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영화
  • 작게
  • 원본
  • 크게

"한국영화 어렵다 고백" 정우성, 인지하고 있는 배우 몇 없어

[나남뉴스] | 발행시간: 2023.11.30일 20:00



사진=나남뉴스

배우 정우성이 가수 성시경과 만나 진솔한 대화를 나눴다.

30일 가수 성시경의 유튜브 채널 '성시경'에는 '정우성 내 청춘의 정우성이 내 앞에..'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요즘 술을 많이 먹느냐는 질문에 정우성은 "얼마 전에 드라마 촬영했다"며 "오랜만에 하는데 멜로잖냐. 요새 화질이 너무 좋아졌다. 그 전에 내가 했던 작품들은 남자들끼리 놈들끼리 치열한 연기들이고 그 스트레스랑 피곤함이 얼굴에 도움이 됐던 역할들이었다"며 "그런데 오랜만에 멜로를 하니 피곤함이 얼굴에 묻어나면 안되겠더라. 한 5개월 금주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한국 영화 환경에 대한 생각도 조심스레 말했다. 성시경이 '서울의 봄'에 대해 "돈 안 아까울 정도의 화려한 캐스팅과 연기"라고 극찬하자 정우성은 "'한국 영화 어렵습니다' '극장 어렵습니다. 찾아주세요' 사실 그 구호가 난 무색하다. 염치없다"고 최근 어려운 영화 환경에 대해 이야기를 꺼냈다.

정우성은 "나는 일을 할 때도 오전에 시간이 잠깐 빈다 싶으면 요즘 개봉하는 한국 영화들을 다 극장에 가서 본다"며 "어느 순간부터 현매가 너무 쉬워졌다. 예전엔 예매를 꼭 하고 가야했다. 극장 로비에 티켓 끊고 10분~20분 기다리라고 소파들을 놓잖냐. 얼마 전에 '소년들'을 보러 갔는데 그 소파가 다 없어졌더라. 극장들이 어려워 인력을 감축하기 위한 것이다. 소파가 있으면 사람들 앉고 청소해야 하니까"라고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정우성은 "난 소파가 없어진 걸 보고 바로 알지만, 내가 모든 영화를 극장에서 보는 배우니까 그걸 아는 거지 이걸 느끼는 배우들이 몇 명이나 있지? 또 배우들에게 한소리 하고 싶더라. 너희 극장 개봉하는 영화들만 '극장 와주세요' 하지 너희가 한국 영화 개봉하면 극장가서 봐? 이렇게 쓴소리를 하고 싶은 것이다. 다른 배우, 다른 한국 영화, 작은 영화든 저예산 영화든 무조건 와서 봐야한다. 내가 한 명의 관객으로서 행동을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정우성 알바하던 당시 시급 350



사진=유튜브 '성시경' 채널

이날 영상에서 정우성은 "어린 나이에 아르바이트를 빨리 시작했다. 방배동 서문여중 앞에서 알바를 했다. 용돈이 필요해서 여중 앞 햄버거 가게에서 알바를 했다. 사장 누나가 꼭 하교 시간이 되면 밖으로 나가더라. 나중에 알고보니 장사가 잘되는 가게를 보러 다녀온 거였다. 그쪽은 잘생긴 형들이 있어서 장사가 잘되고 있었다. 우리 가게가 교문에서 더 가까웠는데 장사가 안 됐다"라고 설명했다.

정우성은 "어느날 한 학생이 우리 가게를 들여다보기 시작했고, 그 다음에 장사가 역전이 됐다. 그래서 잘되던 사장님이 우리 가게를 보러 왔었다"라고 웃으며 말했다.

정우성은 "그때가 사춘기가 지나고 여자에게 관심이 많았을 땐데 남중을 나왔고 여자는 신비의 대상이었다. 그래서 어떻게 대화를 해야 될 지 몰랐다. 아예 바보가 되는 거다. 그래서 팬레터가 오고 화장실 벽에 낙서가 있는게 그때는 불편했다. 그때 내가 좋았던 건 가게 누나가 보너스를 주는 거였다. 그때 보너스를 10만원을 받았다. 그때 시급이 350원이었다"라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0%
10대 0%
20대 0%
30대 25%
40대 25%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50%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법치길림 법치정부 법치사회 일체화 건설 견지하고 전면 의법치성 제반 사업 더욱 큰 성과 이룩하도록 추동해야 4월 18일, 길림성 당위 서기, 성당위전면의법치성위원회 주임 경준해가 제12기 성당위 전면의법치성 위원회 2024년 제1차 전체(확대)회의 및 법치잽행보고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하고 싶은 말 많지만" 서예지, 김수현 소속사 결별 후 '근황 사진' 공개

"하고 싶은 말 많지만" 서예지, 김수현 소속사 결별 후 '근황 사진' 공개

사진=나남뉴스 배우 김수현이 tvN '눈물의 여왕'으로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배우 서예지의 근황도 언급되고 있다. 눈물의 여왕에서 김지원과 부부로 출연 중인 김수현은 이번 드라마에서도 찰떡 케미를 자랑하며 수많은 과몰입 팬들을 양산하고 있다. 출연했

“3주간 쉽니다” 결혼 앞둔 이선영 아나운서, 남편 누구?

“3주간 쉽니다” 결혼 앞둔 이선영 아나운서, 남편 누구?

이선영(35) 아나운서 이선영(35) 아나운서가 다음주 결혼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결혼식 이후 3주간 휴가를 떠난다고 밝혔다. 이선영 아나운서는 최근 방송된 ‘MBC 라디오 정치인싸’를 통해 결혼식을 올린 뒤 3주간 다른 진행자가 대신 자리를 맡게 된다고 설명했다.

“헐리우드 진출합니다” 김지훈 버터플라이 출연 확정

“헐리우드 진출합니다” 김지훈 버터플라이 출연 확정

배우 김지훈(44) 드라마 ‘이재, 곧 죽습니다’에서 사이코패스 사업가로 변신해 이목을 끌었던 배우 김지훈(44)이 헐리우드에 진출한다. 김지훈의 헐리우드 첫 작품은 아마존 프라임 오리지널 시리즈 ‘버터플라이’로, 이 작품은 동명의 그래픽노블을 원작으로 하고 있다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