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동계아시안게임 초읽기간판 중앙대가에 선보여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4.04.11일 11:12
2025년 제9회 동계아시안게임이 300일 앞으로 다가왔다. 4월 9일, 할빈 중앙대가에 있는 2025년 제9회 동계아시안게임의 초읽기간판이 완료되여 사용되였다. 모양이 독특하고 색채가 아름다운 초읽기간판이 사용되자마자 백년 거리의 핫플레이스(热门打卡点)로 자리 잡았다.



초읽기간판 앞에서 기넘 촬영

동계아시안게임 초읽기간판은 중앙대가와 홍성가(红星街)의 교차로에 건설되였다. 보라색과 파란색을 메인 컬러로 한 초읽기간판은 유럽풍 건축물과 눈꽃 등 얼음도시의 요소를 담고 있으며 동계아시안게임의 마스코트(吉祥物)인 '빈빈(滨滨)'과 '니니(妮妮)'가 초읽기간판의 현저한 위치에 우뚝 서서 팔을 흔드는 모습으로 방문객들을 반기는 듯 하다. ‘빈빈’과 ‘니니’ 옆에는 초읽기 시간을 기록한 전광판이 설치되여 있다.



초읽기 시간 기록

초읽기간판의 색상은 ‘라일락’, 아이스 크리스탈 블루(冰晶蓝) 등 동계아시안게임 주제 색상이다. 중앙대가의 류동인구를 고려하여 초읽기간판과 마스코트는 량면관 형태를 채택하고 여러 방면에서 사람들을 환영하여 할빈의 열정과 환대를 충분히 보여준다. 중앙대가에 설치한 것은 동계아시안게임 홍보와 도시 문화 홍보를 결합해 도시의 중요 관광지에 동계아시안게임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한 것이다."라고 초읽기간판 디자이너가 소개했다.



셀카로 기념을 남기다

"2025년 할빈에서 열리는 동계아시안게임에 엄마가 데리고 갈 기회가 있다.“ 시민 송옥(宋玉) 씨가 사진을 찍으며 말했다. 송옥 씨는 "애가 어린 시절부터 스케이트를 배웠고 이번에 빙상종목에 대해 더 깊이 리해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꼭 자원봉사자가 되여 동계아시안게임에 보탬이 되고 싶다."고 덧붙였다.

초읽기간판이 특히 매력적이여서 많은 관광객들이 발걸음을 멈추고 초읽기간판과 기념사진을 찍었다. "방금 지난 겨울, 할빈에 려행을 오지 못해 아쉬웠는데 초읽기간판을 보는 순간 아시안게임 때 할빈을 방문하면 잊지 못할 추억이 될 것이라는 새로운 기대가 생겼다." 할빈으로 출장 온 소주(苏州) 관광객 손청(孙晴)은 새로 계획을 세웠다.

따스한 봄바람 속 백년 거리에는 동계아시안게임 개최지의 열정과 력동성이 돋보이는 초읽기간판이 시민과 관광객들의 가슴을 설레게 했다.

출처:흑룡강일보

편역:남석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반려견 훈련 전문가로 수많은 인기를 끌었던 보듬컴퍼니 대표 '강형욱'이 직장 내 괴록힘 의혹이 불거진 가운데, 온라인 곳곳에서 폭로가 이어지고 있어 화제다. 이에 강대표가 출연하고 있는 KBS2 '개는 훌륭하다'는 20일 결방했다. '개는 훌륭하다'가 방송되는 시간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채국범의 장편소설 《머나먼 연》

채국범의 장편소설 《머나먼 연》

채국범의 장편소설 《머나먼 연》은 주식을 위주로 한 금융세계를 소설화했다는 점에서 중국조선족문단의 제재 령역을 보다 넓힌데 큰 가치가 있다. 글속에서 녀주인공과 그 아버지는 기업인으로 국내 실물경제를 가리키고 교수와 ‘나’는 투자자로 국제금융자본을 가리

[독서만필] 상상의 소산, '엉뚱한' 명작 

[독서만필] 상상의 소산, '엉뚱한' 명작 

ㅡ오에겐자부로의 소설 ‹죽은 자의 사치›를 읽다 소설 《죽은 자의 사치》 문학창작에서의 허구는 작가들의 특권이다. 그 특권의 실질이라고 할 수 있는 문학적 상상은 종종 생활의 현실을 작품 속에 예술적 현실로 승화시켜 독자들의 공명을 일으킨다. 최근 그러한 문

할빈상담회 작은 무대가 세계의 큰 무대 보여주었다

할빈상담회 작은 무대가 세계의 큰 무대 보여주었다

5월 16일부터 21일까지 제8회 중국-러시아박람회가 할빈국제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였다. 같은 시기에 제33회 할빈국제경제무역상담회가 개최되였다. 짧디짧은 며칠사이에 상담회는 가장 좋은 제품, 가장 우수한 기술, 가장 큰 성의를 세계에 펼쳐보였다. 호혜상생의 '큰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