다. 통계에 따르면 전세계의 총 5293개 의료기구가 순위에 올랐으며 그중 중국이 986개였고 사천대학화서병원, 상해인제병

관광발전대회, "여름에 흑룡강에 와 마음껏 놀아보세요!"

관광발전대회, "여름에 흑룡강에 와 마음껏 놀아보세요!"

'룡년에 룡강을 유람하고 학의 고향에서 만나자', '북국의 좋은 경치, 아름다운 흑룡강', '특색문화관광의 새로운 기회를 공유하고 진흥발전의 새로운 동력에너지를 집결하자'...... 치치할시의 도로, 관광지, 호텔옆, 거리와 골목에는 이러한 표어를 쓴 기발들이 해빛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